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 Views

희망적 메시지를 담은 버버리 ‘WHAT IS LOVE’ 페스티브 캠페인

사랑에 대한 다양한 관점
영국 럭셔리 패션 하우스 버버리(Burberry)가 2019 ‘WHAT IS LOVE’ 페스티브 캠페인을 선보였다.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리카르도 티시(Riccardo Tisci)와 함께 화합과 포용, 희망적 메시지를 담은 이번 캠페인은 버버리 엠버서더 유아인을 비롯해 카를라 부르니(Carla Bruni), 프란 서머스(Fran Summers), 주동우(Zhou Dongyu), 사샤 피보바로바(Sasha Pivovarova) 등 글로벌 셀러브리티들이 사랑에 대한 다양한 관점을 그려내 의의를 더하기도. 해당 컬렉션 제품군은 하우드 코드의 아우터, 스카프와 TB 백 등이 포함됐으며 현재 버버리 온라인 스토어(burberry.com)와 전 세계 일부 매장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아이코닉한 포토그래퍼 듀오 머트 알라스(Mert Alas)와 마커스 피고트(Marcus Piggott)가 포착한 버버리 패밀리의 모습은 위 슬라이드에서 확인해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컨버스 x J.W. 앤더슨 ‘런스타 하이크’ 재발매, W컨셉 단독 화보
+ 국내 발매처 정보 W컨셉이 컨버스(CONVERSE) x J.W. 앤더슨(J.W. Anderson) ‘런스타 하이크’의 온라인 재발매를 예고하며 단독 화보를 공개했다. 올 초 출시된 ‘런스타 하이크’는 하이킹 부츠에서 영감을 받은 독보적인 디자인으로 품절 대란을 일으킨 모델이다. 배색의 미드솔과 과감한 지그재그 러기드 아웃솔에 러버힐 랩, 스타 포인트 등의 디테일을 더해 당당하고 에너지 넘치는 자태를 자랑한다. 이번 화보는 ‘런스타 하이크’의 재발매를 위해 촬영한 단독 패션 콘텐츠로, W컨셉의 아이덴티티가 가득 묻어나는 감각적이고 트렌디한 스타일링과 ‘런스타 하이크’가 완벽히 어우러져 새롭고 유니크한 비주얼을 완성해냈다. ‘런스타 하이크’는 화이트, 블랙 두 가지 컬러로 한정 재발매되며, 오랜 시간 기다려온 만큼 그 뜨거운 인기를 다시 한번 재 점화할 것으로 예상된다. 발매일은 오는 12월 9일. 온라인에서는 W컨셉 웹사이트(wconcept.co.kr)와 모바앨 앱 그리고 컨버스 공식 온라인 스토어(converse.co.kr)에서 단독으로 만나볼 수 있다. 더불어 국내 오프라인 스토어는 컨버스 명동, 코엑스, 두타, 롯데본점 1층 컨버스 팝업 스토어, 10 꼬르소 꼬모 청담, 카시나 한남, 케이스스터디, 비이커 한남에서 발매된다. 상세 주소는 아래에서 확인해보길. 컨버스 명동 서울 중구 명동8길 16-1 컨버스 코엑스 서울 강남구 영동대로 513 G109호 컨버스 두타 서울 중구 장충단로 275 컨버스 롯데본점 1층 팝업 스토어 서울 중구 남대문로 81 10 꼬르소 꼬모 청담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16 카시나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66 케이스스터디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60길 21 비이커 한남 서울 용산구 이태원로 241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카라 델레바인과 함께한 푸마 x 발망 협업 컬렉션
