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vinchi4
10,000+ Views

國圖 조직을 이끌고 있는 사람이라면 한번쯤은 읽어보세요.

저자는 말하고 있습니다. 지금의 시대는 하라고 하는 잔소리가 너무 많다고. 그리고 과연 하라는 대로 한들 그것이 화자들의 거둔 성취를 그대로 얻게된다는 보장이 있느냐고. 그래서 자기는 하지 말아야 할 것을 오히려 말하고자 한다고. 이는 '하지 말라는 것을 따라 하세요'라는 이상한 논리파괴가 되어버릴 수도 있지만, '하라고 가르치는' 책들을 밑줄쳐가며 꼼꼼히 읽으며 꼭 그렇게 해야지!! 다짐하며 읽지 않는 것 처럼, 이 또한 설렁설렁 읽으면 되기에 그냥 넘어가기로 합니다. 스마트한 사람은 서두르지 않는다/ 정보를 모으지 않는다/ 혼자 짊어지지 않는다/ 화를 내지 않는다/ 남의 말을 듣지않는다/ 일일히 말하지 않는다 로 나누어 이야기를 풀어나가고 있는데, 그중 혼자 짊어지지 않는다 항목에서 풀어내는 바가 도서관장의 평소의 생각과 비슷해서 많이 공감할 수 있었습니다. 자신이 모든 것을 끌고 나갈 수 없으며, 스스로가 세상 모든 것을 마스터한 사람이 아닌 이상 조직이든 회사든 살아남을 수 있도록 이끌기 위해서는 구성원의 질이 매우 중요합니다. 쉽게 말해 구성원들이 스스로 가치있는 무언가를 만들어내지 못한다면 그 조직은 언제 없어져도 아무 이상할 바 없는 것입니다. 윗사람이 또는 사장이 말하는 대로 하면 된다? 그런 생각을 갖는 또는 갖게하는 순간부터 이미 스스로 자신의 생사를 결정할 수 없게되는 것이지요. 윗사람/사장들은 어떤 면에서는 골키퍼요, 투수입니다. 그들이 찬공을 조직원들은 어떻게든 끌고나가 골을 넣어야 하고, 그들이 던진 공을 어떻게든 상대가 쳐내면 막아내야만 합니다. 쉽게 말해 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할 수 있는 선수가 되지 못한다면, 앞으로 살아가는게 힘들지 않을까요? 이런 개념을, 사장은, 윗사람은 가져야만 한다고 보고 있습니다. 그래서 혼자 짊어지지 않고, 모두가 나눠지게 하기도 하고 자신보다 먼저 앞서 끌도록도 해야하는 겁니다. 그래야 더 큰 힘이 일어나는것 아니겠습니까. 결국, 사장의 겸손함과 인격이 회사를 만들어나가는 것 같습니다. 조직원들이 스스로 생각할 수 있게 만드는 가장 좋은 방법은, 독서를 하도록 만드는 것입니다. 독서는 스스로 생각하지 않으면 절대 할 수 없습니다. 그것이 바로 훈련입니다. 무엇을 읽든 상관없습니다. 읽어나가며 머리를 회전하고, 감수성을 증폭시켜 현실의 업무와 연결하게 되는 시점이 반드시 오게됩니다. 왜냐하면 모든 사회조직은 자신들을 이용해주는 보통사람들이 없으면 존재할 수 없으며, 그 보통사람들의 감수성을 얼마만큼 잘 받아들이고 대응하느냐에 따라 커지느냐 없어지느냐가 결정되니 말입니다. 모두가 답을 찾아낼 필요는 없습니다. 하지만 의견을 갖고있어야만 하는 건 사실입니다. 자신의 삶과 생활에 의심을 가질 수 없으면 절대 가질 수 없는 생각의 힘. 조직의 장은 조직원들을 믿고 훈련시켜야 합니다. (여기서 깨알홍보. 국민도서관 책꽂이는 2만5천여권의 도서를 사내도서관으로 이용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 궁금하면 여기를 클릭!! https://docs.google.com/document/d/12rwBs3SVwH71v5SAbjyFN9AfamuP3urMcXD-b8t0m_g/edit?usp=sharing) 2013.12.31. 국민도서관 책꽂이 www.bookoob.co.kr 도서관장 올림 (국민도서관 책꽂이는 택배를 통해 도서지방을 제외한 전국 어디든 책을 대여해주는 온라인 도서관 서비스입니다. 대여비 무료! 왕복택배비 만으로 최대 25권을 60일간 빌려볼 수 있습니다. 2013년 12월 현재 약 2만5천여권의 도서가 서비스되고 있습니다. 더 자세히 알고 싶으시면 안내 웹툰을 클릭해주세요! http://goo.gl/2jQ6JV )
davinchi4
17 Likes
30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4 필사모임 <쓸모있씀!> 네번째 카드 ✍️
