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ba0315
1,000+ Views

집사모르게 일하는 누룽이 "만.또.아.리 네"

분명,,!!!!!!! 집사 출근하면 외출하고오는건지......

누가보면 하루의 노동으로 지쳐있는 모습인줄 ~ 머리가 떨어지는지도 모르고 자고있어요~~ㅎ

누룽아~~ 또동아~~ 너 머리 떨어진다~이늠시키야!!!!!

게다가 눈까지 저러고!!!!!

제 시키지만 매력이 넘쳐요~~

근데 일을했음 츄르값이라도 벌어오면 좋으련만,,, ㅋㅋ 밥돼지라 사료를 순식간에 먹어치우고 물도 한사발 먹어대는 우리 또동이네요~~ㅎㅎㅎ

우리 안만났음 어쩔뻔했니~~ㅋㅋㅋ

우울하다가도 만또아리를 보고있음 웃음나요~^^ 2019/09/19

14 Comments
Suggested
Recent
또동아~ 집사가 주는 사료로는 만족이 안되더냐~ ㅋㅋㅋㅋ 아~ 자는거봐~ 목 받쳐주고 싶다~ ㅋㅋㅋㅋㅋ
그냥 냅뒀어~~^^ 어디까지 내려오나했는데.... 다행히 떨어지진않고 버텨주던데!!?ㅋㅋㅋ 나이를 그냥먹은게 아니였어 우리누룽이 ㅋㅋㅋ
또동이가 집사님 몰래 어디 바람쐬고 오나봅니다
어딜그렇게 다니는지 ㅎㅎ 매일 저런모습이예요~| 저러다 새벽에 퓔받아서 뗘다니면서 저를 막 짓밟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 어디가서 알바라도 하고 오시는지
돈은 안받고 알바를 하나봐요 ㅎㅎㅎ 가져오는게 없네요
자는 모습도 귀엽네요 ㅎㅎ 집사님 힘내세요^^
ㅎㅎㅎㅎ 또동이는 늘~~숙면취해요 ㅎㅎㅎ
ㅎㅎㅎ뭘 했길래~~^^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9년 추석은 아리와함께~
만또아리 4냥이중 선택받은냥이 "아리" 시골에 온 아리예요~~^^ 아리: 여기 너무 좋다냥~ 아리: 여기엔 나 괴롭히는 만듀도 없고~ 사사건건 시비거는 아옹이도 없쪄~ 만듀와 아옹이가 없어서 그런지.... 세상 맘편한 아리예요~~ 저와 함께 창가에 앉아서..... 바깥구경도하고~ 즐거워하는 아리예요~^^ 아리: 이곳이 천국이다냥~~ 이번에 몰랐던 사실을 알게됐어요~ 아리는 천성이 독한냐옹이가 아니였어요~~ 시골집에서 맘이 편해서인지.. 애교냥이 면모를 톡톡히 보여줬어요~ 화내지도 않고,, 온가족들에게 부비부비는 기본이고.. 아리가 이런 아인데,, 사회성이 부족해서 그랬던거였단걸 이번에 알았네요~ 괜시리 미안해졌어요~~ㅜㅜ 시골가는길~~ 아리와함께~ 버스타고 갔어요~~^^ 가방에서 힘들어하기에~ 잠깐 꺼내줬어요~~(잠깐이예요~~^^) 우는 아이 달래줘야해서... 엄마심정으로 우리아리 우지마~~~하고 달랬더니~ 저러고 안겨요~~ 아리: 내가 참아준다~~ 다시 서울행~ 아리는 시골이 좋았나봐요~~ 꽤~ 슬퍼보이지 않나요???^^ 만듀와 아옹이 볼 생각하니.. 갑갑해지는건지~ㅋㅋㅋㅋㅋ 아리는 나름 추석연휴만큼은 행복했던듯싶어요~~ 반면에~~~~~~ 또동: 난 점말 누나랑 안노꺼야~ 또동: 누나는 날 버렸쪄~~ 집에 도착하니, 저런 섭섭이 얼굴로 우엉우엉 울면서 뛰어다니던 또동이예요~^^ 아옹: 집사누나는 우릴 버린거야!!!!!! 화가난다!!! 아옹: 아~됐고~ 츄르까!!!!!! 울 옹이는 어찌나 냥냥거리는지... 츄르가 많이 고팠대요~^^ 만듀: 집사온니!!진짜 이따구로해라!!!!!! 세상쫄보 만듀는 시골을 갈수없어서 두고갔던건데,, 아리만 데려간게 용납이 안되나봐요~~^^ 명절증후군으로 쓰러진 아리네요~~ 명절증후군은 사람이나 동물이나 ~~ㅎㅎ 마지막으로 저희집 창가에서 찍은 사진인데 하늘이 너무 예뻐서 올려봐요~|^^ 빙글러님 모두 즐거운 추석연휴셨길 바라구요~~ 이번주도 행복가득하세요!! 2019/09/16
뚠뚜니소환 3번째 "만.또.아.리 네"
