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n374
1,000+ Views

트와이스 뽕 다 뺀 원스의 Feel Special 후기..

군대에 와서 처음 트와이스를 알게되어서 트와이스의 4년간의 활동을 1년동안 몰아서 보았기 때문에 그 당시에 컴백한 트와이스의 인기를 잘 알진 못합니다 그런데 이번 컴백은 아무리 몰라도 확실히 그동안의 반응들이 비해 대중들의 반응이 뜨겁진 않은걸 느낍니다 음원차트만 봐도 재가 무슨말을 하시는지 원스들은 다들 아실겁니다.. 저는 이제서야 옛날 어린 트와이스 활동을 몰아서 봤기 때문에 아직 트와이스가 어리다는 느낌을 받았었는데 이제야 슬슬 트와이스도 이제 나이가 조금씩 들었구나라는 것을 느끼고 있습니다 거즌 5년간 귀엽고 발랄한 에너지의 곡들이였다면 fancy 때부터 새로운 컨셉을 찾아가고 있다는 것을 느끼셨을 겁니다 그때부터 원스를 제외한 많은 한국 대중들이 등을 돌리고 있다는 것을 느낍니다 어쩌면 이런식의 컴백이라면 원스들의 반응도 식지 않을거라는 장담도 못할거 같습니다 이번 곡도 새로운 트와이스를 찾아가는 단계의 곡이라고 생각합니다 하지만 이렇게 두어번의 정체성을 찾지 못한채 컴백한 트와이스라면 그동안의 트와이스가 쌓은 명성이 한순간은 아니겠지만 천천히 떨어질거라고 예상됩니다 JYP가 이번 앨범은 이제 트와이스라는 그룹이 정상이기 때문에 모든 대중들이 트와이스를 접하고 알고있다고 가정하고 팬덤확장이 아니라 팬덤 유지 전략이라는 느낌이 강하게 듭니다 원스라면 이 곡의 의미를 알기 때문에 좋은 곡이라고 평가하겠지만 처음 트와이스를 접한 대중들이라면 이게 무슨 컨셉이지..라는 생각을 하는게 당연한 곡입니다 더 이상 방황하기엔 시간이 없습니다 미나의 부재를 포함해 트와이스에게 큰 대책이 필요할 것으로 느껴지는 곡이었던것 같습니다.. 물론 저한텐 그동안 트와이스 멤버들의 고생을 알고 이 곡의 의미를 알고 있기 때문에 가슴이 뭉클한 곡입니다 미나의 부재가 크겠지만 열심히 이번 음방, 앨범 활동해서 아직 트와이스를 깊게 알지 못하는 대중들의 마음도 움직일수있었으면 좋겠습니다!!

