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eavened
10,000+ Views

밤에 보는 악어 눈

생긴 것부터 무시무시하게 생긴 악어.
밤에 보는 악어 눈은 처음 보는데, 눈 안에 태양이 있는 것 같아요.
컴컴한 곳에서 보면 진짜 오금이 저릴 듯...
4 Comments
Suggested
Recent
눈에 달이 드갔네요~
어우 무서워서 도망가지도못하고 지릴듯
악어는 대체 왜 생겨난걸까??🤔🤔🤔
이쁘당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실제로 호랑이를 눈앞에서 마주치면 어떨까? (간접체험)
호랑이를 실제로 눈 앞에서 마주치면 어떨까? 호랑이 실제 울음소리 들으면서 사진 보면 효과 3배 이어폰 껴고 들어보세여... https://youtu.be/tlCn2qkQeuk 300m 거리에서 녹음한 실제 시베리아 호랑이 울음소리라고 함 (참고로 시베리아 호랑이=백두산 호랑이 같은 계열) * 호랑이는 울음소리만으로 상대를 마비시킬 수 있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호랑이의 으르렁거리는 소리가 내는 초저주파는 사람의 귀로는 들을 수 없지만  사람이나 동물의 근육을 진동시켜 얼어붙게 만든다는 것이다. * 연구팀은 여러 마리의 호랑이를 대상으로 으르렁거리는 소리, 식식거리는 소리 등  호랑이가 내는 모든 소리를 녹음한 후 분석한 결과 사람이 들을 수 있는 주파수 대역인  20㎐∼20,000㎐의 소리와 함께 18㎐ 이하의 초저주파도 있음을 알게 됐다. * 소리는 주파수가 낮을수록 더 멀리 전파된다.  그래서 호랑이의 울음소리는 멀리 떨어진 숲에서도 들을 수 있다. * 초저주파는 사람에겐 낯설지만 자연계에선 그리 새로운 게 아니다.  발정한 코끼리 암컷이 수컷을 부를 때 내는 소리는  주파수가 너무 낮아 인간의 귀에는 들리지 않지만 밀림을 통과해 수km까지 전달된다. 또 고래나 코뿔소도 초저주파를 이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 호랑이의 무서움은 그 어떤 것보다 그 울음소리에 있다고도 할 수 있다. "어흥"이라고 하면 어쩐지 별로 안무서운 것 같지만, 진짜로 분노한 호랑이의 울음소리는 장난이 아니다.  듣는 순간 오금이 저린다. 동네 개들의 왕왕거리는 것과는 차원이 다른데, 울음소리가 초저주파라 근육이 마비되어 그대로 주저 앉는다" <출처:엔하위키> 괜히 질질 싼다라는 말이 있는게 아니다. 동물원의 호랑이가 그냥 울부짖기만 하는 소리도 개나 고양이 따위와는 차원이 다르다. 실제 호랑이 울음소리에는 포유동물들을 패닉상태로 모는 저주파가 나온다고 한다(!!). 조상들이 산에서 호랑이 만나면 까무라친다고 말하는 게 거짓말이 아닌 거다. ㄷㄷ 그리고 우리 조상님들이 호랑이를 영물이라고 여겼던 이유가 산속에서 호랑이를 직접보게되는 날이면 살아돌아와도 3일을 앓았다네요..그 눈빛에 압도된다고함. 실제로 산에 오르는데 호랑이 만나는 날엔 ㅎㄷㄷㄷ (ㅊㅊ- 오유)
집요한 돌고래 관찰...
