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lidoli9766
1,000+ Views

대구 가을여행 ㅡ 하중도에서 꽃길 걷기

가을은 여행하기에 정말 좋은계절이죠.

주말엔 제17호 태풍인 타파가 우리나라를 지나면서 피해를 입혔는데요, 피해입으신 모든분들이 속히 회복되시길 기원합니다.
태풍이 지나가고 맑은 가을하늘이 열리네요.
이뻔 주말에 나들이를 못하셨다면 다가오는 주말엔 나들이다녀 오실분들이 많으실듯 하네요.
대구의 가을여행하기 좋은 곳인 하중도를 다녀왔는데요, 코스모스와 메밀꽃 그리고 돼지감자인 뚱짠지꽃이 예쁘게 피어 있더군요.
대구여행이나 대구지역 나들이 하실계획이시라면 가볍게 다녀오셔도 좋은곳일듯 합니다.
이번주간이 꽃축제 가긴이라 더 좋으실거에요..

2 Comments
Suggested
Recent
오늘 가셨나유? 전 어제 비맞으면서 보고왔는뎅ㅋㅋ
@wens 강쥐 우비 입히시징....ㅎㅎ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베트남침대버스 타고 하노이에서 사파가기!
달랏에 있다가 도시 하노이에 도착하니 공기가 매우 좋지 않다는 느낌이 들었다. 우리나라의 서울처럼 수도인 하노이도 슬슬 환경에 대한 고민을 해야할 때가 아닌가 싶을 정도... 어쨋든 간이 버스 정류장에서 우리는 하노이에서 사파까지 태워줄 베트남침대버스를 기다리는 중~ 누워서 편하게 이동할 수 있는 베트남침대버스 중에서도 8명만 태우는 고급형 리무진 버스라 더욱 기대되었다. 일단 버스 생김새나 직원들의 포스부터 특별함이 느껴졌던 것 같다. 싣고 있던 신발을 주머니에 넣고 탑승하는 리무진 베트남침대버스 내부는 이러하다^^ 기대 이상으로 깔끔한 상태라 6시간이 넘는 긴 여정에 대한 부담이 반쯤은 가시는 느낌? 누워서 심심하지 않게 티비를 시청할 수 있었고 전동식 안마 기능이 포함된 침대라 마사지를 받으며 피로를 풀 수 있는 등 전반적으로 만족도 높은 환경을 제공했던 베트남침대버스^^ 일반 침대버스보다 비용은 조금 더 비싸지만 대단한 차이는 아니기에 가능하다면 리무진으로 이동하는 것을 권해드리고 싶네요! 6시간 30분 정도가 걸려 사파(SAPA)에 도착~ 밤 11시가 머지 않은 야심한 시각이라 빠르게 숙소를 향해 속보도 전진~ 구글 지도를 활용하여 숙소 도착! 아직 저녁을 먹지 못했기에 시내 구경도 할 겸 사파 공원 쪽으로 향해본다. 밤 11시의 사파 공원 근처 모습. 야심한 시각이라 여행객을 제외하고 거리에 사람들이 보이지 않는다. 걸을수록 공복감이 더 심해졌지만 길거리에서 꼬치구이를 파는 곳 외엔 모든 상점이나 가게들이 OFF ㅠㅠ 형수님이 배탈이 날 수 있으니 왠만하면 길거리에서 파는 꼬치류는 사먹지 말라고 하셔서... 배고파도 참고 PASS~ 식사를 할 수 있는 식당을 찾아 계속 걷다 보니 사파 시장까지 오고 말았다. 푸짐해 보이는 여러 종류이 꼬치들이 형과 날 유혹했지만, 죽을 만큼의 공복감은 아니었는지 우린 좀 더 다른 식당을 찾아보기로 했다. 그날따라 인내심이 매우 대단했던 우리~ 매우 야심한 밤! 