17 Comments
Suggested
Recent
뮤비랑 컨셉은 발전했지만 미나의 부재가 너무 큰게 아닐까 싶어요 ㅜㅜ
재 추측으로는 미나가 부재이기 때문에 이러지도 저러지도 못할바에 팬덤 확장보단 유지라는 전략을 세운거 같긴합니다..
좀 더 롱런하고 싶다면 휴식기도 가지면서, 장기적으로 준비를 해, 컴백하는 게 좋다고 생각해요. 무엇보다도 컴백주기가 너무 짧고, 컨셉변화는 팬이 아니면 잘 모르는 부분들이 너무 많아요. 이젠 슬슬 아티스트적인 면모를 보여줄 때가 아닐까 봅니다.
JYP의 큰그림이 있길바랍니다..
노래가 갈수록 별로야...
허허.. 그래도 우리의 트와이스 아닙니까ㅎ 새롭고 탄탄한 컨셉으로 또 멋있게 돌아올거라고 믿습니다
1. 음원차트 볼사, 장범준,케이시 마크튭 등 음원강자도 많은데 2위까지 찍고 왔습니다 2. 컨셉 변화로 대중이 등 돌린다 대중이 등을 돌린다는 건 주변 사람들에게 Feel Special 별로 셨나요?? 라고 물어보신 것도 아니고 개인의 주관적 생각이 아니실까... 싶네요 3. 두어번의 정체성 확립 실패 Fancy 얘기 하시는건가요? 걸그룹 초동 1위 찍고 현재 조회수 2억입니다 ㅎㅎ Feel Special 도 나온지 하루밖에 안됐고 노래 컨셉도 잘 뽑았다고 생각하는데... ㅎㅎ 4. 팬덤 유지 목적이 강하다? jyp가 아닌 이상 그 목적을 알 순 없겠죠 일단 트와이스 치얼업때부터 유명했었죠? 지금 트와이스 모른다면 앞으로도 관심 없으실 분들이실텐데 무리해서 그분들의 취향까지 노리기보단 지금의 인원을 지키는게 맞죠 4년차면 말이죠 ㅎㅎ 저도 개인적으로 글 읽어보고 제 생각 남겨봅니다. 악감정은 없고요 글 항상 잘 보고 있습니다 ㅎㅎ 그저 생각이 다른 사람도 있다고요... ㅎㅎ
트와이스 뽕이라는 단어를 사용한거 죄송합니다ㅠㅠ 재가 트와이스를 너무 좋아하다보니 이번 후기에서 개인적인 팬심을 빼고 냉정하게 말하고 싶다는 뜻이었습니다 댓글 작성자의 말도 틀린말이 전혀 아닙니다 댓글 작성자의 의견에 재 생각을 다시 한번 말씀드리겠습니다 1. 음원강자들 사이에서 2위를 찍고 내려왔다고 하셨는데 맞습니다 트와이스 컴백과 비슷한 시기에 음원강자들이 다수 컴백을 했습니다.. 저도 시기상 안타깝게 느끼고 있습니다 하지만 이전 컴백때엔 음원에 강한 분들이 컴백을 했을 때에도 오랜시간 3위권 자리를 지켰었습니다 하지만 이번 Feel Special은 빠른 시간안에 3위권에서 밀려났고 현재는 순위가 조금 떨어져있습니다 컴백 하루만에 말이죠.. 2. 컨셉 변화로 새로운 여성팬이나 새로운 팬들이 유입되고 있다는 좋은 면도있지만 기존에 트와이스의 컨셉을 사랑해주셨던 분들의 충성도가 낮아지는건 어쩔수없는 사실입니다.. 언젠가는 컨셉 변화가 있어야된다는건 알고 있었지만 이렇게 빠르리라고는 예상못했을겁니다 3. Fancy.. 위에서 말했던 것처럼 컨셉에 변화를 주면서 새로은 팬들도 유입된다는 좋은 점도 있습니다 하지만 컨셉을 계속 바꾼 곡을 내면 팬덤 30%로는 계속 바뀝니다 재가 말한 정체성 실패는 잘잡힌 컨셉이 아니라면 유입되는 팬의 수보다 빠져나가는 팬의 수가 많아지면서 팬덤의 크키가 점자 줄어들거라는 말이었습니다 그래서 빠른 시일 내에 대중의 관심을 휘어잡을 탄탄한 새로운 컨셉이 필요하는 말이었습니다 4. 이번 앨범의 컨셉이 공식적으로 원스들에 대한 감사와 트와이스 멤버들 간의 우정을 말하는 곡입니다 팬덤 유지 목적은 확실합니다 하지만 팬덤 확장을 해야되느냐 유지를 해야되느냐는 작성자님 말대로 지극히 개인적인 의견입니다! 재 생각은 기존의 컨셉대로 대중적인 음악을 해도 기존 팬들은 얼마든지 환영하고 반응이 뜨거울겁니다 하지만 트와이스를 잘 알지 못하는 대중들에는 무슨 컨셉인지 전달받지 못할 가능성이 크다고 생각합니다 저 또한 트와이스가 4년동안 그렇게 많은 히트곡들로 팬덤을 확장할 때 관심이 전혀 없었기 때문에 트와이스에 대해서 전혀 알지 못했습니다 지금도 그런 대중들이 정말 많습니다 결론적으로 재 입장은 컨셉변화의 필요 등 중요한 시기인 현시점에 팬덤 유지가 목적인 곡은 수록곡에 포함, 올해제일잘한일 같은 곡으로 냈어도 충분했지만 컴백 앨범으로 냈을 필요가 있었을까라는 생각입니다..
다시한번 말씀드립니다! 댓글 작성자분의 의견이 절대 틀린것이 아닙니다 재 말이 맞는 말도 아닙니다 하지만 실제 지금 상황에 대해서 말씀드린 부분들은 뇌피셜이 아니라 사실인 것들입니다 직면해야될 문제가 몇가지 있기 때문에 팬으로써 걱정되는 마음이 너무 큰거 같습니다ㅠㅠㅠㅠ 이렇게 말했지만 트와이스 자체가 컨셉이라는 말처럼 뭘해도 잘될겁니다 트와이스 각자 멤버들의 매력은 누구도 이기지 못한다고 확신합니다 하지만 더 나아가서 트와이스란 그룹이 했기 때문에 잘된게 아니라 노래 자체만으로도 인정받아 누구도 견줄 수 없는 그룹이 되었으면 하는 바램이 큰거 같습니다 군생활하면서 누구도 알아줄 수 없을만큼 너무 큰 힘이 되는 그룹이기 때문에 저한텐 너무 감사한 그룹입니다..
다시 이번 컴백에 대해서 알아보고 생각해봤습니다 컨셉 변경의 중요한 시기에 미나의 부재로 이도저도 아닌 곡으로 대중들에게 큰 붐을 주지 못하고 원스들의 실망을 받을 곡을 내는 것보다 차라리 팬덤 유지를 확실히해 충성심을 키우는게 오히려 최고의 선택이였던 것 같습니다 저희에겐 그저 고마운 트와이스입니다 정이 없어 보일지 모르지만 소속사는 이익 창출이 주목적이니까요..무시할수 없는 부분입니다ㅠㅠㅠㅠ 원스들의 맘을 굳이기엔 충분히 너무 좋은 컨셉이고 좋은 곡인거 같습니다 이렇게 말하지만 미나의 합류와 동시에 새롭고 탄탄한 컨셉으로 한층 더 성장할 그룹이라고 믿고있습니다! 정말 좋은 의견 감사합니다!!
허허..저도 이번 곡의 의도는 좋으나..그렇게 대중들의 반응은 좋지 못해서 아쉬운 마음이 크네요..이렇게 장문으로 글을 써주시고 올려주신 min374님 저도 공감하고 원스들의 마음을 대변해주신 것 같아 보기가 좋고 한편으론 슬프네요..원스는 영원한 원스고 트와이스와 함께 나갈 거니까 쭉 기다리면 분명히 더욱 좋은 결과가 올 겁니다 그러니 울 트와이스도 이번 곡을 통해 좀더 성장 했음 좋겠네요
감사합니다ㅠㅠㅠ트와이스도 방탄처럼 장기휴식을 가지고 더 오래 준비해서 잘준비된 곡으로 돌아와 음원강자든 누가와도 밀리지않고 음악적으로 인정받았으면 좋겠습니다! 원스들도 믿고 기다려봐요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