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spark67
1,000+ Views

경기 고양 북한산우동집

첫 방문은 우동 2종, 두번째는 매운소갈비찜을 먹어봤다. 북한산 자락에 위치해 있어 식사 후 주변 유명한 사찰을 둘러보고 가면 좋은 코스라고 생각된다.
- 가마보꼬 우동: 9,700원
- 우삼겹 우동: 9,700원
- 매운소갈비찜(소/중/대): 33,000/44,000/65,000원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연화양꼬치 ; 수유
양꼬치가 너무너무 먹고싶은 날이였어요 자주 가던 건대나 노원은 귀찮은 찰나에, 수유맛집으로 유명한 연화양꼬치가 생각이 났어요 바로 본관으로 가서 다행히 기다리지 않고 들어갈 수 있었어요 여기도 조금만 늦어도 본관은 물론, 바로 옆에 별관까지 사람이 많아 기다려야되요 영화양꼬치는 종류도 참 많아요 중국식, 한국식, 인도식, 누드 등등 신기한게 넘나 많아요 중국식은 우리가 흔히 아는 양꼬치 시즈닝을 뿌린 것이에요 한국식은 갈비 양념, 인도식은 카레 양념이에요 양념의 차이가 있긴 하지만 양꼬치는 역시 종국식이죠 볶은 땅콩과 짜사이가 나오는 집은 많지만 연화양꼬치는 밑반찬으로 고추절임과 양파, 당근까지 나와요 찍어먹는 소스까지 함께 나오구요 양꼬치 시즈닝이 듬뿍 묻은 양꼬치가 나왔어요 마늘도 한 접시 나오고 숯불이 들어오니 그냥 기대가 됐어요 자동으로 돌아가는 양꼬치 기계 넘나 탐나요 이거 있으면 집에서도 냠냠 잘 먹을 수 있을텐데 넘나 갖고싶네요 뭔가 중식집 가면 청경채를 꼭 챙겨먹어야 더 중국음식 먹는 느낌이 물씬 나요 그래서 시킨 청경채버섯볶음은 넘나 예뻤어요 색도 예쁘고 향도 좋고 맛도 좋았어요 짜사이도 넘나 맛있어서 계속 먹었어요 또 먹었어요 역시나 마무리는 옥수수 온면 꼭 먹어줘야해요 채소육수 잘 우러나서 시원한 맛에 깔끔하게 마무으리를 할 수 있었네요 그리고 양꼬치엔 연태고량주죠 아 사진만 봐도 향에 넘나 취하네요 오늘도 연화양꼬치 가서 양꼬치에 고량주 한 잔 하고싶은 날이에요 연화양꼬치 ; 수유
스시다네 ; 수유역
갑자기 초밥이 먹고싶은 날이였어요 동네에서 초밥을 먹은 적이 거의 없기때문에 수유역 초밥 검색해보니 스시다네가 제일 많이 나와서 방문해봤어요 물론, 지나가면서 많이 본 곳이기도 해서 익숙하기도 했구요 내부는 깔끔 그 자체였어요 자리도 생각보다 많아서 편한 자리를 골라서 앉았어요 엄마께도 물어봤는데 수유역 초밥집 중에 평타이상한다고 해서 안심이 되더라구요 먹고싶은 건 여러가지고 위는 한정적이라 메뉴를 고르는데는 큰 고민이 필요했어요 결국 고민하다가 주문을 했지만 참 힘든 결정이였어요 샐러드와 장국이 먼저나왔어요 배고파서 그런지 샐러드조차 맛있게 느껴졌어요 장국은 제 입엔 짜서 물타서 먹었어요 모듬 14ps로 구성된 다네스페셜이 먼저나왔어요 흰살부터 붉은살, 양념까지 골고루 들어있어요 플레이트가 길어서 2인 테이블에 대각선으로 올렸어요 와사비가 조금 아쉽긴 했지만 먹고싶은 초밥이라 그저 신나더라구요 먹는 걸 다 찍을려고 했지만, 몇 번 찍다가 저도 모르게 와구와구 먹느라^.T 강북에서 스시 땡길때는 쌍문에 스시혼을 가곤했는데, 수유역에서는 스시다네도 나쁘지 않겠다 생각이 들어요 http://alvinstyle.com/80211152501 초밥만 먹으면 허할꺼같아서 새우튀김롤도 시켰어요 크기가 숫가락보다 커서 넘나 행ㅋ복ㅋ했어요 사진보니까 왜 또 배고파 지는 걸까요... 하아....... 후식?으로 우동을 주셨어요 딱 한젓가락용이여서 아쉽긴했지만 그래도 탄+탄+탄수화물하니까 행복한 날이에요 여윽시 한국사람은 탄수화물이죠-! 스시다네 ; 수유역
대가순두부 두낙전골 ; 일산 화정동
일산이나 파주를 갈 일이 있으면 마무리로 항상 대가순두부에 가요 저녁시간때에 주로 가는 편인데 항상 사람들이 많아요 덕양구청 앞에 있어서 아마 낮에도 많을 것 같아요 생각보다 내부는 넓어요 방향 제대로 못찍었는데 좌식과 입식이 따로 있어요 저는 신발 벗는건 넘나 불편해서 입식쪽으로 가는 편이에요 입구 바닥을 보면 임금님이 드시던 명품 장단콩 100%라고 적혀있어요 장단콩이 어디서 들어봤다 했더니, 대학로 파주감악산에서 먹던 냉면이더라구요 (http://alvinstyle.com/221322444433) 주문서가 넘나 어렵게 되어있어요 바매, 차매 이게 다 뭔가하니 줄인말이더라구요 바지락순두부, 차돌순두부에요 반찬이 거의 백반집 수준으로 나와요 간이 다 삼삼해서 제 입맛에 딱이에요 특히 김에 간장 찍어먹으면 그렇게 맛있을 수가 없어요 콩나물 무침도 진짜 딱 제가 좋아하는 맛이에요 시원하게 바지락인 든 바지락순두부는 진짜 취향저격이에요 돌깨마을 맷돌순두부 쫄면순두부랑 탑2로 좋아해요 진짜 Hjmt이에요 고기 좋아하는 사람들의 최애메뉴는 차돌순두부에요 부드러운 순두부+고소한 차돌의 조합이죠 고소한 장단콩의 맛을 느끼고 싶으면 두부김치를 시키면 되요 가마솥에서 만든 두툼함 두부가 진짜 넘나 고소해요 볶은김치랑 넘나 잘어울리는 것- 날이 쌀쌀해지니까 더 땡기는 맛이에요 으악 언제 일산 또 가고싶네요 ^.T 대가순두부 두낙전골 ; 일산 화정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