쿠튀르 미학과 스포츠 유산이 접목된 푸마(PUMA)와 발망(BALMAIN)이 이례적인협업컬렉션을 예고한 데 이어, 드디어 그 베일이 벗겨졌다. 디렉터 올리비에 루스테잉(Olivier Rousteing) 그리고 그의 친구이자 뮤즈인 카라 델레바인(Cara Delevingne)과 함께 전개된 이번 캡슐. 브랜드 앰베서더로 활동하고 있는 델레바인을 주축으로 시작된 독특한 협업은 복싱에서 영감받아 'Troublemaker'라는 테마로 쿠튀르 미학과 스포츠 유산이 함께 녹아 완성됐다. 단 35피스로 구성된 제품군은 브라탑과 복싱 쇼츠의 어패럴부터 셀 스텔라와 데바 부츠 등 총 5가지의 스니커 및 액세서리. 선명한 컬러 팔레트와 골드 디테일을 가미해 고급화된 자태를 엿볼 수 있으며, 카라 델레바인의 정신과 발망의 럭셔리한 감성, 푸마의 퍼포먼스 헤리티지가 접목됐다. “푸마는 항상 훌륭한 팀워크를 보여줬으며 발망은 푸마와 유사한 열정과 자신감을 지닌 브랜드다. 나는 우리가 함께 탄생한 이번 결과물이 매우 자랑스럽다.” - 카라 델레바인 - 발망 CEO 마시오 피엄비니(Massimo Piombini)는 푸마와 발망, 올리비에 루스테잉 그리고 카라 델레바인까지 동일한 목표와 가치를 공유해 순조롭게 컬렉션이 마무리됐다라고 언급하며, 푸마와 함께하게 되어 기쁘다고 언급했다. 포토그래퍼 브리아나 카포치(Brianna Capozzi)의 카메라에 포착된 캠페인 면면은 위 슬라이드를 통해 확인 가능하며, 푸마 x 발망 x 카라델레바인 컬렉션은 11월 21일 10 꼬르소 꼬모 서울 청담점과 푸마 온라인 스토어(puma.com)에서 만나볼 수 있다. 앞서, 어패럴과 액세서리 및 스니커의 상세 라인업은 아래에서 확인해보자. 10 꼬르소 꼬모 서울 청담점 서울 강남구 압구정로 416 어패럴 액세서리 스니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나이키, 지드래곤과 함께 파라-노이즈 농구 코트 기증
올림픽 공원 내 핫스팟이 생겼다 나이키(Nike)가 지드래곤과 협업해 선보인 에어 포스1 파라-노이즈 출시를 기념해, 올림픽 공원 내 파라-노이즈 속 아트워크를 적용한 국내 최초의 아트 코트를 기증했다. 이번 활동은 지드래곤과 나이키의 협업의 중심이 된 ‘나이키 에어 포스 1’의 상징적인 의미를 다시 한번 기념하기 위한 움직임으로도 볼 수 있다. ‘나이키 에어 포스 1’은 1982년 농구 코트에서 첫 선을 보인 이후 현재는 예술, 음악, 디자인 그리고 스트릿 문화까지 아우르며 다양한 분야 속 영감의 원천이 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지드래곤이 새로운 스타일의 에어 포스 1을 제시해 변화의 힘을 상징적으로 표현하기도 했다. 종합적으로 정리하자면, 스포츠 환경을 개선하고자 하는 취지뿐만 아니라 스포츠와 문화를 즐기는 모든 커뮤니티들에게 변화를 일깨우고 그들만의 새로운 영감을 펼쳐나가고자 하는 희망을 함께 담아낸 것. 코트의 가장 중심이 되는 센터 서클에는 평화를 상징하는 ‘데이지 꽃’이 크게 자리를 잡았고, 사이드 라인에는 ‘THE FLOWER IS THE YOUTH OF LIFE’ 라는 문구와 함께 지드래곤이 에어 포스 1 파라-노이즈 속에 담아낸 아트워크를 고스란히 적용했다. 또한, 골대 백보드 부분에는 나이키의 ‘JUST DO IT’ 슬로건을 한글로 바꾼 ‘그냥 해’를 반영해 코트 안에 더욱 강렬한 에너지까지 더했다. 지드래곤은 이번 파라-노이즈 농구 코트 기증을 통해 “스포츠와 문화를 즐기는 모든 이들이 이 코트를 통해 자신감을 얻어 자신의 역량을 더욱 극대화 했으면 한다.”며 “앞으로도 그들만의 문화와 에너지가 더욱 널리 공유 되고 존중되길 바라는 마음이다”라고 이번 활동에 대한 소감을 전했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