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oodmorningman
10,000+ Views

짤줍_498.jpg

하루하루가 지날수록 다가오는 압박감
숫자란 무서운거져
아니 숫자 그게 뭐라고 이렇게 압박감이 ㅋㅋㅋㅋㅋ
그러니까 벌써 498번째 짤줍이라니 ㄷㄷㄷ
그간 나이도 먹고 주름도 늘고 뱃살도 턱살도 다 늘었는데
통장만 빈털털털터리네여 ㅋㅋㅋㅋㅋㅋ
암튼 498번째 짤들 던져융
시작은 여윽시 나나연님들을 위한것ㅋ

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나 참 어이가 없어서 참 나 ㅋㅋㅋㅋㅋㅋㅋㅋ 있어야 말씀드리져 ㅋㅋㅋㅋㅋㅋㅋㅋㅋ


2
역지사지 2탄
댕댕이 표정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후 하 후 하 (심호흡)


4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아부지 일어나셨소?


5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상상하니까 너무 우스꽝스럽자나여 ㅋㅋㅋㅋ 커엽기도 하고 ㅋㅋㅋㅋㅋㅋㅋ


7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래도 귀여운 동생님이당 ㅋ

그럼 모두 맛점하시규
전 이만 짤 주우러
빠잇 ㅇㅇ
27 Comments
Suggested
Recent
안사요 바로나오는거봐 ㅋㅋㅋ
@ssd221 ㅋㅋㅋ
ㅋㅋㅋㅋ뒷목잡고키슼ㅋㅋㅋㅋ 짤둥님 500번째는 주말이고 출근도안하는데 거하게함 쏘시죠
애인이 머라캤길래 저러노.. 했는데 없어서 어이없다능. 나도어이없음요ㅋㅋㅋ
안사요~🤣🤣🤣
ㅋㅋㅋㅋㅋㅋ 웃곀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짤줍_500.jpg
세상에 연애 500일 하기도 힘든데 짤 500개를 올리는 엄청난 일을 저 짤둥이가 해내고야 말았습니다 ㅋㅋㅋㅋㅋ 대단해 아주 대단해 이건 다 빙글러 여러분이 함께 웃어주셔서 가능했던 일 이 귀한 짤을 누추한 여러분이 함께 봐주셔서 ㅋㅋㅋㅋ 여러분도 귀해진거 아니겠어여? ㅋㅋㅋㅋ 농담이고 제가 차려놓은 밥상에 여러분이 숟가락을 얹어 주셔서 떠먹을 수 있게 되었잖습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에여 혼자 외로울 뻔 봤는데 덕분에 안외로워쪄여 앞으로도 잘 놀아 주세영 ㅋ 그럼 500번째 짤줍 기기 500번째도 첫짤은 for 나나연s 1 아휴 만나기 싫구나 ㅋㅋㅋㅋㅋㅋㅋㅋ 철벽 제대로네 아주 잘 하고 있어 ㅋㅋㅋㅋㅋ 2 도와주면 회식 쏜다 ㅋㅋㅋㅋㅋㅋ 3 커엽ㅋㅋㅋㅋㅋㅋㅋ 신입은 신이져 암여 4 아주 멋있는분 👍🏻👍🏻 5 그래서 제가 잠을 잘 안자여....... 6 자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7 알고보면 당신도...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8 9 흠칫 10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이런 나잖아?!?!?!?! 11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그래서 제가 짤을 줍는거예여... 예쁘게 생겼어봐라 빙글에 맨날 셀카 올리고 좋아요 받겠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2 교수님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3 진동벨 알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드립 찢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4 냉장고야말로 내실이 쩔져 ㅋㅋㅋㅋㅋㅋㅋ 15 관심좀........ 16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7 야야야야 저봐라 해운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19 엄마.............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20 끄아아아아아아 넘모 커엽자나여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지짜 레전드다......... 21 야 너잖아 그런 표정으로 보지마 22 102등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3 넘모 커여워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24 웃고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5 이겤ㅋㅋㅋㅋㅋ뭐얔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6 시각과 공격! 아주 좋은 합이었어 27 아니 덕후들 보세여 얼마나 자기주도적이야(날 봐) 28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왜이래 29 아빠 출근 안하시면 아주 큰일날 듯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0 나: 다이어트 잘 돼? 너: 어 제 피자 한 판 다 먹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1 이덕화가 딸을 악마라고 부르는 이유.txt 진짜 너무하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2 표정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3 똑 닮은 막내집사와 고먐미...... 커엽다 쌍으로 커여워ㅠㅠㅠㅠㅠㅠㅠㅠ 34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35 물고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덕분에 모르는 사람 목숨 건짐 다행.... 아 근데 ㅈㄴㄱㄷ가 지나가다인거 알아쪄여? 참나 여기저기서 ㅈㄴㄱㄷ 하길래 뭔가 했더니 지나가다였다니 암튼 오늘은 500회니까 특별히 7의 5배수인 35짤을 가져와 봐쪄여 아주우 합리적인 셈이져? ㅋㅋㅋㅋㅋ 여태 같이 봐주셔서 감사하고 앞으로도 힘닿는데까지 잘 해보렵니다 ㅋㅋㅋㅋㅋㅋ 행복한 주말 보내시길 ㅋ 그럼 전 이만 짤 충전하러 빠잇 ㅇㅇ
짤줍_505.jpg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웃고 시작합시다 왜냐 금요일이니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게눈감추듯 사라질 주말이지만 그래두 오면 기쁘잖아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럼 짤 기기? ㅋ 1 저승에서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니에여 나나연 열분덜 저승이 웬말이야 어디서든 기냥 혼자 사는 겁니다 ㅇㅋ? 2 갑분만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3 아파트의 스핑크스같은 존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빵을 사러 갔을 뿐인데 존재를 고민하게 하는 곳이군여... (진지) 4 상상하니까 너무 웃기잖아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5 댓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6 ㅎ ㅏ ~ 모듀 힘내여... 7 ㅋㅋㅋㅋㅋㅋㅋ이거 뭔지 아는 아재들 손? 저두 이거 거짓말 많이 했더랬져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요즘 빙글 나나연 커뮤니티가 거미줄을 치고 이써여... 프레지던트 잘 해주시기로 약속하셨던 분이 계셔서 제가 프레지던트자리를 내놓고 내려왔는데 프레지던트 되신 첫날부터 지금까지 아무것도 안하고 계시거덩여 ㅠㅠㅠㅠㅠㅠㅠ 들어오시는지 아닌지도 몰라... 프레지던트 활동은 커녕 카드 승인도 안해주시고 계신단 말이에여 ㅠㅠㅠㅠㅠ 원래는 카드 승인 꼬박꼬박 해주시는건 당연하고 재밌는 이벤트 같은것도 만들고 나나연 북적북적하게 해주실거라고 약속하셨는데.. 넘모해... 나나연... 거미줄치게 만드시다니... 나나연... 살려됴.. 일주일 가까이 조용한 나나연 커뮤니티.url 그럼 모두 즐금 보내시규 전 이만 짤 주우러 빠잇 ㅇㅇ