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1369987
5,000+ Views

파리의 한방



잠자리,나미,벌 그리고 파리가 만나 서로 뽐내기를 하고 있었다.


잠자리:너희들, 나처럼 섹시하게 날 수 있어?


나비:너희들,나처럼 우아하게 날 수 있어?


벌: 그럼, 너희들은 나처럼 빠르게 날 수 있어?


그러자 마지막에 나선 파리가 모두 가소롭다는 표정을 지으며 이렇게 말했다

.
.
.
.
.
.
.
.
.
.
.
.
.
.
.
.

"너희들~ 나처럼  똥 먹을 수 있어??"





오늘 하루도 웃고 시작해 봅시다,,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