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planet
5,000+ Views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어이ᆢ집사ᆢ꼈냐? 킁킁ᆢ고구마 먹은거 같은데ᆢ🤢🤢🤢🤢
다리가 벽에 안 닿아~😂😂😂💖💖💖
ㅋㅋㅋㅋㅋ 커엽 인간은 왜 이러고있냥?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애완동물 호텔에 고양이 맡겨놨더니 하룻밤 사이 암컷 5마리와 즐긴 뒤 떡실신해 돌아왔다"
원문글 : http://www.animalplanet.co.kr/news/?artNo=3745 사진 : AsiaWire / Daily Mail 주말 여행을 가기 위해 애완동물 호텔에 맡겼던 고양이가 실신한 채 집에 돌아온 사연이 전해져 뜨거운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습니다. 하룻밤 사이 고양이에게 도대체 무슨 일이 벌어진 것일까요. 동시에 5마리 이상의 암컷 고양이와 교미한 뒤 실신한 고양이 사연이 화제를 모으고 있다는 소식입니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은 지난 4일(현지 시간) 애완동물 호텔에 맡겨진 수컷 고양이가 하룻밤 사이 암컷 고양이 5마리 이상과 교미한 뒤 포도당 수액을 맞아야 할정도로 실신했다고 보도했는데요. 사연은 이렇습니다. 남중국 광동성 출신의 한 부부는 주말 여행을 떠나기 위해 샤오피(Xiaopi)라는 이름의 러시안 블루 고양이를 한 애완동물 호텔에 맡겼습니다. 사진 : AsiaWire / Daily Mail 이들 부부는 고양이 샤오피를 맡기기 전에 중성화 수술을 하지 않았다고 애완동물 호텔 측 관계자에게 알렸는데요. 문제는 하룻밤 사이에 벌어지고 말았습니다. 고양이 샤오피가 떡실신한 것 아니겠어요. 무슨 일인지 확인하고자 애완동물 호텔에 설치된 CCTV를 확인한 이들 부부는 놀라움을 감출 수가 없었습니다. CCTV 영상에 따르면 고양이 샤오피가 밤 10시 40분부터 다음날 새벽 5시까지 자유롭게 애완동물 호텔 안을 돌아다니면서 암컷 고양이들과 교미하는 장면이 포착된 것입니다. 그것도 무려 5마리의 암컷 고양이와 교미를 나눈 것으로 확인이 됐는데요. 이는 CCTV에 나온 숫자만 계산한 것으로 실제는 더 많이 교미했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입니다. 사진 : AsiaWire / Daily Mail 5마리 이상의 암컷 고양이와 교미한 고양이 샤오피는 모든 체력이 소진된 탓에 그 자리에서 떡실신하고 말았고 다음날 아침에 출근한 애완동물 호텔 직원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보내졌다고 합니다. 고양이 샤오피는 병원에서 포도당 수액을 맞는 등 건강을 회복하고 있는 중으로 알려졌는데요. 문제는 암컷 고양이 주인 중 일부가 새끼를 가질 계획이 없었다면서 이들 부부에게 불만을 제기한 것입니다. 이들 부부도 억울하다는 입장입니다. 믿고 맡긴 애완동물 호텔 측에서 관리 실수로 고양이 샤오피가 포도당 수액을 맞았는데 이것이 자신들의 잘못이냐며 호텔 측이 치료비와 보상비 지급은 물론 임신한 고양이가 있을 경우 책임질 것이라고 말했는데요. 논란의 중심에 선 애완동물 호텔 측은 고양이 샤오피의 수액 비용을 지불하기로 약속한 것은 물론 암컷 고양이가 새끼를 임신한 경우 보호자들에게 보상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저작권자 ⓒ 애니멀플래닛,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콘텐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