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icpucci
1,000+ Views

2019/2020시즌 프리미어리그 팀순위

EPL leaguetable
2019/2020 시즌 premierleauge 팀순위
2R 종료 후 standings TOP5 입니다

이번 주말에 '빅매치' 리버풀 vs 아스날 두둥!!
시즌 초반 선두를 내달릴 수 있는 기회,
과연 아스날이 지난 시즌 챔스 우승팀 리버풀의 파상공세를 어떻게 막아내고 승점을 쌓아갈 지 주목됩니다 !
키 플레이어는 오리기 vs 세바요스 꼽습니다!!
Comment
Suggested
Recent
이번주 제일 기대되는 빅매치에요!! 세바요스가 잘하더라구요 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파울루 벤투 감독, 카타르 월드컵 예선 엔트리 발표
김신욱 포함, 이승우 제외? 바로 오늘, 파울루 벤투(Paulo Bento) 감독이 2022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출전 명단을 공개했다. 축구대표팀은 오는 9월 5일, 터키 이스탄불에서 조지와 평가전을 치른 후 아시아 지역 2차 예선 1차전 투르크메니스탄전과 경기를 펼칠 예정이다. 선발된 선수 중 가장 눈에 띄는 이름은 단연 김신욱 선수. 최근 최강희 감독이 이끄는 중국 상하이 선화로 이적해 엄청난 기량을 발휘 중인 김신욱이 벤투 감독의 첫 부름을 받게 됐다. 또한 U-20 월드컵에서 골든볼을 수상한 이강인을 명단에 포함시켰다. 아쉽게도 그동안 꾸준히 선발돼왔던 이승우 선수는 제외됐다. 벤투 감독은 기존 주축들을 중심으로 새로운 얼굴들을 가미해 ‘안정 속 변화’를 꾀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한국은 아시아 2차 예선에 투르크메니스탄, 스리랑카, 레바논, 북한과 함께 H조에 편성됐다. 자세한 엔트리는 아래 내용을 통해 확인해볼 것. 9월 5일 조지아, 10일 투르크메니스탄전 소집명단(26명) △ GK = 김승규(울산현대) 조현우(대구) 구성윤(콘사도레 삿포로) △ DF = 김영권(광저우 에버그란데) 김민재(베이징 궈안) 박지수(광저우 에버그란데) 권경원(텐진 톈하이) 홍철(수원) 김진수(전북) 이용(전북) 김태환(울산) △ MF = 정우영(알 사드) 백승호(지로나FC) 황인범(밴쿠버) 이강인(발렌시아) 권창훈(프라이부르크) 이재성(홀슈타인 킬) 이청용(보훔) 김보경(울산) 이동경(울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 황희찬(레드불 잘츠부르크) 나상호(FC도쿄) △ FW = 김신욱(상하이 선화) 이정협(부산) 황의조(보르도)
호나우지뉴의 이니에스타의 일화
레알 마드리드와 엘 클라시코를 맞붙기 며칠전, 한밤중에 호나우디뉴가 잠깐 나보러 만나자고 했다. '안드레아, 지금이 한밤중(새벽 3시)이라는건 알지만 너한테 꼭 이야기해줄게 있었어. 나 6월에 바르셀로나를 떠날거야. 우리 친형이 내가 레알 마드리드 가는걸 합의했어. 미친 일이지만 난 거절할 수 없었어' '넌 아직 어리니까, 이해해 줄 수 있을거야..... 그런데 부탁할게 하나 있어. 라커룸이나 클럽 사람들 어느 누구에게도 이 사실을 말하진 말아줘. 난 다른 누구보다 널 믿고 있어. 안드레아 잘 자' 그는 저에게 말할 타이밍을 주지 ㅇ낳았어요. 다음날이 됐고 우리 모두 트레이닝장에 갔죠. 그런데 뭔가 나를 둘러싼 이상한 기운을 느꼈어요. 팀원들 모두 지나치게 조용했고 호나우지뉴를 예전처럼 대하지 않았죠. 엘 클라시코 날이 밝았고 산티아고 베르나베우로 향했어요. 라커룸에서 갑자기 호나우지뉴가 우리에게 연설을 하기 시작했어요. '오늘은 정말 중요한 경기야. 레알 마드리드는 정말 강한 팀이지만 난 우리가 가족같은 팀이었다는걸 오늘에서야 알게 됐어. 난 지난 저녁동안 모두에게 6월에 팀을 떠날거라고 말했어. 하지만 그 누구도 이를 발설하지 않았지' '그제서야 난 알게 됐어. 우리 모두가 기꺼이 남을 배신하는 것보단 함께 고난을 이겨낼 준비가 됐다는걸. 난 바르셀로나에 오랫동안 남을거야.... 경기장에 들어가 마드리드 놈들에게 한 수 가르쳐주자!' 그리고 그 경기에서 바르셀로나는 호나우지뉴가 2골을 터뜨리며 마드리드 원정에서 3:0 완승을 거둡니다. 베르나베우의 마드리드 팬들은 호나우지뉴의 플레이에 기립박수를 보냈던 놀라운 경기였죠. 이 이야기는 안드레아 이니에스타의 자서전에서 이니에스타가 직접 밝힌 일화 중 하나입니다. 역사적인 경기에는 항상 뒷이야기가 있기 마련인데 역시 이 경기에도 있었군요!
4
1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