mytion7
5,000+ Views

빙글 시작 - 시작하자마자 문제

언제 가입했는지도 모르겠지만 이전에 하던 커뮤니티의 말도안되는 정치색에 지쳐서 친구의 권유로 빙글을 시작했다. 도대체 아떻게 하는건지 1도 모르겠지만 첫 시작부터 좀 짜증나서 글을 쓴다. 가입은 되어있었지만 아무런 정보도 업데이트 되어 있지 않아 회사에서 농땡이를 부리며 프로필을 업데이트하고 있었다. 근데 난 분명 시간을 우리나라로 골랐고! 근데 뭔가 확인같은것도 안떠서 일단 뒤로 갔고!
그래도 잘들어가 있어서 오케이 외쳤고!
그리고 깔끔하게 저장눌렀는데!
응 저장안돼 안시켜줄거야 돌아가
부들부들... 로케이션도 동일한 문제가 있더라... 부들부들X2 빙글 쓰는데 문제는 없지만 고쳐줬음 좋겠다. 첫번째 빙글 적응기 끝! 근데 이렇게 쓰는거 맞나...?
4 Comments
Suggested
Recent
무듭꾸더!😤 난 1월 5일‥😌 (더 빠른사람 나오겄지‥😔)
하하하 오는덴 순서 있지만 가는데.... 에헴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랑 생일이 같다 ᆢ 1월 6일 소한
앗 찌찌뽕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짤줍_627.jpg
분명 그저께까지는 확진자가 31명이었던 것 같은데 이틀 사이에 이게 뭔가여 156명 ㅎㄷㄷ 계속 늘어날텐데 진짜 열심히 잘 막고 있었는데 한명때문에 이르케 되다니 개인의 양심은 여윽시 믿음에 비할 바가 못 되네여 ㅅㅊㅈ 진짜 망해라... 제 카드 보는 분들 중에도 ㅅㅊㅈ 꽤 있는 걸로 아는데 (한두명은 아이디도 기억하고 있음) 그르지마여... 혹시 예배 갔다왔다 그러면 피하지말고 검사 꼭 받아여 네???? 다들 진짜로 손 잘 씻고 증상 있는 것 같은 분들은 필히 자가격리하시고 어쩔 수 없이 나가야 하면 마스크 꼭 끼시고 꼭 검사 받으시고 그럼 짤 기기? 1 사랑의 벽에 나타난 나나연 나는 나를 사랑해! 내가 짱이야!!!!! 이런 마음가짐 아주 칭찬합니다 이 짤은 @wlskfjq 님이 직접 찍어서 보내주신 짤입니동 아쉽게도 @wlskfjq 님이 신준호님은 아니래여. 아쉽... 2 와 저 우체통 존귀! 헐 실외기 대박! 야 뭐해 사진 찍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커엽 4 누가 그렇게 말하래... 5 익명의 중요성을 아는 너어는 진짜 6 힘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그래서 저는 알리오올리오 만들 때 마늘을 우선 예닐곱개 꺼냅니다 그리고 고민하다가 또 꺼내져 ㅋ 여윽시 웅녀의 자손들 그럼 모두 맛점하시규 손 꼭꼭 씻으시규 남한테 침 뱉지 마시규 ㅋㅋㅋㅋㅋㅋㅋ 전 이만 짤 주우러 빠잇ㅇㅇ
#04 빙글가이드 내 관심을 표현하기
빙글에서 가장 중요한 개념, ‘관심사'. 기본적으로 관심사는 ‘내가 좋아하는 것'을 빙글과 빙글러들에게 알려주기 위해 존재하는 것입니다. 빙글에 알려줌으로써 같은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과 내가 좋아할 만한 카드들을 추천하게 하고, 나를 궁금해 하는 사람들에게 나는 이런 것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는 것을 알리기 위한 것이지요. 그렇다면 나의 관심사는 어떻게 표현하고 또, 나와 같은 관심사를 가진 빙글러들은 어떻게 만날 수 있는 것인지 함께 알아보도록 할까요? 1. 관심사 추가하기 빙글에서 관심사는 해시태그가 달린 형식으로 표현됩니다.(#관심사) 처음 빙글을 찾은 빙글러들은 가입시 관심사를 등록했을텐데요, 이후에도 내가 관심있는 것들은 얼마든지 추가할 수 있습니다. 