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ahaah
10,000+ Views

하이퍼리얼리즘 오지는 노포 맛집 사장님룩.jpg

요즘 드라마 <동백꽃 필 무렵>에 노포 맛집 사장님으로 나오시는 김선영님
근데 그 역할 디테일 살리는 수준이 거의...
정말 동네 어딘가에 있는 노포 맛집 사장님일 것 같은 ....

눈썹 문신 지워진 듯한 눈썹, 보라계열 셰도우, 선명한 립라인.
화려한 상의 투머치 악세사리. 어제 밤부터 넣은 듯한 머리 뽕

머리에 수많은 나비 핀ㅋㅋㅋㅋㅋ

화려해버리는 상하의 패션ㅋㅋㅋㅋㅋㅋㅋㅋ

(ㅊㅊ - 여성시대대대대)
3 Comments
Suggested
Recent
헤어스타일, 코디 완벽ㅋㅋㅋ 시대극인줄 알았어욬ㅋㅋㅋㅋ
진짜 동네 흔히 있을법한 아줌니 ㅋㅋ 연기도 엄청잘하고 표정도 리얼 👍
이분 진짜 연기너무 잘하심 ㅋㅋㅋㅋ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촉수로 가득찬 '이 동물'은 누구일까? 바로!
먹이를 갈기갈기 찢을 듯한 뾰족한 돌기가 입천장과 혓바닥에 가득 차 있습니다.  마치 공포 괴수 영화에나 나올 법한 구조인데요. 과연 어떤 동물일까? 바로 바다거북입니다. 바다거북은 잡식성으로 가끔 동물성 먹이를 잡아먹기도 하지만 주로 해조류를 먹습니다. 돌기는 먹이를 씹는 것과는 전혀 무관하죠! 그렇다면 입안이 왜 뾰족한 돌기로 나 있을까? 자세히 보면 바다거북의 돌기는 역방향인 안쪽을 향해 나 있습니다. 이 돌기들이 존재하는 이유는 한번 먹은 먹이를 밖으로 다시 내뱉지 않기 위해서입니다. 바다거북은 먹이를 먹을 때 많은 양의 바닷물도 함께 삼키게 되는데요. 생선들은 아가미를 통해 입안으로 들어온 바닷물을 바로 배출시키지만, 바다거북은 그럴 수가 없습니다. 바다거북은 삼킨 바닷물을 바깥으로 다시 배출하기 위해 토해냅니다. 이때 수많은 돌기는 바다거북이 바닷물을 토해내는 과정에서 힘들게 잡아먹은 먹이가 입 밖으로 다시 빠져나가지 않게 하는 역할을 합니다. 위 사진은 바다거북이 삼킨 바닷물을 다시 토해낸 사진입니다. 마치 피를 토한 것처럼 보이지만, 아픈 것도 다친 것도 아니니 걱정하지 않아도 됩니다. 지극히 건강하고 정상적인 현상이죠. 즉, 돌기는 아가미가 없는 바다거북이 생존하는 데 꼭 필요한 요소입니다.  그러나 오늘날에도 그럴 것인지는 좀 더 두고 볼 일입니다. 우리가 바다에 버린 플라스틱, 비닐봉지 등의 쓰레기를 삼킨 바다거북이를 죽어가고 있습니다. 수억 년 동안 보지 못했던 인공 쓰레기들이 바다를 가득 채우고 있고, 이 새로운 환경 속에서 돌기는 오히려 바다거북의 생명을 위협하고 있습니다. 우리가 쓰레기를 절대 바다에 버려서 안 되는 이유입니다. 위 사진과 일러스트 자료는 생물학자인 헬렌 카이로가 만든 삽화 시리즈로, 야생동물을 보호하고 보존하기 위해 만들었습니다. 그는 "동물을 보호하자고 무작정 외치는 것보다는 보존하려는 동물에 대한 호기심을 갖는 게 근본적인 대책"이라고 말합니다. 에디터 제임수  ggori.story@gmail.com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