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 Views

시그니처 라인의 재탄생, 푸마 'RS-X³ 큐브' 출시


새로운 스니커 스타일을 제안하다.

과거의 오리지널리티와 미래지향적인 무드가 조합된 푸마의 시그니처 라인 'RS-X³' 시리즈가 새롭게 돌아왔다. 레트로 퓨처리즘 컨셉의 'RS-X³ 큐브'는 세제곱을 의미하는 숫자 '3'을 제품명에 추가해 보다 업그레이드된 모습을 엿볼 수 있다. 제품은 다채로운한 소재가 믹스된 어퍼에 블루와 레드, 블랙 등 입체적인 컬러 블록으로 키치한 무드를 가미한 점이 특징. 또한 사이드의 폼 스프라이트에는 합성 가죽이 레이어드 돼 더욱 고급스러운 디자인을 완성했는가 하면, 설포에 'RS-X³'를 새겨 브랜딩을 강조했다. 더불어 푸마 RS 시스템으로 부드러우면서 안정적인 쿠션감을 제공해 장시간 착용해도 무리 없는 편안함까지. 벌키한 오버사이즈 실루엣으로 독특한 매력을 자아내는 이번 신작은 3가지의 컬러 선택지로 캐주얼한 데일리룩은 물론 올겨울 다양하게 활용하기 제격이다.
트렌디한 감각을 오롯이 투영한 새로운 스니커 스타일의 'RS-X³ 큐브'는 11월 9일 푸마 웹 스토어(kr.puma.com) 및 공식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한편, 이번 시즌을 기점으로 더욱 다양한 'RS-X³' 시리즈를 선보일 예정이니, 푸마의 앞으로의 행보에 주목해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오늘 발매되는 컨버스 x 골프 르 플레르 새 협업 2종
빼빼로데이에 사랑받는 방법 컨버스(CONVERSE)가 지속적인 작업을 이어가고 있는 타일러, 더 크리에이터(TYLER, THE CREATOR)와 새 협업을 선보인다. 먼저, 90년대 실루엣 그리고 BMX 바이크와 트레일 하이킹에 대한 애정에서 영감을 받은 하이라이트 모델 '지아노(Gianno)'는 컨버스의 스포츠웨어 헤리티지와 골프왕 특유의 장난기 많은 성격이 미묘하게 혼합되었다. 비스코티, 브라이트콩 코드, 빈티지 화이트 총 3가지 컬러로 출시되며, 제품별로 독특한 컬러웨이와 하이 트랙션 러버 아웃솔, EVA 미드솔 그리고 신발 정면과 후면의 리플렉티브 디테일이 더해진 것이 특징이다. 이어, 지아노와 함께 출시되는 ‘척 70셔닐’은 캔버스에 강렬한 블라썸 핑크 색조 그리고 펠트에 엠보싱으로 포인트를 준 플라워 모티브 패치가 눈여겨볼 만 하다. 컨버스 x 골프 르 플레르 ‘지아노’와 ‘척 70셔닐’은 바로 오늘부터 컨버스 공식 온라인스토어(converse.co.kr)와 컨버스 명동점, 카시나 1997, 10 꼬르소 꼬모 청담, 비이커 한남점에서 구매 가능하다. 가격은 각각 14만 9천원, 11만 5천원. 컨버스 명동 서울 중구 명동8길 16-1 카시나 1997  서울 강남구 언주로 164길 13 10 꼬르소 꼬모 청담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16 비이커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41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사적인 공간 속 안다르 스트릿 컬렉션 에디토리얼
Editor Comment 명불허전 애슬레저 브랜드 안다르(andar)가 새로운 모습으로 또 다른 아이덴티티를 각인시켰다. 독보적인 애슬레저 라인에 이어 새롭게 부상 중인 안다르 19 가을, 겨울 스트릿 컬렉션. 북유럽의 겨울 밤하늘 속 오로라의 다채로운 컬러를 고스란히 구현한 ‘SOUL FULL of andar’ 타이틀의 이번 시즌은 무채색이 드리운 계절에 안다르만의 컬러풀한 소울을 온전히 담아냈다. 몽환적이면서 대범한 컬러웨이에 포근한 볼륨감과 편히 착용하기 좋은 캐주얼한 실루엣. 포인트 디테일과 특유의 타이포그래피로 마무리된 유니크한 디자인은 나만의 취향 가득한 스타일링을 완성하기 제격이다.  아이템 하나만으로 자신의 색을 오롯이 보여줄 수 있는 대담한 매력의 ‘SOUL FULL of andar’. <아이즈매거진>은 안다르의 스트릿 컬렉션으로 보다 확장된 스타일 스펙트럼을 제안하고자 지극히 일상적이면서 사적인 공간을 아우르는 엘리베이터를 배경으로 모델 하린을 포착했다. 자신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친숙한 엘리베이터 속에서 일상이 패션이 되는 순간들, 그리고 각각의 고유한 색깔이 어우러져 색다른 아우라를 뽐내는 이들의 만남. 익숙한 듯 새로운 안다르의 진면모를 조명한 에디토리얼을 지금 바로 아래에서 감상해보자. Editor YOULIM HEO Producer SIYEON LEE Photographer SONGYI YOON Videographer INKI KANG Sound JS KIM Stylist JOOHYE LEE Hair JIHYE OH Model HARIN LEE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