안녕하세요! 부쩍 날씨가 쌀쌀해지네요. 벌써 패딩 꺼내입으신 분 계시나요 ㅋㅋㅋ 목요일이면 더 추워진다고 해요. 이런 날일 수록 감기조심! 추운 날씨일 수록 마음은 따듯하게 해야하는 거 아시죵 😽 오늘 필사모임 카드에도 많이들 참여해주세요~ <오늘의 문장> 오늘은 좀 가벼운 것들로 가져와봤어요! 100만 유튜버 박막례 할머니 책에 실린 '막례쓰 명언 대잔치' 입니다. 유쾌하지만 바른말만 하는 막례쓰 ㅋㅋㅋ 제가 정말 좋아하는 유튜버입니다. 나이 70 에 인생을 부침개 뒤집듯 훽 뒤집어버린 박막례 할머니!! 호쾌한 말투로 욕을 섞어 띵언을 날려주십니다. 틀린 말이 하나 없네요 ㅎㅎ - 왜 남한테 장단을 맞추려고 하나. 북 치고 장구 치고 니 하고 싶은 대로 치다 보면 그 장단에 맞추고 싶은 사람들이 와서 춤추는 거여. - 고난은 누구에게나 찾아오는 것이여. 내가 대비한다고 해서 안 오는 것도 아니여. 고난이 올까 봐 쩔쩔매는 것이 제일 바보같은 거여. 어떤 길로 가든 고난은 오는 거시니께 그냥 가던 길 열심 히 걸어가. - 귀신이고 나발이고 난 무서운 게 아무것도 없어. 다시 내 인생을 돌아다보기 싫어. 내 인생일 젤로 무섭지. 내 인생맡치 무서운 게 어디있어. - 이쁜 것은 눈에 보일 때 사야 돼요. 내년에는 없어요. 뚱뚱하고 날씬해 뵈는 것에 집착하지 마세요. 내 맘에 들면 사는 것이니까. - 다이어트면 다이어트지. 다이어트 음식 같은... 놀고 있어. 살 빼려면 처먹지를 말어. - 화장품은 웃으면서 바르세요. 주름이 쫙쫙 펴지게. 여러분은 닮고 싶은 인물이 있나요? 롤모델인 사람이 쓴 글이나 말을 필사로 적어보는 것도 좋은 필사방법이라고 생각해요! 그럼 여러분이 적은 문장들 기대할게요! 오늘도 행복한 필요일이 되시길 바라요~ 👋 신규 참여신청👇 <쓸모있씀!> 톡방👇
실패를딛는3법칙
실패를딛는3법칙 1. 다시 힘을 내자!  나는 낙선했다는 소식을 듣고 곧바로 음식점으로 달려갔다. 그리고는 배가 부를 정도로  많이 먹었다.  그 다음 이발소로 가서 머리를 곱게 다듬고  기름도 듬뿍 발랐다. 이제 아무도 나를 실패한 사람으로 보지 않을 것이다. 왜냐하면 난 이제 곧바로 다시 시작을 했으니까 말이다.  배가 든든하고 머리가 단정하니 내 걸음걸이가 곧을 것이고 내 목에서 나오는 목소리는 힘찰 것이다.  이제 나는 또 시작한다. 다시 힘을 내자 계속되는 실패를 경험한 직후의  에이브러햄 링컨의 모습입니다. 뼈아픈 실패를 겪은 다음 곧바로 일어서는 능력이 우리를 성공으로 이끌것입니다. 2. 공포에 도전하라!  꾸준히 노력하면 공포의 두께는 점점 얇아지고, 오히려 역이용할 수 있는  능력이 생겨난다.  초보자일 때는 누구나  실패를 경험한다. 하지만 그 실패는 숙련자로  가는 과정일 뿐이다.  작은 실패를 딛고 일어서라. 그러면 작은 성공이 다가온다.  3. 작은 성공부터 시작하라! 성공에 익숙해지면 무슨 목표든지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이 생긴다. 데일 카네기의 말입니다. 우리는 우리가 생각하는 것보다 훨씬 더 큰 잠재력을  가지고 있습니다. 두려움을 떨쳐 버리고  과감하게 도전하십시오. 성공 하려면 꼭 읽어야 할 글모음 [무료] - http://bit.ly/Leader_free
문학 감성 쏟아지는 역대 수능 필적감정란 문장
수능날 맞이 역대 수능 필적 감정란 문장 모음. 근데 문장들이 하나하나 참 예쁘다. 한국의 문학이란... 글의 맛. 필적감정란에 쓰는 문구는 희망찬 내용이나 긍정적인 내용을 위주로 갖고 오고 필적확인할 때 용이하게 겹받침이 들어가는 문장을 쓴다고 함ㅋㅋㅋㅋ +2019년의 필적감정란 문구는 '그대만큼 사랑스러운 사람을 본 일이 없다' 하늘을 우러러 한 점 부끄럼 없기를 -윤동주, 서시 넓은 벌 동쪽 끝으로 -정지용, 향수 손금에는 맑은 강물이 흐르고 -윤동주, 소년 이 많은 별빛이 내린 언덕 위에 -윤동주, 별 헤는 밤 맑은 강물처럼 조용하고 은근하며 -유안진, 지란지교를 꿈꾸며 날마다 새로우며 깊어지고 넓어진다 -정채봉, 첫마음 진실로 내가 그대를 사랑하는 까닭은 -황동규, 즐거운 편지 맑은 햇빛으로 반짝반짝 물들이며 -정한모, 가을에 꽃초롱 불 밝히듯 눈을 밝힐까 -박정만, 작은 연가 햇살도 둥글둥글하게 뭉치는 맑은 날 -문태준, 돌의 배 넓음과 깊음을 가슴에 채우며 -주요한, 청년이여 노래하라 흙에서 자란 내 마음 파아란 하늘빛 -정지용, 향수 큰 바다 넓은 하늘을 우리는 가졌노라 -김영란, 바다로 가자 그대만큼 사랑스러운 사람을 본 일이 없다 -김남조, 편지 (ㅊㅊ - 여성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