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way
10,000+ Views

틈새시장? 불법영업? ‘타다’의 운명은…

최근 1년 사이‘타다’를 이용하는 회원은125만명 수준으로 크게 증가했다고 하는데요. 승합차를 호출하는‘타다’서비스,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나요?

기획 : 박정아 기자 / 그래픽 : 홍연택 기자

<ⓒ 믿음을 주는 경제신문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3 Comments
Suggested
Recent
@oohoong 엥? 지금 택시들이 친절해요? 운전습관만 봐도 서비스마인드는 눈꼽만큼도 안보이는데ᆢ방향지시등도 안 키고 차선 두개 물고 달리고 신호위반도 다반사고 ᆢ 그런 도로위의 쓰레기들이 서비스마인드라고 좋겠어요? 저는 무조건 택시편은 절대 안들겁니다 ᆢ 도로위에 쓰레기들이 너~무 많아요 ᆢ 삼천포는 어딘지도 모르겠고 제 이야기는 서울기준입니다
@Skella 삼천포를 기준으로 말한건데요 우와....삼천포를 모르는분도 계시는구나... 젊은 사람인갑다
갑질을 허질말던가...지금도 친절하지만 10년전에 삼천포 택시기사님들은 제복 딱입고 쾌적한 차안 손님오면 내려서 문열어주고 짐들어주시고 인사해주시고...아직도 기억남는다 얼마나 드문일이엇으면 ..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단독] 성매매 룸살롱 51곳 동시 단속…미성년자도 알선
룸살롱 총 74곳 적발해 158명 검거…4명 구속 채팅 앱 통해 미성년자 성매매 알선한 17명 구속 오피스텔 성매매도 적발…성매수남 등 58명 검거 (사진=스마트이미지 제공/자료사진) 지난 5월 1일과 이달 8일 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앞. 경기 남부지역 11개 경찰서를 비롯해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소속 성매매 단속 경찰관 50여명이 모두 긴급 소집됐다. 경찰은 수십여대의 스타렉스 차량에 나눠 타고 경기 시흥과 광명에 있는 룸살롱 51곳을 상대로 동시에 압수수색에 나섰다. 조직폭력배 검거가 아닌 성매매 단속으로는 이례적이었다. 당황한 유흥업소 업주들은 장부와 콘돔을 숨기려 급급했지만 불시에 이뤄진 경찰의 동시다발적인 압수수색에 속수무책이었다. 2개월에 걸친 잠복과 수사가 결실을 보는 순간이었다. 경찰은 여성 대상 범죄 특별 단속기간인 올해 성매매를 알선한 룸살롱 74곳과 연계한 모텔 11곳을 무더기로 적발해 158명을 검거했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생활질서계 풍속수사팀은 성매매 알선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룸살롱 업주 A 씨 등 4명을 구속하고 업주와 실장 등 154명을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29일 밝혔다. 불구속 입건된 업주 중에는 서울과 수원, 목포지역 조직폭력배도 1명씩 포함됐다. A 씨 등은 지난 2010년부터 최근까지 경기 광명과 시흥, 수원, 성남, 안산, 평택 등 경기 남부지역에서 룸살롱을 운영하면서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이들이 성매매 알선을 통해 벌어들인 30억 원 상당을 기소 전 몰수보전 조치하고 국세청에 38억 원 상당의 세금을 포탈한 혐의를 받는 업소들에 대한 조사를 의뢰했다. (사진=스마트이미지 제공/자료사진) 유흥업소들은 성매매를 통해 최소 수억에서 최대 100억 원을 벌어들인 것으로 경찰은 추정하고 있다. 업주 대부분은 벤츠를 타고 다니며 호화 생활을 해온 것으로 전해졌다. 유흥업소들은 현재 모두 폐업 또는 영업 정지 처분을 받았다. 경찰은 또 지난해부터 최근까지 휴대전화 채팅 앱을 통해 미성년자 10여명에게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아동 청소년의 성 보호에 관한 법률 위반)로 B 씨 등 17명을 구속하고 17명을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넘겼다. B 씨 등은 가출한 청소년들이 돈이 없는 점을 악용해 돈을 나눠주겠다고 유인해 성매매를 시킨 것으로 조사됐다. 오피스텔을 빌려 불법 성매매 업소를 운영한 이들도 검거됐다. 경찰은 성매매 알선 등 처벌에 관한 법률 위반 등 혐의로 업주 C 씨 등 2명과 성매매 여성 8명, 성매수남 48명을 불구속 입건해 기소 의견으로 송치했다. C 씨 등은 지난해 1월부터 8월까지 인터넷 성매매 광고 사이트를 통해 건당 15만~18만 원을 받고 오피스텔에서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성매매를 한 미성년자들의 심리 치료를 위해 아동보호시설에 입소시키는 한편, 성매수남들을 상대로 수사를 확대하고 있다.
'불매운동 상징' 유니클로 회장…"이대로 가면 日 망해"
