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푸마, 맨체스터 시티 125주년 기념 스페셜 티셔츠 발매

맨체스터 시티 FC의 새로운 파트너 푸마
지난달, 맨체스터 시티(Manchester City) FC의 새로운 파트너로 낙점된 푸마(PUMA). 이들이 맨체스터 시티 구단 창립 125주년을 기념한 스페셜 티셔츠를 발매했다. 맨체스터 시티의 시그니처 컬러인 푸른색을 바탕으로, 정면 앰블럼 아래에 125주년을 기념하는 ‘125YEARS’ 문구가 새겨졌다. 또한, 후면에는 맨체스터 운하를 상징하는 배와 클럽 창립년도인 ‘1894’를 자수해 특별함을 더했다. 그 외, 1893년 8월부터 1895년 5월까지 감독으로 재임했던 조슈아 팔비(Joshua Parlby)가 서명한 클럽 창립 문서 사본이 티셔츠 안쪽에 부착된 모습도 눈길을 끈다. 맨체스터 시티 125주년 기념 스페셜 티셔츠는 사카 공식 온라인스토어(ssaka.com)와 카포 공식 온라인스토어(capostore.co.kr)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10만 9천 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ㅋ 난 나이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디다스 풋볼 에디토리얼 STADIUM TO STREET – Ver 3
STADIUM TO STREET 마지막 이야기 지난 3월 26일, 콜롬비아와의 친선경기에서 2:1을 기록하며 성공의 쾌거를 안겨줬던 한국 축구 대표팀. 이로써 한국은 콜롬비아와의 역대 전적에서 4승 2무 1패로 우위를 이어가며 앞으로 펼쳐질 경기들을 더욱 기대케 했다. 짜릿했던 경기만큼이나 이슈를 몰았던 건 선수들이 착용했던 축구화. 첫 골문을 열었던 손흥민이 아디다스(adidas)의 ‘익시빗(EXHIBIT)’ 팩 엑스 18+(X 18+) 모델을 신고 출전함으로써 넣은 골 못지않게 아디다스 축구화도 큰 관심을 받았다. 축구를 향한 대중들의 열기가 최고조로 달아오른 지금, 아디다스와 <아이즈매거진> 에디토리얼 프로젝트 ‘STADIUM TO STREET’가 아쉽게도 마지막 시리즈를 알린다. 이번 화보에서는 새롭게 태어난 ‘버추소(VIRTUSO)’ 팩의 TR화가 감초 역할을 톡톡히 했다. 각양각색 존재감 선명한 스타일을 뽐내는 축구선수 손흥민, 이승우, 백승호, 조현우 그리고 김승규 5인. 앞으로 그들의 활약을 기대하며, 깊은 잔상을 남기는 이들의 마지막 에디토리얼을 바로 아래의 슬라이드에서 만나보자. 이 전 시리즈가 궁금하다면 여기에서 먼저 확인해보길.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링크에서 CREATIVE DIRECTOR / PARK JINPYO AE & EDITOR / KIM JEONGEUN PHOTOGRAPHER / JANG DUKHWA, KWAK KIGON MODEL / SON HEUNGMIN, LEE SEUNGWOO, PAIK SEUNGHO, JO HYEONWOO, KIM SEUNGGYU VIDEOGRAPHER / GONG SUBIN HAIR & MAKE-UP / EOM JUNGMI, KOO HYUNMI STYLIST / HAN JONGWAN
펩 과르디올라의 관심을 받고 있는 이강인
발렌시아 유스팀에서 뛰고 있는 이강인 선수의 이적설이 떴습니다ㄷㄷㄷㄷ 영국 일간지 더선에 의하면 맨시티가 유벤투스의 유망주 모이세 킨과 발렌시아의 이강인을 원한다고 합니다. (이간진이 뭐냐 덕선아 일 좀 해라) 기사의 내용은 간단합니다. 대부분 모이세 킨에 대한 이야기지만 마지막 부분에 이강인 선수가 16살이 되는 내년 맨체스터 시티로 이적할 것이라는 내용이 있습니다. 맨시티 팬페이지인 시티워치에도 이 소식을 다뤘습니다. 더선과 맨시티 팬페이지에서는 이강인 선수를 아시아와 스페인에서 매우 높게 평가되는 탑클래스 유망주라고 소개했습니다. 출처 더선 출처가 일단 더선이라 큰 신뢰는 안가지만 영국에서도 이강인 선수가 높게 평가되고 있다는 점이 굉장히 고무적입니다. 이강인 선수의 나이가 15살이라는 점을 감안한다면 말이죠. 맨체스터 시티는 만수르 구단주가 들어온 이 후 선수 영입은 물론 그 배로 유소년 아카데미에 투자하고 있는걸로 유명합니다. 동시에 맨시티는 세계 각지의 유망주들을 끌어모았고 동시에 맨시티의 체계적인 투자를 받고 싶어하는 유망주들을 제 발로 들어오게 만들었습니다. 여기에 화룡점정을 찍는 것이 펩 과르디올라 선임입니다. 아시다시피 과르디올라 감독은 유스풀을 굉장히 잘 이용하는 감독으로 유명합니다. 맨시티는 그에게서 바르셀로나 유스 시스템을 정착시키길 바라고 있죠. 이런 맨시티의 아카데미 스카우팅에 이강인 선수도 걸린 모양입니다. 나름의 이유를 유추해보자면 이강인 선수가 현재 발렌시아에서 받고 있는 평가가 마타, 실바와 굉장히 유사한 플레이를 한다는 점입니다. 심지어 주발도 왼발로 동일하죠. 전형적으로 과르디올라 감독이 좋아하는 스타일의 스페인 축구를 하는 선수입니다. 그래서 살짝 설렜는데 덕선이라 실망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