현재 만들어져 있는 관심사부터 때로는 나만 아는 관심사를 만들어 볼 수도 있어요. 내가 등록한 관심사에 ‘관심 있어요'를 표시한 사람이 생겼을 때의 그 희열, 느껴 보는 거죠! iOS는 메인 피드 왼쪽 상단의, Android는 화면을 한번 끌어 당긴 후 나타나는 탭의 우측 상단의 돋보기 버튼을 눌러 검색 페이지로 이동한 후 추가를 원하는 관심사를 검색해 주세요. 혹은 각 카드의 하단에 등록된 관심사를 눌러 해당 관심사 페이지로 이동해 주세요. 관심사 목록 우측의 + 표시나, 해당 관심사를 눌러서 들어간 관심사 페이지의 ‘관심 있어요’ 버튼을 누르시면 추가가 완료되고, 다음 접속시부터 해당 관심사에 해당하는 카드들을 내 피드(첫번째 페이지)에서 바로 볼 수 있게 됩니다. 내 프로필에서 '전체 관심사 보기' 버튼을 클릭하시면 내가 추가한 전체 관심사를 볼 수 있습니다. 이 곳에서 '관심사 추가' 버튼을 클릭해서도 관심사를 추가할 수 있어요. 2. 대표 관심사 등록하기 내가 좋아하는 것들은 무궁무진하죠. 빙글에 등록해 둔 관심사만 벌써 100여개... 하지만 그 중에서도 특별히 더 관심이 있거나 혹은 나야말로 이 분야의 전문가라 할 만한 관심사가 있나요? ‘여러분 내가 이런 걸 좋아해요!’ 라고 외치고 싶은 관심사가 있다면 여러분의 대표 관심사로 등록해서 다른 빙글러들에게 여러분을 표현해 보세요. 대표 관심사는 4개까지 설정이 가능합니다. 프로필 페이지의 ‘대표 관심사’ 탭 우측의 ‘전체 관심사 보기>’를 누른 후 우측 상단의 ‘편집'을 눌러 보세요. 이 곳에서도 내 관심사 추가가 가능하고, 프로필에 표시되는 ‘대표 관심사' 설정도 가능합니다. 표시되는 내 관심사들 우측의 ‘별 모양 아이콘'을 눌러 대표 관심사로 설정해 보세요. 또한 프로필 페이지에서 각 관심사를 누르면 해당 유저가 해당 관심사에 대해 썼던 글들을 한 눈에 볼 수 있습니다. 여기에 그 관심사에 대한 활동을 통해 받은 인정, 좋아요, 댓글, 공유 숫자도 함께 볼 수 있으니 참고해주세요. 3. 내 카드를 관심사에 등록하기 프로필을 통해서와 마찬가지로 카드를 발행할 때 역시 내용과 관련된 관심사를 등록할 수 있습니다. 카드 작성을 마친 후 연관된 관심사를 등록해 보세요. 한 카드에는 최대 10개까지의 관심사 등록이 가능합니다. 카드의 내용과 상관 없는 무분별한 관심사 등록은 다른 빙글러들의 환영을 받지 못할 수 있으니 이 점을 꼭 고려해주세요. <빙글가이드 이어서 보기>
#05 빙글 가이드 내 페이지 꾸미기
다른 빙글러들에게 내가 어떤 사람인지 소개하고 싶다면, 지금 내가 무엇에 특별히 더 관심이 있는지 이야기하고 싶다면, 또는 같은 것을 좋아하는 사람들을 만나고 싶다면 지금 ‘내 페이지’ 꾸미기를 시작해 보세요. 관심사의 마수는 비단 피드에만 뻗쳐 있는 것이 아니었습니다. 관심사 세상에서 '나'는 ‘지금 내가 좋아하는 것'으로 표현할 수 있어야 하는 법. 내 페이지에는 남들에게 보여 주고 싶은 관심사인 ‘대표 관심사’를 등록할 수 있어요. 나의 무수한 관심사들 중에서 나를 대표할 수 있는 4개만 보여줄 수 있으니 정말로 좋아하는 것을 등록해야겠죠? ‘대표 관심사’ 옆의 ‘전체 관심사 보기>’ 를 누르면 내가 등록해 놓은 관심사들을 모두 볼 수 있고, 우측 상단의 ‘편집'을 누르면 편집이 가능합니다. 편집 페이지에서 각 관심사 우측의 별모양 아이콘을 눌러 보시면 별이 노란색으로 채워지고, 리스트 상단의 ‘대표 관심사' 부분에 해당 관심사가 위치하게 되는 것을 확인할 수 있을 거예요. 그러면 대표 관심사 등록 완료! 별 오른쪽의 순서조절 버튼을 누르면 관심사들이 표시되는 위치를 수정할 수도 있습니다. 특정 관심사의 전문가라 할만한 빙글러를 만나면 자연히 격려와 칭찬을 보내고 싶기 마련입니다. 