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vinstyle
1,000+ Views

더글렌코 ; 대학로

친구랑 여자여자하기 하다가 갔던 더클렌코에요
사실 어두운 골목길을 돌아돌아... 찾아가는게 힘들었어요
간판도 없고 지도 보면서 여기가 맞는지 기웃기웃 거리면서 겨우 찾아갔는데 입구도 넘나 어두워서 하나도 보이지가 않더라구요

엘리베이터 내리고서도 영업을 하는건지 기웃기웃☞☜
안에 들어와서는 정말 깜짝 놀랐어요
더글렌코 알아온친구에게 박수를 짝짝짝-!
해리포터바 컨셉이라서 내부 곳곳에 영화같은 스팟들이 있더라구요
천장에 빗자루도 있어요

테이블석도 있었지만 바자리에 앉았어요
여기가 처음이라서 직원분들 팁도 구하고 또 여기 자리가 제일 예뻤기때문이에요
잔도 그렇고 소품 하나하나 다 신기하더라구요
일반적인 칵테일바보다 더 분위기 있는 곳이였어요

더글렌코는 메뉴판도 신기했어요
필기체로 적혀있어서 뭐라고 읽어야할지 모르겠는게, 첫번째...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역시 바에 앉길 잘했다는 생각이 들더라구요
직원분에게 여쭤보니 설명을 잘해주셨어요

더글렌코는 커버차지가 있어요
물도 일반물이 아니라 레몬물, 라벤더물 뭐 종류별로 고를 수 있더라구요
안주도 몇가지가 있었는데 치즈와 살라미가 있는 것을 골랐어요
대학로 칵테일바 중에 이런 곳은 처음이라 더 재밌었어요

살라미와 각종 치즈, 초콜렛까지 한 플레이트에 나왔어요
저녁을 먹고왔던 터라 간단한 이런 메뉴는 넘나 마음에 들었어요
보통의 칵테일바에서는 사진찍으면 어둡기 마련인데, 이렇게 사진이 잘 나오는것도 좋더라구요

물티슈도 그냥 나오는게 아니에요
칵테일바답게 칵테일잔에 물티슈도 감각적으로 담아줘요

더글렌코에 대한 아무 정보 없이 친구만 따라온거였는데 제일 만족했던건 바로 이 시그니처 칵테일이였어요
칵테일을 자주마시는 건 아니지만 칵테일바에 갈때마다 거의 단맛이 강한게 대부분이거나 밍밍함에 아쉬울때가 많았거든요
여기는 취향에 맞게 주문제작한 칵테일을 해주시는데 정말 별로 레시피 없이 고객과의 대화를 통해 만들어주시는 하나뿐인 칵테일이에요
몇가지 질문을 해주시는데 거기에 맞게 대답만 하면 나만의 칵테일이 완성되요
독주에, 단걸 싫어하는 저에게 맞는 칵테일이 나왔는데 정말 넘나 마음에 들었어요
컵받침까지 완벽하게 예쁘더라구요

