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hockey
5,000+ Views

U20 중국 아이스하키팀 홍콩 팀한테 발리자.. 홍콩선수들 집단 구타...현황..gif


어우... 중국 vs 홍콩 살벌하네요..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스포츠 정신이고 나발이고 아주 근본부터가 없네. 항의하면 원래 아이스하키가 격렬하다면서 서방국가 경기들 보라고 하겠지.
중국은 홍콩이라는 진주를 잘 다듬어서 가치를 높일 생각 안하고 뭉개고 있어 ᆢ 하여간 돌대가리들
중국이 중국하게했네
선수들 종종 몸싸움이 격투로 벌어지긴 해도 저렇게 2:1 식으로 다굴치는건 잘 못본듯.
@shm7041 어리다면 어린 선수들인데 저런 행태를 벌인 것을 좋게 볼수는 없을것 같습니다. 중국선수들이 다 그런것은 아닌것 같지만 다수가 저런 모습들이여서 저들과 엮이는 이들이 많이 피해볼것 같아요.
저것도 불문율이 있는데 손으로만 싸워야 하고 1대1로만 싸워야 하고 어느쪽이든 피가나거나 쓰러지면 멈춰야 함... 근데... 저건 개싸움이네
근데 원래 아이스하키 경기의 특징. 중 하나가 경기장에서 육박전이 어느정도 허용된다는거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열애설? 논란 자초하는 스타의 SNS
CBS노컷뉴스 배덕훈 기자 김규종, 이엘, 이주연, SNS로 논란 점화 강타와 우주안 (사진=자료사진/우주안 SNS 캡처) 그룹 H.O.T.의 강타(40)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모델 우주안의 SNS 속 영상이 발단이 됐다. 강타의 소속사인 SM엔터테인먼트 측이 "몇년 전 이미 끝난 인연"이라며 이를 부인했지만, 우주안이 다시 SNS를 통해 글을 올리며 열애설에 불을 지피고 있는 모양새다. 우주안은 1일 자신의 SNS에 "강타 씨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에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는 중 저의 실수로 인해 어제 작년에 찍은 영상이 게재되어 많은 분들의 심려를 끼치고 걱정을 드리게 됐다"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저의 부주의로 인해 놀라셨을 강타 씨와 마음 아파하신 모든 분들께 진심으로 사과드린다"라고 말했다. 앞서 우주안은 자신의 SNS에 찜질방에서 강타로 추정되는 남성과 다정하게 찍은 영상을 올렸다. 연인과의 사진을 올리는 것을 의미하는 '럽스타그램'(러브+인스타그램)이라는 글도 함께 게재했다. 영상 속 두 사람은 상담원과 고객으로 역할극을 하며 애정을 드러냈다. 영상에서 강타로 추정되는 남성은 "찜질방에 왔는데 여기 이상하다. 예쁜 애가 누워있다"고 말하고 유주안은 이에 "고객님, 다가가서 뽀뽀하시면 됩니다"라고 답한다. 이에 강타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몇년 전 이미 끝난 인연으로 상대방이 실수로 영상을 올렸다가 삭제했다고 들었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결과적으로 SNS를 통해 열애설을 자초하고, SNS를 통해 또 다른 논란을 야기한 셈이다. 열애설 등 논란을 자초한 유명인들의 경솔한 SNS 행각은 이번이 처음이 아니다. (사진=김규종 SNS 캡처) 최근에는 그룹 SS501 출신 배우 김규종이 여자친구와 함께 찍은 일본 여행 사진을 올렸다가 네티즌에 뭇매를 맞았다. '반일 감정'이 확산된 상황 속에서 국민적 정서를 고려하지 않고 일본 여행 사진을 올렸다는 것이 이유였다. 결국 김규종은 여자친구가 일본인이며 일본 사진은 6월 초에 찍은 사진이라고 해명하면서 "제 실수로 인해 많은 분들께 불편한 마음을 갖게 해드려 죄송할 따름"이라고 사과했다. 배우 이엘(사진 왼쪽)과 김재욱 (사진=자료사진/황진환 기자) 배우 이엘 또한 SNS 사진으로 문제를 만들었다. 배우 이엘은 지난해 5월 배우 김재욱이 상의를 탈의한 채 잠들어 있는 모습을 담은 사진을 SNS에 올렸다가 곧바로 삭제했다. 하지만 해당 사진을 포착한 네티즌들에 의해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엘은 의혹을 부인하며 김재욱에게 사과했지만, 그의 경솔한 행동에 네티즌들의 비판이 이어졌다. 약 1년 뒤인 지난달에도 이엘은 SNS에 올린 사진 때문에 곤혹을 치렀다. 반지를 끼고 있는 남성과 여성의 손을 찍은 사진이었다. 각기 손가락에 끼워진 반지의 디자인은 상이했으나, 모두 원석으로 돼 있어 "커플링"이라는 의혹이 제기됐다. 이어 일부 네티즌은 사진 속 남성의 손가락에 난 점 등을 근거로 김재욱이라고 추측했다. 결과적으로 이엘의 소속사 측이 "사실무근"이라고 열애설을 부인하며 해프닝으로 종결됐지만, 좋지 않은 모양새를 남기게 됐다. 이주연(왼쪽), 지드래곤 (사진=자료사진) 애프터스쿨 출신 배우 이주연도 SNS를 통해 열애설이 점화되는 단골 스타다. 상대는 그룹 빅뱅의 지드래곤이다. 지난 5월 이주연은 지드래곤과 스마트폰 사진 앱의 필터를 이용해 장난을 치는 모습을 담은 영상을 올렸다가 이내 삭제했다. 하지만 앞서 3차례나 열애설에 휘말렸던터라 이 같은 영상은 열애설에 다시 불을 지피기에 충분했다. 이주연 측 소속사는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는 답변을 내놨다. 그 이전 열애설이 계속 불거졌을 당시에도 소속사는 이를 부인한 바 있다.
18
10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