또는 그저 이 사람과 내 관심사 잡담을 하는 것이 낙이어서 내 마음을 표시하고 싶을 때도 있겠지요. 그럴 때는 ‘인정’ 버튼을 사용해보세요. 관심사 페이지의 각 항목 오른 쪽에는 인정을 보낼 수 있는 박수 모양 아이콘이 있습니다. 박수를 전하고 싶은 마음으로 박수모양 아이콘을 꾸욱 눌러 보는 거지요. 여러분의 숨겨진 덕력을 뽐내어 다른 빙글러들의 인정을 얻어 보는 것도 좋고요. ‘내 페이지’를 개성이 가득한 공간으로 꾸미고 싶나요? 프로필과 커버 이미지를 통해 자신을 표현해보세요. 또는 독특한 자기 소개를 프로필에 추가해 보는 것도 좋아요. 커버 이미지 또는 프로필 이미지 우측 아래의 카메라 아이콘을 누르시면 각각 이미지들의 변경이 가능합니다. 아이디 아래의 ‘편집' 버튼을 누르면 프로필 편집 페이지로 이동하고, 이 곳에서 ‘소개' 문구를 변경할 수 있어요. 아이디나 e-mail 주소 변경도 이 곳에서 하시면 됩니다. 내가 작성하거나 혹은 저장한 다른 빙글러의 카드들. 주제와 관심사에 맞게 일목 요연하게 정리하고 싶지는 않으신가요? 빙글에는 내가 발행한 카드들 뿐만 아니라 다른 빙글러들이 쓴 카드들을 모아 놓을 수 있는 공간인 ‘컬렉션’이 있습니다. 프로필의 관심사 탭 바로 아래 컬렉션 탭이 위치해 있습니다. ‘전체보기>’를 누르시면 내가 만들어놓은 컬렉션들을 모두 확인할 수 있고, 각자의 컬렉션들을 눌러 보면 해당 컬렉션에 발행되어 있는 카드들이 보일 거예요. 이 컬렉션을 통해 나의 관심사를 더욱 구체적으로 드러낼 수도 있고, 또 거꾸로 다른 빙글러들이 무엇을 좋아하는지도 쉽게 알 수 있죠. 물론 다른 빙글러들에게 보이고 싶지 않은 컬렉션은 비공개 설정도 가능하답니다. 내가 팔로우한 컬렉션들 역시 컬렉션 목록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내 컬렉션' 옆의 ‘팔로잉' 탭을 눌러 보세요. 내가 팔로우하는 컬렉션들의 목록이 보이고, 해당 컬렉션들을 눌러 보면 해당 컬렉션에 발행된 카드들을 놓치지 않고 보실 수 있습니다. 자 이제 빙글의 ‘내 페이지' 여행이 끝이 났어요. 프로필 이미지, 커버 이미지, 내 관심사, 내가 만들어 놓은 컬렉션들… 이것들 만으로 나를 표현하기에 부족하다는 생각이 든다면 카드를 써 보세요. 여러분이 작성한 카드들은 하나도 빠짐없이 여러분의 프로필에 표시가 된답니다. 나의 관심사들을 한껏 드러낼 수 있는 카드들로 프로필을 채워 보는 것은 어떨까요? <빙글가이드 이어서 보기>
#02 빙글가이드 모바일에서 카드 작성하기
내 관심사에 대해서 다른 빙글러들과 나누고 싶은 이야기가 있으신가요? 그렇다면 카드를 작성 해 보세요! Vingle에서는 한 개의 글을 ‘카드'라고 불립니다. 여러분의 생각을 공유하거나 포트폴리오를 만들고, 중요한 정보를 소개하거나 요약하고, 내 관심사 분야에 대한 짧은 질문을 할 수도 있습니다. 카드의 사용법에는 제한이 없습니다. 마음껏 창의력을 발휘해보세요! 1. 모바일웹 모바일 웹의 경우, 관심사 카드탭 하단의 연필 모양 아이콘이 그려진 빨간색 동그라미를 누르면 글쓰기 에디터가 나타납니다. 사진, 동영상, 링크 첨부가 가능하지만 조금 더 세부적인 편집은 모바일 앱을 통해서만 가능하니 참고해 주세요 :) 2. 모바일 앱 iOS의 경우 빙글 어플 피드에서 우측 상단의 연필 모양 아이콘을, Android의 경우에는 우측 하단의 빨간색 + 동그라미 버튼을 클릭하면 모바일 글쓰기 에디터가 나타납니다. 관심사의 카드 탭이나 내 프로필 페이지의 빨간색 + 동그라미를 누르는 방법도 있지요 :) '앨범' 버튼을 클릭하면 휴대폰에 저장된 사진들을 불러와 카드에 첨부할 수 있습니다. 휴대폰에 저장된 짧은 동영상을 업로드하고 싶다면 '동영상' 버튼을 눌러 보세요. 