"한국인의 반일 이해할 수 있어" "일본인은 원래 냉정했는데, 전부 신경질적으로 변하고 있어" (사진=연합뉴스) 일본 불매운동의 상징이 된 일본 유명 의류 브랜드 '유니클로' 창업자인 야나이 다다시(柳井正·70) 회장이 아베 신조 정부와 자민당을 향해 독설을 날렸다. 야나이 회장은 "지금의 자민당 의원은 정말로 정떨어진다. 누구도 아베 총리에게 이의를 말하는 사람이 없다"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모두가 아베 정권의 경제정책인 '아베노믹스'가 성공했다고 평가하지만 성공한 것은 주가뿐"이라고 꼬집었다. 이어 "대개혁을 단행하는 것 말고는 나라를 살릴 다른 길이 없다"며 "정부 세출을 절반으로 줄이고 공무원도 절반으로 감원하는 등 2년 안에 이를 실행할 정도의 과감한 개혁을 하지 않고 이대로 가면 일본은 망한다"고 단언했다. 야나이 다다시 유니클로 창업자. (사진=연합뉴스) 또 한국의 일본제품 불매운동에 대해 "불매운동으로 우리도 엉망이 됐지만, 한국을 향해 모두가 싸울 듯이 덤벼드는 것은 이상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이어 "한국인의 반일을 이해할 수 있다"면서 "일본인은 원래 냉정했는데, 전부 신경질적으로 변하고 있다"며 쓴소리를 했다. 아베 정권이 추진하는 헌법 개정에 대해서는 "미국의 속국이 되지 않는 것이 중요하다"면서 "트럼프 대통령이 멋대로 말하는데 그걸 추종한다. 있을 수 없는 일"이라고 지적했다. 야나이 회장은 "서점에 가면 '일본이 최고'라는 책뿐인데, 예전은 몰라도 지금도 최고냐"고 반문했다.
'광진→중랑→구리' 오토바이 몰고 4시간에 3명 겁탈한 40대
오토바이 타고 다니며 4시간 동안 연속 범행 15시간 만에 붙잡혀…범행 일부 시인 경찰, 구속영장 신청 방침 (사진=스마트이미지 제공/자료사진) 하룻밤 사이에 여성 세 명에게 성폭행을 시도하고 현금까지 빼앗아 달아난 40대 남성이 마지막 범행을 저지른 지 15시간 만에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중랑경찰서는 강도, 강간·강간미수 등의 혐의로 30일 오후 8시 25분쯤 남모(43)씨를 검거한 뒤 조사하고 있다고 31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남씨는 30일 새벽 2시부터 약 4시간여 동안 세 차례에 걸쳐 여성들을 상대로 성폭행을 시도하고, 폭행한 뒤 현금을 빼앗은 혐의를 받고 있다. 남씨는 이날 새벽 2시쯤 서울 광진구의 한 노래방에 들어가 주인 여성을 성폭행한 뒤 현금을 훔쳐 달아났다. 3시간쯤 뒤에는 중랑구에 있는 분식집에서 종업원을 성폭행하려고 시도하다 실패하자 여성을 흉기로 위협한 뒤 폭행하고, 현금 7만원을 빼앗아 도망쳤다. (사진=자료사진) 남씨는 두 번째 범행을 저지르고 40분 뒤 경기도 구리시에서도 여성을 성폭행하려고 시도했고, 실패하자 여성의 가방에서 현금을 훔쳐 달아났다. 경찰 조사 결과 남씨는 본인의 오토바이를 타고 지역을 오가며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남씨의 음주, 정신질환 및 추가 범행 여부 등을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다. 남씨의 도주 경로를 추적한 경찰은 최초 범행이 벌어진지 약 15시간만인 오후 8시 25분쯤 경기도 남양주시 덕소의 한 음식점에서 남씨를 발견해 긴급체포했다. 남씨는 경찰 조사에서 범행 사실 일부를 시인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구체적인 범행 동기와 피해자 조사를 마무리하는 대로 남씨에 대한 구속영장을 신청할 계획이다.
한국은 더 이상 개도국이 아니다?
원글 댓글 왈,,, 저게 한국정부가 와 우리 선진국임 헤헤헤 개도국 안해~ 이런게 아니고 미국이 wto에다가 제소한것 때문에 그래.. 4가지 조건중에 하나라도 충족되면 개도국 일수없다 라고 했는데, 한국은 그 조건 4가지를 모두 충족하는 유일한 나라. (oecd회원국 / g20회원국 / 1인국민소득 12,056달러 이상 / 세계무역량 0.5% 이상 ) 저것 때문에 우리나라만 쫑난게 아니라, 싱가폴 대만 브라질 UAE도 개도국 혜택을 포기했음.. 그래서 개도국 지위를 내려 놓으면 무슨 일이 생기느냐?? 한국은 농업에 한해서만 개발 도상국 지위를 갖고 있는데 이와 같은 경우 위처럼 특별품목으로 지정해 쌀같은 경우는 최대 513% 관세를 매길 수 있음 이번에 개발 도상국 지위를 내려놓는다는 것은 결국 농업 시장이 개방된다는 뜻인데 단적으로 말하자면 (파랑색 2등급 땅, 분홍색 7등급) 한국의 토양의 질 (초록색 1등급, 파랑색 2등급 ...) 미국의 토양의 질 이 두개가 맞붙게 생겼다는 이야기. (농정신문) 결과 농민 피꺼솟 농업에 종사하지 않고 밥벌이 하는 사람의 경우 농축산물 가격의 인하로 싱글벙글 할 수도 있음. 국가적으로는 농업 자급률 떡락으로 식량 무기화 전략에 휘둘릴 여지가 있으나, 세계 무역의 시대 식량 무기화는 허무맹랑 하다는 이야기도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