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imoony
1,000+ Views

오늘의 기상정보(19.08.17)

__0__

[06:00 현재]

오늘 아침 부산 용호동지역은 맑은 날씨이고, 현재 기온은 23°c입니다. 기온이 떨어지면서 가을 냄새가 느껴지네요. 환절기 건강유의 하시고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화이통! 화합과소통!
전국l2019년 08월 17일 04시10분 발표 제08-33호

< 기상 현황과 전망 >
* 예상 강수량
- (17일 저녁(21시)까지)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 전라도, 경상내륙, 제주도(18일), 북한: 5~40mm
- (18일 새벽(00~03시)) 경기북부, 강원영서북부, 북한: 5mm 미만

o 현재(04시), 남부지방은 대체로 맑으나, 중부지방은 구름많고 충남에는 약하게 비가 오는 곳이 있습니다.

o 오늘(17일)은 북쪽을 지나는 기압골의 영향을 받겠습니다. 전국이 대체로 흐리고 중부지방(강원영동 제외)은 아침(06시)부터 낮(15시) 사이에, 남부지방은 오후(12~21시)에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o 한편, 오늘(17일) 기압골 이동 속도가 빨라 강수 지속 시간은 짧겠으나, 1.5km 하층에는 18도 내외의 따뜻한 공기가 위치하고, 5km 상층에는 영하 6도 내외의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상층과 하층간의 온도차가 커짐에 따라 불안정이 강해져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시간당 20mm 내외의 강한 비가 내리는 곳이 있겠으니, 피해 없도록 유의하기 바라며, 앞으로 발표되는 기상정보를 참고하기 바랍니다.

o 내일(18일)은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차차 받아 전국이 대체로 맑겠으나, 중부지방은 약한 기압골의 영향으로 새벽 한때 구름많고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고, 제주도는 가끔 비가 오는 곳이 있겠습니다.

o 모레(19일)도 서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으로 전국이 맑겠습니다.

< 기온 현황과 전망 >
o 오늘(17일) 낮 기온은 28~34도(어제 27~33도, 평년 27~31도)가 되겠습니다.

o 내일(18일) 아침 기온은 19~25도(평년 20~24도), 낮 기온은 28~33도(평년 26~31도)가 되겠습니다.

o 모레(19일) 아침 기온은 18~25도(평년 20~24도), 낮 기온은 27~32도(평년 26~31도)가 되겠습니다.

o 동해안과 경상도, 전남동부에는 폭염특보가 발효된 가운데 낮 기온이 33도 이상 올라 무덥겠고, 밤사이에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으니, 건강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열대야: 밤사이(18:01~다음날 09:00) 최저기온이 25℃ 이상 유지되는 현상

o 폭염특보 발표 지역에서는 보건, 농업, 축산업, 산업 등에 피해가 우려되니, 폭염 영향예보(16일 11시 30분 발표)를 참고하여 피해 없도록 유의하기 바랍니다.

< 강풍 전망 >
o 오늘(17일) 서해안과 강원산지를 중심으로 바람이 30~45km/h(8~13m/s)로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으니, 시설물 관리에 유의하기 바랍니다.

< 안개와 시정 전망 >
o 오늘 아침(09시)까지 서해안과 전남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고, 오늘(17일)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가시거리가 짧고 도로가 미끄럽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 해상 전망 >
o 오늘(17일)까지 동해상에는 바람이 30~45km/h(8~12m/s)로 강하게 불고, 물결이 1~3m로 높게 일겠으니,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유의하기 바랍니다.

o 한편, 동해안은 내일(18일)까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방파제나 해안도로를 넘는 곳이 있겠으니, 해안가 안전사고에 유의하기 바라며, 특히 해수욕장을 이용하는 행락객들은 높은 파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랍니다.

o 또한, 서해안에는 내일(18일)까지, 남해안에는 모레(19일)까지 천문조에 의해 바닷물의 높이가 높은 기간이니, 만조 시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침수 피해가 없도록 유의하기 바랍니다.

※ 사진 문용호/ 부산시 수영구 광안해수욕장
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_

#날씨 #기상정보 #광안해수욕장 #부산여행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촉수로 가득찬 '이 동물'은 누구일까? 바로!
먹이를 갈기갈기 찢을 듯한 뾰족한 돌기가 입천장과 혓바닥에 가득 차 있습니다.  마치 공포 괴수 영화에나 나올 법한 구조인데요. 과연 어떤 동물일까? 바로 바다거북입니다. 바다거북은 잡식성으로 가끔 동물성 먹이를 잡아먹기도 하지만 주로 해조류를 먹습니다. 돌기는 먹이를 씹는 것과는 전혀 무관하죠! 그렇다면 입안이 왜 뾰족한 돌기로 나 있을까? 자세히 보면 바다거북의 돌기는 역방향인 안쪽을 향해 나 있습니다. 이 돌기들이 존재하는 이유는 한번 먹은 먹이를 밖으로 다시 내뱉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바다거북은 먹이를 먹을 때 많은 양의 바닷물도 함께 삼키게 되는데요. 생선들은 아가미를 통해 입안으로 들어온 바닷물을 바로 배출시키지만, 바다거북은 그럴 수가 없습니다. 바다거북은 삼킨 바닷물을 바깥으로 다시 배출하기 위해 토해냅니다. 이때 수많은 돌기는 바다거북이 바닷물을 토해내는 과정에서 힘들게 잡아먹은 먹이가 입 밖으로 다시 빠져나가지 않게 하는 역할을 합니다. 위 사진은 바다거북이 삼킨 바닷물을 다시 토해낸 사진입니다. 마치 피를 토한 것처럼 보이지만, 아픈 것도 다친 것도 아니니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지극히 건강하고 정상적인 현상이죠. 즉, 돌기는 아가미가 없는 바다거북이 생존하는 데 꼭 필요한 요소입니다.  그러나 오늘날에도 그럴 것인지는 좀 더 두고 볼 일입니다. 우리가 바다에 버린 플라스틱, 비닐봉지 등의 쓰레기를 삼킨 바다거북이를 죽어가고 있습니다. 수억 년 동안 보지 못했던 인공 쓰레기들이 바다를 가득 채우고 있고, 이 새로운 환경 속에서 돌기는 오히려 바다거북의 생명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쓰레기를 절대 바다에 버려서 안 되는 이유입니다. 위 사진과 일러스트 자료는 생물학자인 헬렌 카이로가 만든 삽화 시리즈로, 야생동물을 보호하고 보존하기 위해 만들었습니다. 그는 "동물을 보호하자고 무작정 외치는 것보다는 보존하려는 동물에 대한 호기심을 갖는 게 근본적인 대책"이라고 말합니다. 에디터 제임수  ggori.story@gmail.com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3
Comment
Sha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