친구의 시그니처 칵테일은 넘나 예뻐요
정말 여자여자하러 오기 넘나 좋은 즐거운 시간을 보냈어요
낯가리는 우리의 말문까지 틔여주시던 직원분들 덕에 더 재밌었구요
또 가고싶어요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스시다네 ; 수유역
갑자기 초밥이 먹고싶은 날이였어요 동네에서 초밥을 먹은 적이 거의 없기때문에 수유역 초밥 검색해보니 스시다네가 제일 많이 나와서 방문해봤어요 물론, 지나가면서 많이 본 곳이기도 해서 익숙하기도 했구요 내부는 깔끔 그 자체였어요 자리도 생각보다 많아서 편한 자리를 골라서 앉았어요 엄마께도 물어봤는데 수유역 초밥집 중에 평타이상한다고 해서 안심이 되더라구요 먹고싶은 건 여러가지고 위는 한정적이라 메뉴를 고르는데는 큰 고민이 필요했어요 결국 고민하다가 주문을 했지만 참 힘든 결정이였어요 샐러드와 장국이 먼저나왔어요 배고파서 그런지 샐러드조차 맛있게 느껴졌어요 장국은 제 입엔 짜서 물타서 먹었어요 모듬 14ps로 구성된 다네스페셜이 먼저나왔어요 흰살부터 붉은살, 양념까지 골고루 들어있어요 플레이트가 길어서 2인 테이블에 대각선으로 올렸어요 와사비가 조금 아쉽긴 했지만 먹고싶은 초밥이라 그저 신나더라구요 먹는 걸 다 찍을려고 했지만, 몇 번 찍다가 저도 모르게 와구와구 먹느라^.T 강북에서 스시 땡길때는 쌍문에 스시혼을 가곤했는데, 수유역에서는 스시다네도 나쁘지 않겠다 생각이 들어요 http://alvinstyle.com/80211152501 초밥만 먹으면 허할꺼같아서 새우튀김롤도 시켰어요 크기가 숫가락보다 커서 넘나 행ㅋ복ㅋ했어요 사진보니까 왜 또 배고파 지는 걸까요... 하아....... 후식?으로 우동을 주셨어요 딱 한젓가락용이여서 아쉽긴했지만 그래도 탄+탄+탄수화물하니까 행복한 날이에요 여윽시 한국사람은 탄수화물이죠-! 스시다네 ; 수유역
진대감 ; 공덕동
전지적참견시점에서 이영자맛집으로 유명한 진대감-! 원래도 차돌삼합 맛집으로 유명한 집이였지만 방송타고 더..... 유명해졌..... 이 날도 날이 쌀쌀해졌는데 무려... 40분넘게 기다렸어요.... 타이밍도 그지같이 잡아가지고 진짜 넘나 힘들었...TAT 근처에 어디 들어갈 때도 없어서 쌩으로 밖에서 기다렸어요 진짜 진대감 공덕점은 주차해도 1시간 무료밖에 안되니 무조건 뚜벅이로 가야해요 진대감 공덕점 따뜻함이 물씬나는 내부를 가졌어요 전참시 뿐만 아니라 식신로드에도 나왔고, 나의아저씨 촬영도 했다고 하네요 연예인도 참 많이 찾아왔네요 그래서 본점이 아닌대도 불구하고 그 많은 사람들이 많나봐요 아무래도 한우 차돌이기때문에 가격대가 비싸요 한우 1++ 차돌박이, 생 키조개관자, 돌산 갓김치 해서 삼합인데 기대가 크네요 원산지 표기도 메뉴별로 다 되어있는 것 같아요 명이나물, 백김치, 곤드레나물, 갓김치, 부추무침, 깻잎짱아찌 등 차돌삼합과 어울리는 반찬들이 쫙 깔렸어요 반찬만 봐도 침이 고여요 옆자리에서 나는 향과 치익거리는 소리만 들어도 미칠 지경이였어요 오늘은 왜인지 특별한 술이 필요했어요 그래서 보해복분자를 주문했어요 좋은 음식와 좋은 술, 좋은 친구까지 완벽한 삼합이네요 좋은 술을 마시니 시원한게 땡겨서 묵사발 시켰는데 이 집 묵사발 맛집이네- 진짜 뻔히 아는 맛인데 넘나 맛있어요 드디어 차돌삼합이 나왔어요, 영롱하네요 개인적으로 살고기파라 기름붙은 거 잘 안먹는데 동그랗게 썰린 차돌은 넘나 먹음직스러워요 차돌과 비슷한 두께로 얇게 썰린 관자도 보기만 해도 기분 좋아졌어요 처음에는 직원분이 구워주시면서 먹는 법을 알려주시는데 집게 질 하나 하나 눈을 뗄 수가 없더라구요 갓김치뿐만 아니라 모든 반찬과 곁들여 먹어도 넘나 맛있었어요 둘이서 진짜 많이 먹었네요 지갑 빵꾸나는 날로 생각하고 와서 먹어서 그런지 더 많이 먹어서 좋더라구요 고기를 그렇게 먹었는데도 볶음밥을 뺄 수 없어서 밥을 시켰더니 된장국과 순두부찌개를 가져다 주셨어요 볶음밥 먹는 사람들만 즐길 수 있는 특권이에요 삼합도 삼합이였는데 진짜 볶음밥 맛있어요 진짜 울뻔했네요 아 이래서 다 진대감 진대감 하는구나 가격만 조금 쌌으면 진짜 자주 갔을껀데 그러니깐 돈 많이 벌어야겠어요^.T 진대감 ; 공덕동