길이가 긴 동영상은 1분 이하의 길이로 조정할 수 있어요 :) 소개하고 싶은 외부 동영상이나 링크가 있다면 '링크' 버튼을 통해 카드에 불러 와 주세요. '링크' 기능에 대해서는 아래에서 조금 더 자세히 알아보아요! 카드를 쓰다 강조하고 싶은 부분에는 글씨를 '볼드체'나 '이탤릭체'로 변경할 수 있답니다. '빅텍스트' 기능을 통해 글자크기 조절도 가능해요. “ 버튼을 클릭한 후 글을 쓰면 들여쓰기가 되는데요. 단락 전체를 강조하거나 인용 부분을 처리할 때 적절합니다. ▷카드를 분류할 컬렉션을 선택하고 싶다면? 글쓰기 에디터 상단 가운데의 “컬렉션 선택하기" 버튼을 클릭하여 카드를 담을 컬렉션을 선택할 수 있습니다. ▷글을 뒷받침하는 '링크'를 추가하고 싶다면? 사슬 모양의 '링크' 버튼을 통해서 카드에 비디오를 임베드하거나 링크를 미리보기 형태로 삽입할 수 있습니다. 카드에 삽입하고싶은 Youtube, Vimeo, Tudou 등의 비디오 링크 혹은 카드 내용과 연관되어 함께 보면 좋을 페이지의 링크를 넣고 엔터를 누르면 이미지와 같은 미리보기 화면이 생깁니다. 미리보기 화면이 생긴 후에는 링크를 지워도 미리보기 화면은 사라지지 않아요. 링크를 지워주면 카드가 좀 더 깔끔 해 보이겠죠? ▷같은 관심사의 빙글러들에게 카드를 보여주고 싶다면? 카드 쓰기를 완료한 후 ‘다음'버튼을 클릭하면 관심사 추가 페이지로 이동합니다. 어떤 관심사에 대한 카드인지 #해시태그를 이용하여 관심사를 추가하세요. 관심사 태그는 총 10개까지 넣을 수 있으며 관심사 태그 입력 시 해당 관심사를 팔로우하는 유저가 몇 명인지 알 수 있습니다. 더 많은 유저들이 팔로우하는 관심사에 카드를 발행하면 노출이 더 많이 될 수 있지만 올바른 관심사에 발행하지 않으면 노출에 제약이 있을 수 있습니다. ▷카드를 작성하다가 갑자기 문제가 생겼다면? 카드를 한참 쓰던 중 갑자기 인터넷이 안된다거나, 전화를 받아야 하는 등 문제가 생겼을 때 당황하지 마세요. 어플을 다시 켜서 글쓰기 에디터로 돌아가면 직전에 작성 중이던 카드가 남아있답니다:) <빙글가이드 이어서 보기>
빙글 커뮤니티 기고 거절
요즘 책 리뷰를 쓸 때 그 책 내용에 맞춰서 관심사를 추가하고 있습니다. SF 소설, 혹은 과학 관련 책의 경우 과학 관심사를 추가한다던가, 로맨스가 주가 되는 책의 경우 사랑과 연애 관심사를 추가하기도 하죠. 그 과정에서 커뮤니티 프레지던트 기능이 생기고 나서 몇 번 커뮤니티 기고 거절을 당했는데 사실 그럴 수 있다고 생각하고 크게 개의치 않았습니다. 헌데 최근 조금 당황스러운 일을 겪었습니다. 기고 되었다는 알림이 뜨고 몇 초 지나지 않아서 기고 거절 알림이 오더군요. 제가 쓰는 책 리뷰가 한 문단으로 끝나는 것도 아니고 몇 초만에 거절 알림이 온다는 건 글을 제대로 읽지 않고 프레지던트 분께서 기고 거절을 하신 것으로 보입니다. 궁금함에 그 관심사 커뮤니티에 들어가 올라와 있는 카드들을 보니 제 책 리뷰가 거절될 정도로 엄격하게 기고 기준을 관리하고 있는 것도 아닌 것처럼 보였습니다. 물론 거절될 수도 있다고 생각합니다만 글의 내용을 제대로 파악해보려는 노력도 하지 않은 채 거절을 한다는 건 프레지던트의 제대로 된 역할이 아니라고 생각합니다. 물론 많은 프레지던트 분들께서 스스로 자원하여 좋은 역할 해주시고 계시지만 그 역할을 통해 제대로 커뮤니티 내 자정작용이 되고 있는지에 대해 빙글 측에서 조금 더 관심을 기울여 주시면 좋을 듯 합니다. 따로 빙글 측에 문의할 수 있는 기능이 있다면 그 쪽으로 문의하였을텐데 제가 못 찾는 건지 보이지가 않아서 이렇게 글로 올리게 되었네요.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