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elssy
5,000+ Views

얼굴을 막 써도 이쁜 워뇨 🐰






= 어떤 표정을 지어도 다 이쁨..





워뇨는 좋겠다
거울 보면 워뇨가 있어서 ><








심지어
수상 소감 때 클로즈업을 해도 이쁨..

내가 저 자리에 있었다면 아마
이렇게 외쳤을겁니다



원 : 영이 얼굴을 보는 순간..
영 : 혼까지 탈탈 털렸습니다..!!
(이뻐서요 ㅠㅠ)




+ 영상 올린 김에
앚둥이들 퍼포먼스상 다시 한번 축하해용 ❤
더 높이 날아오를 일만 남았따!
우리즈원 장미꽃길만 걷쟈 ~









세상에..
이런 게 바로 무결점 미모구나


울 원영이는
그냥 일상이 화보 그 자체...

얼굴을 잘하니까 >< ㅎㅎ




이런 동생이 있다면..
진짜 내 지갑에 통장까지 탈탈 털어줬다 ㅜㅜ

까까랑 아이스크림
맛난 거
맨날맨날 사줬다 ㅜㅜ





원래는 그냥 자러 가려했는데
워뇨 이쁜 짤이 몇개 있어서 투척하고 갑니다 ㅎㅎ


그럼 여러분

진짜 안뇽 ❤❤❤







뽀너스짤 ♡_♡

위즈원 심장 아프라고 두개나 올렸찌이 ㅎㅎ



뿅 ❤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와!! 원영아 사랑해♥♥♥♥
@alsrnr9798 정말 쉬지 않고 잘하는 얼굴 >< 👍💕 워뇨 이뻐도 너무 이뻐서 짤 볼때마다 심장이 아파요 😉
모찌모찌 말랑콩떡 볼살이 워뇨에게도 있는것에 아 역시 막내는 막내구나... 하고 갑니다 💕
워녕양......너무이뻐서....어떡하지...💕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아직도 스타병 걸릴까봐 조심한다는 탑배우
MC: 정우성씨는 등장하면서부터 스타였기때문에, 우리 모두들 흔히 말하는 스타의 애티튜드를 가지게 되는데 현장에서는 지금 말씀하셨던 것처럼 그걸 굳이 드러낸다거나 흔히 이야기하는 부린다거나 그런 모습을 전혀 보이질 않으셨던 거네요? 정우성: 배우가 스타가 되는 건 현상이에요. 현장에서는 동료만 있는 거지, 현장에 스타가 있어서는 안 돼요. 현장에서는 다같이 작업하는 동료들이에요. 선후배고. 그런데 내가 거기에서 스타 대접을 받으려면, 그럼 그냥 스타만 하면 돼요. 저 쪽 어디 멀리 가서 그게 중요하죠. 스타는 어떤 작품으로 인해서 대중에게 어떤 이미지로 각인되서, 그냥 일어나는 현상인 것 뿐이잖아요. 잠깐. 김성수 감독: 우성 씨가 술 먹으면서 자주 이야기했던 것 중 하나는 인기라는 것은, 스타라는 것은 남들이 나한테 스타라고 하는 거지 자기가 스스로 스타라고 하는 건 아니라고. 그렇게 늘 이야기했던 거 같아요. MC: 그렇기 때문에 25년동안 계속 스타로 있을 수 있는게 아닐까, 라는 생각이 들어요. 오히려. 이후에도 여전히.. 연예인 직업병으로 스타병이 있을 수 있는데 아직도 스타병에 대해서는 스스로 경계하고 주의를 준다고 하지만 스타병 대신 아이돌병?에 걸려버린 정우성 절대 누가 강요한거 아님ㅋㅋㅋ (옆에서 뜯어말리는 저 다급한 손을 보아라) 현타온거 아니고 캡처하라고 천천히 하는거ㅋㅋ ㅊㅊ ㄷㅋ 모야 이 형님은 빠지는게 없네 얼굴이고 인성이고 완벽 그자체ㅇㅇ 좀 떴다고 인성 아사리판 되는 연예인놈들아 보고 배워라 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