뚠뚜나~ 소환!!!!!!!!!! 성질디럽냐옹이라 자주 소환하는건 아니니, 오늘하루는 와주라~ 벌써 뚜니가 곁을 떠난지..3년이 되는날이네요~ 우리 뚠뚜니는 잘 지내려나? 너와 함께했던 여행사진이 추억이되어 사진을 뒤져보게하네~ 나의 반려동물이였던 너와 외출을 할때면 주변에서 너무 예쁘단말에 어깨가 으쓱해지곤했어~ 그러거나말거나 신경안쓰던 너지만 말이야~ ^ ^ 시크한매력에 빠졌다고 해야할거같애~ 무심한 우리 뚠뚜니가 더 관심이 생기고, 보고싶고, 만지고싶고, 함께하고싶었거든~ 집사는 그랬어 ㅎ 손길을 온전히 허락하진 않았지만 ㅋ 그럴수록 니가 더 좋았거든~ 천성이 나쁜남냥이~ 모르는 사람에게 척하니 안겨서 맘에들지않는다는 저런 표정을 하곤 여과없이 성질을 내던 니 모습이 생각나~ 나르시즘이 심했던 우리 뚠뚜니!! 집사얼굴 보다 니 얼굴봐서 만족도가 높아서일지도 모르지만ㅋ 뚠뚜니 너는 내눈엔 언제나 이뻤음이야~~ 이런 얼굴은 얘 왜이러나~ 싶긴 했지만,,, 이런 웃긴모습도 내사랑 뚠뚜니였으니까~ 사랑받고있단걸 너무 잘 알던 뚠뚜니여서인지... 갈수록 더 시크해지긴했어~ㅎ 뚠뚜나~ 2살이 안되어 내곁으로와서 2년반의 시간을 함께하고 빠른이별을했던 우리지만..평생잊지못해~ 널 처음 데려온후 냥이들의대해 지식이 없던터라... 많이 해주질 못했지~ 그럼에도 잘지내줬던 녀석~ 꽃을 좋아했던 너라서.... 이것저것 사왔었지만... 반전은 넌 조화를 좋아했어 ㅋㅋㅋㅋ 오늘은 더더더 보고싶다~이늠아 우리 뚠뚜니에게 부탁이 있다면.. 너도 날 꼭 기억하고,,, 내가 먼훗날 그곳에 가게되면,, 좀 귀찮더라도 나와주라~ 다른냥이 멍이 집사님들 마중 나가는 애들 사이를 뚫고 꼭 날 데리러와줘~ 뚠뚜나 믿는다!!!!!!진짜!!!!!! 한번만이라도 다시 안아보고싶네 ~ 우리 뚠뚜니~ 널 안으면 또 앞발로 후려치겠지?ㅋ 나에게만큼은 어느 모델냥이보다.. 더 멋진냥이였어~ 그곳에서도 이모습처럼.. 편하게 행복하게 그리고 너답게....자유로운 모습으로 잘지내고 있어~~ 탄이는 잘돌봐주고 있으려나??? 콩이는 만났어??? 미요는??? 탄이,콩이,미요가 착해서 우리 뚠뚜니한테 맞춰주고 있으려나~ 니가 성격이 젤 괴팍하긴하거든~~ 탈없이 잘지내다 ~ 먼미래에 만나자~ 세번째 뚠뚜니를 소환해봅니다~ 빙글러님 모두 즐거운 주말되세요~^^
귀욤아리 "만.또.아.리 네"
아니 이게 얼마만이야~~ 귀욤 아리가 얼마나 보고팠는데... ㅋㅋㅋㅋㅋ 집사 잠못자게할려고~ 귀욤아리 불러들였오요~^^ 아리: 난 그냥 맨날 겹지~ 그게 뭔말이다냥? 아리: 집에 벌레가 있는거 같애! 잡아주께!!! 다리길이가 좀 모자란 ㅎ 우리 아라리~ 허망한 아라리!!! 집사가 잡도록 하겠네!!!ㅋㅋ 아라리와 집사가 놀고있는데 이사한 느낌에 살펴보니~ㅋ 아옹시키 요러고!!! 아옹이의꿈) 언젠가는 아리누나를 재끼겠다는 야망을 집사는 보았지요~ 아리누나를 재끼기 전에 또동이횽아 먼저 정리를해야 우리 옹이가 1인자가 될듯합니다!!ㅎ 한편에선... 니들은 그래라~ 어차피 1인자는 만듀라고.. 신경안쓰고 마약쟁이가 되어갑니다!! 만또아리는 너무 잘지내고있구요~^^ 요아이는... 지난번 소식전해드렸던 ... "아이언"의 아가냥이가 이렇게 커버렸어요~^^ 밥 챙겨주며 영양제도 섞어먹이고 면역력에 좋은거 같이주면거 챙겼는데... 다행히 탈없이 너무 잘들지내주고있어요~~^^ 어딘가에 숨어있다가도 얘들아!!! 맛난거먹자!!!!라고하면 어딘가에서 나타나주는 냥이들이예요~ 항상 저정도의 거리를 두고 저와 냥이들은 인사해요~ 사람의대한 겁이 사라지면 혹시나 하는마음에 곁에 오지않게하고있죠~ 다가오는 겨울을위해 또 슬금슬금 겨울집을 만들어봐야겠어요^^ 적당히 추운 겨울이길~ 빙글러님 모두 남은 주말 즐겁게보내세요~~ 2019/10/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