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ung22
1,000+ Views

응원해주세요 ㅠㅠㅠ


우리 막내가 많이 아파요 ㅠㅠㅠ 지난 토요일에 데려와서 잘놀고 잘먹더니 어제부터 하루종일 밥도 안먹고 하얀거품토를 하네요... 병원도 여러군데 가봐도 너무 어리고 작아서 손써볼수 있는게 많지않다고만 하고... 어제 밤새 주사기로 밥,물 줘봐도 전부 거절하고 탈수가 심해서 오늘 아침일찍 병원에 입원시켰어요... 만난게 인연이라 이름두 “연” 이라고 지어줬는데.... 얼른 기운차리고 똥꼬발랄하게 돌아올수있게 응원해주세요... 300g조금 넘는 이아이가 힘을낼수있게...
10 Comments
Suggested
Recent
제가 구조했던 치즈도 아사직전에도 살아났어요. 넘이쁨 받고커서 냥아치되긴했지만.. 범백 검사는해주실텐데.. 수액맞고 강제급여하고 많이 쓰다듬해주면 혼자먹기시작하던데요.. 힘내세요.
@kuronecco 어머~ 치즈 이쁘당💖💖💖💖❣️❣️❣️❣️
연아!힘내보자!니가 받을 사랑은 다 받고 행복하게 누리고 가야지!
연이 힘내ㅠㅠㅠㅠㅠㅠㅠㅠㅠ 얼른 나아서 엄마랑 재밌게 놀자!!!!!
집사님 걱정뚝 연이는 건강한 모습으로 똥고발랄한 개냥이로 돌아올거에요
집사님 사랑으로 잘이겨낼거에요!! 연아 쪼매만 힘내자!!!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동상에게 짜증내는 댕댕이 '어서 던지래두?'
테일러 씨는 자신의 반려견들과 놀아줄 때 '물어오기 놀이'를 자주 합니다.  그러던 어느 날, 그가 반려견들과 공원으로 산책하러 나갔을 때 웃지 못할 일이 벌어졌습니다. 테일러 씨의 반려견 중 한 마리인 체스터가 나뭇가지를 물고 공원에 세워진 사람 동상을 향해 달려갔습니다. 체스터는 동상 앞에 나뭇가지를 내려놓고 동상의 얼굴을 물끄러미 올려다보았고, 테일러 씨는 웃음을 참으며 이 귀여운 순간을 카메라에 담았습니다. 다른 강아지들은 '동상이 진짜 사람이 아니라는걸' 알고 지루한 듯 제자리에 가만히 앉아 체스터를 지켜봤습니다. 하지만 체스터는 동상이 나뭇가지를 던져주지 않자, 나뭇가지를 물고 동상 앞에 다시 내동댕이치며 빨리 던지라는 동작을 취했습니다. 안타깝게 체스터의 간절한 부탁에도 불구하고, 동상은 근엄한 표정으로 정면을 보고 꼼짝하지 않았습니다. 체스터는 점점 신경질적으로 나뭇가지을 동상 앞에 내려놓았지만, 동상은 팔짱을 낀 채 앞만 바라볼 뿐이었죠. 테일러 씨가 체스터를 억지로 끌기 전까지 체스터는 이해가 가지 않는다는 듯 동상을 한참 쳐다보았습니다. 테일러 씨는 동상과 물어오기 놀이를 하는 체스터의 영상을 페이스북에 올리며 말했습니다. "체스터는 사교성이 좋아서 모르는 사람들과 금방 친해져요. 사람들도 나뭇가지를 물어오는 체스터를 무척 예뻐해서 놀이를 거절한 적이 한 번도 없어요. 아마 오늘은 태어나서 처음으로 놀이를 거절당한 날일 거예요. 체스터가 상처받지 않았으면 좋겠네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