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word
5,000+ Views

복을 끌어당기는 최고의 테크닉 34가지



감동 좋은글 - 명언어플, 좋은글모음, 감동글, 아침편지, 명언 배경화면 제공 - Apps on Google Play
감동글, 좋은글, 명언, 유용한정보, 자기계발, 심금을울리는글 매일매일 보내드립니다. 마음을 치유해 주고 생활에 지혜를 얻을 수 있는 좋은 글들을 엄선하여 하루 3번 만나보실 수 있습니다. 이 '감동좋은글앱'을 통해 매일 매일 전달되는 유용하고 좋은 글들을 받아보세요. 하루 5분투자로 평생 좋은 글들을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주요화면] 감동있는글/명언 - 감동있는 좋은글, 명언, 마음을 울리는 글들을 올려드립니다. 유용한정보/지혜 - 일상생활에 필요한 유용한 정보와 삶의 지혜에 관련된 글들을 올려드립니다. 보관함 - 여러가지 글들를 읽다가 마음에 드는 글을 즐겨찾기에 추가하여 언제든지 바로 확인해 볼 수 있는 화면입니다. [공유기능]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네이버밴드,페이스북, 문자메세지 보내기등을 통해 좋은글을 공유할 수 있도록 제공해 드립니다. 이밖에 자세한 문의나 불편이나 건의사항등은 아래 메일로 연락주시면 성심껏 답변과 조치를 해드리겠습니다. goodasi@hanmail.net #좋은글모음 #좋은글 #명언어플 #아침편지 #명언배경화면 #명언모음 #감동글 #매일감동좋은글 #좋은글귀 #인생명언 #희망을주는글 #힘이되는글 #짧고좋은글귀 #지혜의글
bit.ly
감동 좋은글 - 명언어플, 좋은글모음, 감동글, 아침편지, 명언 배경화면 제공 - Apps on Google Play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우서?
모두 웃는거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우리가 알고 있는 삼고초려는 허구다!
정사 삼국지가 나오기 전 위나라 어환(魚豢)이란 역사학자가 쓴 《위략(偉略)》이라는 역사서가 있습니다. 정사《삼국지》를 쓴 진수는 제갈공명이 죽기 2년 전에 태어난 자이지만, 어환은 그 시대에 살고 있던 사람으로 당시의 상황을 정리했는데, 위나라 역사가였던 만큼 본인이 모시던 조조의 천하통일 야망을 꺾은 제갈공명에 대해 더 면밀히 분석했을 겁니다. 또한 수십 년 뒤 진나라 시절 사마표가 쓴 《구주춘추(九州春秋)》에서도 이와 유사하게 기록되어 있다고 합니다. 그럼 《위략》에서는 유비와 제갈공명의 만남에 대해 어떻게 기록했을까요? 그 내용은~ 두두두둥……! 제갈공명이 먼저 유비를 찾아갔다고 합니다. 당시 형주에 있던 귀족들은 곧 북쪽에서 조조가 쳐들어올 것이라고 근심하던 중 황제로부터 숙부로 인정받은 명망가, 유비 장군이 왔다는 소식에 단체로 만나러 갔다네요. 이에 유비가 이들과 이런 저런 정세 이야기를 했는데, 제갈공명도 질문을 했다지만 유비의 눈에 띄지 않았다고 하지요. 우리가 흔히 게임이나 만화에서 여리여리한 꽃미남 스타일로 제갈공명을 묘사하지만, 《위략》엔 “투박한 생김새여서 잘 눈에 띄지 않았다.”고 적혀 있답니다. 원래 제갈 가문은 서주에서 이름을 날리던 집안이었는데 서주가 유비, 여포, 조조로 주인이 계속 바뀌며 대학살을 당하던 전란을 맞아 그나마 안전한 형주로 이사 온 상황이었죠. 그래서 피난 와중에 형제들이 뿔뿔이 흩어지면서 제갈 가문 자제들이 각자 다른 주군을 모시게 된 겁니다. 당시 형주 양양 땅에 이사 온 제갈공명은 방덕공, 황승언 등 여러 스승들로부터 가르침을 받았고, 양양 귀족 자제 모임의 주요 멤버이기도 했으니 농사나 짓던 평민은 아니었지요. 그래서 이 멤버들이 지역 대표로서 유비를 만나러 갈 때 같이 갔던 겁니다. 그러나 유비 와의 모임에서 별다른 계책을 못 들은 다른 유지들은 실망하면서 집으로 돌아갔지만, 제갈공명은 유비에게 좀더 어필하려고 남아 있었다고 합니다. 그런데 유비는 이들이 돌아가자 아직 제갈공명이 남아 있는 줄 모르고는 심심하면 하던 취미 활동을 했더랍니다. 요즘 같으면 휴대폰 게임 같은 것을 했겠지만, 당시 유비가 한 소일거리는 바로~, 소 털로 새끼 꼬기. 청년 시절 돗자리 장사를 하던 때부터 즐기던 시간 때우기 버릇이었다지요. 그 장면을 본 제갈공명은 크게 실망했나 봅니다. 그래서 유비에게 한소리 했답니다. 이에 유비가 제갈공명의 진가를 알아보고 정중히 사과한 후 책사로 모셨다고 합니다. 출처) <알아두면 쓸데 있는 유쾌한 상식사전> -최초 최고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