집요하다 집요해.. 지독한 돌고래 관찰... 카메라들이 다 너무 고퀄ㅋㅋㅋㅋ 나도 돌고래 관찰하게 해줘.. 아프리카 동부 모잠비크의 바다 우리가 돌고래 하면 흔히들 떠오르는 병코 돌고래 가다가 대왕 조개 발견 대왕 조개 안에서 뭐가 나옴... 앵무 조개.... 2마리... 돌고래가 흥미를 느끼는지 유심히 본다 사실 이거 둘 다 카메라임 ㅋㅋㅋㅋㅋ 돌고래를 도촬하기 위한 카메라 앵무 조개 카메라가 보는 시점.jpg 이런 위장 카메라의 장점은 태어나지 몇주 되지않아 엄마 뱃속에 있던 자국이 아직 몸에 그대로 남아있는 작은 새끼 돌고래를 관찰할 수 있다는 점 어린 새끼 있는 엄마 돌고래는 인간 주변에 웬만해서는 가까이 안가니깐.. 그리고 바닥에는 가오리 1마리... 얘도 카메라.... 바닥에서 병코돌고래를 추노하며 도촬함 그리고 물위에는 거북이 한마리.... 가 아니라 사실 이놈도 카메라.. 거북이 카메라가 보는 시점.jpg 한편 중앙 아메리카 부근의 어느 바다 돌고래 한마리가 보임... 이놈도 사실 카메라 시속 25km의 속도를 낼 수 있음 지금 사진에 보이는 돌고래는 병코 돌고래가 아니라 얼룩 돌고래 얼룩 돌고래는 돌고래 중에서도 유일하게 회전 점프를 즐겨하는 돌고래임 물론 다른 돌고래들이 회전 점프를 안한다는건 아니지만 얘들은 회전 점프가 주된 점프 요런 점프 참 ~ 치 이젠 뭐 말 안해도 알겠지? 이놈도 카메라 입 안의 렌즈로 촬영함 돌고래 카메라가 수면 쪽에서 촬영을 담당한다면 이 가짜 참치 카메라는 수중+돌고래 무리 사이에서 촬영을 함 이런 식으로 무리에 끼여서 촬영 저 돌고래들 얼룩 돌고래임 참치 카메라 시점.jpg 산호초 사이에 오징어가.... 이제 말 안해도 알듯 카메라임 ㅇㅇ 오징어 카메라 시점.jpg 저 물고기는 다 크면 크기2미터에 몸무게 100kg이 넘는다는 감자바리 문제는... 오징어가 주된 먹이임 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상탈출 해서 다행히 잡아 먹히진 않았음ㅋㅋㅋㅋㅋ ..... 참치 카메라가 밝혀 낸게 뭐냐면 일반적으로는 돌고래는 소규모 무리를 이루고 산다고 알려졌는데 깊은 바다에서는 무리가 모이고 모여서 수백마리들이 뭉쳐서 이동하는 경우도 있다는 사실을 밝혀냄 쟤들은 얼룩 돌고래 한 앵글에 다 못담음 다큐 나레이터 말로는 약 3천마리가 뭉쳤다고 함 촬영 중인 거북이 주변에서 사랑을 나누던 거북이 커플이 있었는데 암컷 거북이가 도중에 거북이 카메라한테 관심을 가짐 몇분 동안 거북이 카메라 주변을 서성이다가 돌아갔다는 후문 !!! 동심파괴 주의 !!! 참고로 꽤 유명한 복어로 환각파티 하는 돌고래선배들 찍은 것도 저 카메라 친구들임. ... 돌고래씨 그렇게 안봤는데 무서운 사람이네.. (ㅊㅊ - todayhumor)
웜뱃을 돌로 쳐 죽인 경찰에 호주 사회 분노
몇 주 전, 호주에 웃통을 벗은 한 남성이 웜뱃을 돌로 쳐 죽이는 장면이 공개되자 엄청난 충격에 휩싸였습니다. 영상 속 남성은 웜뱃을 향해 온 힘을 다해 돌을 던졌습니다. 충격을 받은 웜뱃이 달아나자 그 뒤를 끝까지 쫓아가며 수차례 돌을 던져 위협을 가합니다. 웜뱃이 죽자 남자는 양손을 번쩍 들며 승리의 자세를 취합니다. 놀랍게도 이 남성의 정체는 경찰인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사람들은 영상 속에 담긴 잔인한 장면에도 엄청난 충격을 받았지만, 동물을 잔인하게 학대하고 환호성을 지르며 좋아하는 남자가 경찰이라는 사실에 다시 한 번 충격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이름을 밝히지 않은 가해자의 한 지인은 인터뷰를 통해 "호주 남부지역의 원주민들 사이에서 수천 년 동안 이어져 온 사냥 관습일 뿐"이라며 가해 남성을 옹호하자, 국민 정서에 반하는 답변에 여론의 분노는 더욱 커졌습니다. 동물보호 운동가들은 이 영상을 보고 깊은 슬픔에 빠졌다며, 일부 사람들은 이 영상을 끝까지 보기가 너무 힘들다고 덧붙였습니다. 야생 웜뱃 보호 단체의 브릭트 스티븐 씨는 인터뷰를 통해 "영상의 내용도 가해자의 신원도 충격적이었으며, 끝까지 보는 게 너무 힘들었다"고 말하며 분노와 슬픔을 표현했습니다. "웜뱃이 얼마나 순하고 또 사람들에게 친근한 동물인지 알기 때문에 충격과 공포 그 자체였습니다." 야생 웜뱃 보호 단체는 "호주 남부 지역 원주민들이 웜뱃을 죽이지 못하게 법으로 막아달라"며 온라인 탄원을 냈고, 현재 10만 명의 사람들이 서명하며 이번 잔인한 사건에 함께 분노하고 있습니다.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