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cutlet
10,000+ Views

베트남 시장의 명물 고양이

이름, 표정, 패션의 삼위일체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울아부지 아명이 “개”였음 옛날에는 귀해보이면 뭐 귀신이 잡아간다나 우짠다나 해서 천한이름으로 불러야 오래산다고 개라 불러줬다함욬ㅋㅋㅋㅋㅋ
개냥이가 아니고 이름이 개군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보이는 물건은 전부 쓰레기통에 버리는 고양이
고양이 피에루는 평범한 고양이들과 다른 특별한 장기가 있습니다. 바로 물건을 스스로 쓰레기통에 집어넣는 것이죠! 그런데 피에루의 집사, 커스틴 씨가 주위를 찾으며 말했습니다. "방금 쓰던 볼펜이 어디 갔지?" 아쉽게도 피에루는 쓰레기통에 버려야 할 물건과 그렇지 않은 물건을 구분하지 못합니다. 아니, 좀 더 솔직히 얘기하자면, 애초부터 그럴 생각도 없었습니다. "피에루는 쓰레기통에 물건을 넣는 게 취미입니다. 그것이 뭐든지요." '댕그랑-!' 피에루는 테이블 위에 있는 펜을 앞발로 톡 건드려 아래 있는 쓰레기통 안으로 골인시켰습니다. 심지어 커스틴 씨가 빤히 보고 있는 걸 알면서 말이죠. "저 소리 때문에 재미를 붙인 것 같아요." 커스틴 씨가 휴지통 안에서 볼펜을 다시 꺼내자, 피에루가 다가와 앞발로 그녀의 팔목을 붙잡습니다. 그녀가 놓아주기를 거절하자 피에루는 또 다른 물건을 입으로 물어와 휴지통 안으로 떨어트렸습니다. '댕그랑-!' 이번엔 TV 리모컨입니다.  가족들은 양말, 소금 통, 펜, 가위 등 평소 제자리에 잘 있던 물건이 보이지 않으면 쓰레기통부터 뒤지는 습관이 생겼습니다. 그리고 피에루로부터 서서히 조련당하기 시작했습니다. '댕그랑-!' 방금 또 피에루가 쓰레기통에 물건을 버렸습니다. 커스틴 씨가 애써 외면하자 녀석이 다가와 그녀의 팔뚝을 콕콕 찌릅니다. "쓰레기통에 있는 물건을 주워 자기 앞에 대령하라는 뜻이에요. 그래야 또 떨어트릴 수 있으니까요." 한숨을 쉰 집사가 물건을 주워 테이블 위에 올려놓자마자, 피에루가 잽싸게 앞발을 날립니다. '댕그랑-!' 사진 The Dodo, @Kerstin Reif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동물농장] 음식물쓰레기통에서 발견된 아기 댕댕이
제보자가 멍멍이 발견 당시 찍은 영상인데 밤에 자꾸 강아지 우는 소리가 나서 밖에 나가봤는데 음식물 쓰레기통에서; 검정 비닐 안에 새 끼 멍멍이 + 음식물 같이 넣고 꽉 묶어서 버림ㅋ 진짜 미쳤냐고 음식물 쓰레기 수거업체 직원이 인터뷰 했는데 음식물은 전부 갈아서 수거하는 거라서 발견 못했으면 레알 끔찍할뻔 했음 새끼 멍멍이 발견 후에 집에 들어와서도 계속 덜덜 떨었다캄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그러다 제보자 품에서 잠드는... 이렇게 우유도 잘 먹는 예쁜 멍멍이구요? 그런데... 못걸어ㅠㅠㅠ 뒷다리를 아예 세우지를 못하구 기어다님 발견할때부터 뒷다리를 못썼대 선천적으로 장애가 있는 듯.. 그래서 버렸나봄.. 어떻게 그럴 수가 있냐 여러 검사 하느라 병원에서 5일이나 있었다능 근데 제보자들 오니깤ㅋㅋㅋㅋㅋㅋ 반가워가지곸ㅋㅋㅋㅋㅋㅋㅋ 마중 나오다가 넘어져서 바둥바둥ㅋㅋㅋㅋ 근데!!!! 걷는다!!! 보임??? 걷는거!!! 어떻게 된 일 일까???? 의사선생님이 말씀하시기를 선천적으로 다리가 바깥쪽으로 벌어져서? 아무튼 그렇다고 함 저렇게 뒷다리 쭉쭉이 시켜서 재활 훈련하면!!! 그래도 걷게 될 수 있다고!!! 그리고 한달후? 제보자네 다시 방문을 했는데..!!! ??? 잘 뛰어다니는네?? 제보자가 의사선생님한테 배운 그대로 계속 열심히 쭉 재활 훈련 해준 것 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ㅠ 똥꼬발랄한 댕댕이가 되었어요ㅠㅠ 댕댕이 아프지 말고 오래오래 주인님과 행복하기를ㅠㅠ!!!!! 출처 으아ㅠㅠㅠㅠㅠㅠㅠ 너므 귀여워여 오래전에 봤던 글 같은데 음식물쓰레기통에 버린건 지금봐도 충격... 하지만 좋은 인간을 만나서 다행이야 !!
청소년 범죄율 1위, 뉴욕 할렘가에서 한국식 교육을 실시한 결과.jpg (2편)
학부모 초대로 가정방문한 선생님. 서울 티셔츠 입고 선생님 기다림 가난한 아이티 이민자 가정에 한줄기 빛☆ 대학 간 졸업생들 찾아옴. 자주 온다고 함. 가족 중 첫 대학생인 경우가 대부분 한국식으로 선생님께 한조각 먼저 드리고 애들도 먹음 선생님도 어려운 환경에서 공부한 이야기를 아이들에게 공유하며 용기를 줌 미국 해병대 전역하고 오신 신입 선생님인데 해병대 시절보다 고민 많다고 함. 선배쌤 상담 '할렘이 바뀐다고 당장 미국 저소득층 전체가 바뀌지는 않겠지만 이 아이들이 커서 대통령이 되고 외교관이 되면 게임의 판도가 변할 수도 있지 않겠어요?' 졸업하기 위해 반드시 패스해야되는 뉴욕시 주최 시험인데 예전엔 성적에 관심도 없던 애들이 성공 의지가 생기자 시험땜에 울음.. 미국엔 담임제도가 거의 없다고 하는데 이 학교는 담임제로 운영함 방과후 야구클럽 활동. 장비도 없고 돈도 없어서 못하던걸 선생님들이 만듬. 수업 이후에도 계속 자기들을 신경 써주는 선생님들에게 애들도 맘을 열었음. 그리고 공부 잘해야하고 행동거지 바르게 해야 야구 할 수 있어서 애들이 열심히 함 끝나고 집에 가는 길 할렘가를 걸으며 느끼는 현타 한국어를 배우면서 할렘 밖에도 세상이 있는걸 알았고 다른 사람들도 자기가 느낀걸 느껴보길 바라는 아이 각종 지역사회 봉사도 시작한 아이들 꿈이 생김 강당에서 합격한 대학교 자랑하는 날임. 명문대 많이 붙었음. 선생님들 흐뭇 이 학교 최초의 하버드생 탄생 입시결과: 졸업생 전원 대학 합격. 그중 80%가 명문대 진학 성공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