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l896pc
10,000+ Views

악플에 분노한 의류 쇼핑몰 여사장

오...~
폐점위기 창고정리 가게가면 널린 옷 아님?
40만원이면 아울렛가서 풀셋 뽑고 온다
7 Comments
Suggested
Recent
세계 유명 패션 디자이너 그 어느 누구도 자기 미래를 담보로 현재에 가치를 뻥튀기한 사람은 본적없다. 매머드 브랜드 회사 문턱이나 밟고 떠들지. 안쪽팔린가??
세상은 넓고 또라이는 많다
그 자존감은 높이 산다만....근제 누가 저 가격 주고 네 옷을 사것나??🤬😡🤬😡
유명해져도 저가격엔 안산다 저 가격이면 너보다 더 유명한 브랜드를사지
아울렛이 뭐에요 신세계 시즌오프때 가도 저 돈이면 풀셋 짜고도 남겠구만요 ㅋㅋㅋㅋ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자궁에 샴푸 성분이 쌓인다는 썰의 진실.jpg
아마 시작은 이런 개같잖은 건강 마케팅이었을 것이다. 거지같은 공포소구... 계면활성제가 공중보건에 기여한 바를 생각한다면 당연히 개소리 이런 개소리가 트위터에 퍼지고 퍼져 대체 무슨 영상을 본거니 대체 주변 산부인과 의사는 누구고 환경공학 전공하신 분은 누굴까 막판의 "공부하세요"가 킬링포인트 전문가들은 N사의 공격적인 마케팅에 놀랐다면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는 입장이다. 아직 밝혀지지 않은 위험성이 존재할 수 있다는 것을 부각, 과장한 것으로 본다. 어떤 식품, 의약품, 화장품이든 위험도가 기준치를 넘는다면 판매할 수 없다. 시중에 판매되는 상품들은 전부 사내, 국가 안전성 부서들로부터 꼼꼼히 검사받게 된다. N사가 지적하는 문제의 계면활성제는 두 물질의 경계면에 흡착해 성질을 현저히 변화시키는 물질이다. 처음에는 천연 성분으로 만들었지만 2차 세계대전 중 독일이 석유에서 추출한 합성계면활성제를 개발하면서 석유계 화학물로 제작됐다. 이 성분에 문제가 아주 없는 것은 아니다. 다만 N사가 잘못된 정보를 주고 공포감을 조성하는 게 문제다. 한 피부과 전문의는 “합성계면활성제는 세정이 잘 되는 게 장점이나 제대로 헹구지 않아 두피에 남으면 각질이나 두피에 존재하는 천연보습인자 등의 방어막을 녹일 우려가 있다”고 설명했다. 하지만 충분히 헹궈내면 해결될 문제다. 계면활성제를 샴푸에서 빼기란 현실적으로 불가능하다. 계면활성제가 없으면 세정이 되지 않고, 샴푸의 가장 기본적인 목적은 세정이기 때문이다. 대신 함유량이 적거나 천연재료를 활용한 샴푸를 찾아보는 것도 한 방법이다. 그니까 걱정말고 샴푸 쓰시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