신일기사식당 ; 번동
수유역에서 강북경찰서를 따라 쭉 내려가서 더 쭉내려가면 신일기사식당이 있어요 원래는 조금 옆 코너에 있었는데 건물을 신축하면서 이사를 왔어요 신일기사식당은 기사식당이지만 아쉽게 주차공간은 1-2대 정도만 수용할 수 있어요 물론 근처에 사는 사람들은 뚜벅이로 와도 될 법한 집이지만요 신일기사식당은불백의 향이 장난이 아니여서 지나갈 때 마다 향에 취해요 정말 게다가 요즘 보기 힘든 5,000원 메뉴들과 3,000원 주류가 있어요 그래서인지 할... 아니 어르신분들이 참 많아요 할.. 아니 여사님들의 손맛에 저렴한 음식을 맛볼 수 있어요 여기는 혼자와도 좋은 점은 1인식사가 가능해요 부대찌개 전문점도 1인 식사 주는 곳이 거의 없거든요 수유역 주변에 부대찌개집이 몇군데 있지만 거의 2인이상 주문 가능하거든요 끓여서 뚝배기로 나오는 것도 아니고 냄비에 직접 끓이는 부대찌개가 5,000원-! 라면사리, 햄, 소세지, 민찌, 김치 등등 다 들어있어요 깊은 맛은 아니지만 시원한 맛이 나요 보글보글 맛좋은 찌개 길을 지나갈때 미쳐버리는 냄새를 풍기는 돼지불백도 시켜요 돼지불백 역시 1인분만 주문이 가능해요 호일에 나와서 조심조심 뒤집으면서 구우면 되요 사실 센스는 수저나 젓가락을 사용하지 않고 호일을 살짝 말고 피기를 반복하면 맛있는 불백을 먹을 수 있죠 기사식당의 묘미는 다양한 반찬을 마음껏 먹을 수 있다는 거잖아요 다양한 나물 반찬, 볶은 어묵, 양배추 등등 원하는 만큼 먹을 수 있어요 상추도 마음껏 먹을 수 있어요 막 미치게 맛있다 이런건 아닌데 아는 맛이 무섭다고 딱 그런 맛이에요 5,000원 가성비 진짜 극강인 식당이에요 신일기사식당 ; 번동
19.03.02 부산 DATE
점심이라고해도 일마치구가서 3시넘어서.. 스시노백쉐프 스시가맛있다고해서 고고씽 식사시간때가아니라 손님이 두세테이블뿐이어서 사진찍는데 눈치는안봣다ㅎㅎ 뭐 먹을까 고민하다가 와규스테이크라인으로 39800원 샐러드+초밥+고로케+우동이 나오는데 2인은 34ps 3인은 가격이더추가되고 54ps로 초밥이나온다 우동은 나가사끼랑 어묵우동으로~.~ 와규초밥먼저... 시간이지나면 질겨진다구해서 먼저먹엇는데 졸맛탱♡ 고로케인데..배불러서못머금.. 우동국물만 축내고ㅋㅋㅋ 배빵빵하게 그리고나서 돌아다니다가 식곤증.. 집에가야겟다 피곤해서안되겠다시퍼 집에가는도중에 저녁에 분위기좋은곳 알아놧다며.. 다시나오자는 말에 왠지 들어가면 다신안나올거같아서 그냥 바로감ㅋㅋㅋ 밥먹은지 두시간만에 또밥묵으러ㅋㅋ 서면 3found라는 곳으로갔다 L씨가 찾앗다는데..대박.. 그냥 분위기가 작살.. 넘나좋았 메뉴 느낌도좋음ㅜㅜ 나름 코스요리로ㅎㅎ 가격이장난아님..ㅎ 음식나오기전에 요리조리 요긴 화장실거울..ㅎ 조명이 대박 우린 에피타이저로 계란대신 샐러드시켰눈데 샐러드 진짜대박.. 엄청맛있음 글고 음료는 택 2개여서 각자 choice함 L씨는 샹그리아 난 모히또시켯눈데 L씨는실패해따ㅋㅋㅋ 모히또 굳 마레? 라는걸택했는데..음 내취향은아니었.. 요거요거 트리플A급 스테이크 대박ㅎㅎ 소금도 종류가있었는데 서빙해주시는분이 친절하게 설명해줬다 근데문제는 사진찍느라 내가 잘못들엇다는게문제 다먹고나믄후식도준다ㅜㅜ 진심 이날과식함 헐...라쿤이렇게가까이서첨봄 졸귀탱ㅜㅜ 발봐막 엄청 만져고고싶..핡 어우 얼마만에 비싼곳을갔는지ㅋㅋㅋㅋ 퇴근하고 겁나달렸는데 피곤한와중에 좋은곳가니 넘나좋았ㅎㅎ --------------------------------------- 얼마만에 빙글인지.. 이 게시글도 임시저장되있던거네요ㅎ 그동안 어머니께서 아프셔서 휴직하고 병간호하다 결국 어머니께서 별세하셨네요 맏이라 제가 장례절차밟고 일하면서 뒷처리하려다보니 몸도안좋아지고 처리도안되고.. 결국 한달전에 그만두고 몸추스리고 정신도추스리면서 못다한 뒷정리 중이네요 힐링하면서 앞으로도 틈틈히 게시글 올릴게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