더 예뻐 보였던 3거리의 조명. 결국, 모든 것을 포기한 채 숙소로 다시 돌아가는 길... 숙소 근처까지 가면서 먹을 곳이 없다면 숙소 앞 골목에서 할머님들이 판매하시던 삶은 계란과 고구마라도 먹기로 하고 남은 힘을 다해 걷는다. 그러던 중 예쁜 꽃집이 보였고 가까이 가보니 음료도 판매하는 곳이라 허기를 달래고자 입장~ 한국에서 흔히 볼 수 있던 펄이 들어간 공차 스타일의 음료. 달달하니 쫀득쫀득~ 이제 숙소까지 돌아가는데는 문제 없겠어...
하나 남은 물건 동시에 집었을때 대처법
즐거운 마음으로 쇼핑 중인 소미와 혜진! 예쁜 반려견을 떠올리며 동시에 강아지 장난감인 ‘더 리프’ 집어 드는데요…! 하지만… 곧 들려오는 청천벽력 같은 말… 하.나.남.았.다! 동시에 흐르는 미묘한 기운… (찌릿) 1. 솔로몬의 지혜를 활용한다 띠용? 갑자기 지혜의 대가 솔로몬 왕이 되어 나타난 소미…? 혜진의 말을 듣고 진지하게 고민하더니, 뜬금없이 가위를 꺼냅니다… 뭐지…? 공평하게 반으로 잘라서 나눠 가지자는 솔로몬, 아니 ‘솜’로몬 왕의 행동에 혜진은 화들짝 놀라는데요… 0o0 결국 결론이 나지 않은 채 다시 티격태격하는 소미와 혜진… 2. 가위바위보로 정한다 아주 진지한 자세로 임하는 소미와 혜진… 결국은 가위바위보에서 이긴 사람이 가지기 XD 비기기를 수십 판, 혜진이 먼저 포기하며 결국 소미의 승리! (짝짝짝) 정말 징글징글한(?) 승부가 아닐 수 없네요 ㅎㅎ… 3. 애정을 과시해 쟁취한다 이번에는 푼푼 배 애정도 대결이다! 먼저 도전장을 내민 소미에게 뒤지지 않는 혜진, 누구보다 뛰어나게, 남들보다 정확하게 푼푼의 의미와 방향성에 대해 얘기하는데… 4. 먼저 결제해버린다 이번에는 소미가 좀 치사한 방법을 쓰는데요 ㅇㅁㅇ… 바로 냅다 가지고 달리기!!!!!!!!!!!!!!!!! 하지만 생각보다 빠른 혜진에게 금방 잡혀 버린 소미 ㅠㅅㅠ 이런 방법은 너무 치사하잖아~! 5. 운명에 맡긴다 결국 둘이서는 해결할 수 없는 문제인 걸 깨달은 소미와 혜진… 제 3자인 점원을 심판으로 해서 운명에 맡겨 보기로 합니다… 두근 두근 https://youtu.be/QbkE-ddpBmQ 우와아아아앙 남아 있던 재고 덕분에 사이 좋게 구매할 수 있게 된 소미와 혜진! 정말 다행이네요 ㅠㅅㅠ ㅎㅎ 정말 소소하지만 확실하게 행복했던 쇼핑이 아니었을까 싶습니다 :) *이 콘텐츠는 (사)아르콘의 지원을 받아 제작되었습니다. 내 브랜드가 편집숍에 입점해서 인기템 등극하는 꿈, 더 이상 꿈이 아니에요! 편집숍 입점 지원도 OK, 단독 매장 운영도 OK  청년 창업가라면 인큐베이션 센터 4기에 도전해보세요:)  자세히 보기▶ https://bit.ly/2oBNsW2 영상 속 바로 그 편집숍 WALKSHOP https://www.instagram.com/walkshop_seoul/ 소미, 혜진이 서로 갖기 위해 혈투벌인 바로 그 브랜드, punpun(푼푼)  https://www.instagram.com/punpun_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