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nimalplanet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죽을 뻔한 강아지를 필사적으로 구한 남성
지난 9일, 미국 텍사스 휴스턴에 사는 조니 씨는 엘리베이터에서 내리며 강아지 목줄을 잡고 있는 여성과 마주쳤습니다. 귀여운 강아지에게 미소를 지은 후 걸어가던 그는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뒤돌아보았습니다. 여성은 긴 목줄을 늘어트린 채 앞만 보고 엘리베이터 안으로 걸어 들어갔고, 강아지가 엘리베이터에 따라 들어가려는 순간! 엘리베이터 문이 닫히며 강아지만 덩그러니 남은 채 목줄이 위층으로 올라가고 있었습니다. 놀란 조니 씨가 허겁지겁 달려와 강아지가 끌려 올라가지 않도록 온 힘을 다해 줄을 잡고 버텼지만, 엘리베이터가 강력한 힘으로 끈을 잡아당기는 바람에 끈은 순식간에 팽팽해졌습니다. 그는 몸을 활처럼 굽혀 끈을 잡고 필사적으로 버텼고, 10초가량의 사투 끝에 강아지의 목줄을 분리하는 데 성공했습니다. 그리고 목줄은 분리되자마자 총알처럼 위로 빨려 들어갔습니다. 자칫하면 강아지가 목줄에 질식사할 수도 있었던 위험한 사고였죠. 조니 씨는 사람들에게 경각심을 주기 위해 CCTV 영상을 트위터를 통해 공개했습니다. "엘리베이터에 탈 때는 강아지를 안고 타거나 줄을 짧게 잡고 타야 합니다. 이런 사고는 누구에게나 일어날 수 있어요." 또, 사람들이 여성을 강하게 비난하자 그는 "엘리베이터 안에서 다른 사람이 기다리고 있어 여성도 서두른 것 같다"며 반려인을 보호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꼬리스토리는 이번 사고는 반려인의 가장 기본적인 안적 수칙이자 반려동물에게 절대 일어나서는 안 되는 사고라고 생각하는데요. 안타깝게도 엘리베이터에 목줄이 끼어 사망하는 사고는 매년 꾸준히 발생한다고 하네요. 우리 조금만 더 주의를 기울여보면 어떨까요? P.S 저는 아무리 귀찮아도 엘리베이터에서 내릴 때와 탈 때 강아지를 안습니다. 엘리베이터가 예기치 못한 작동사고로 무슨 일을 당할지 모르잖아요ㅜ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잃어버린 반려견과 마주친 소년의 반응 'Marry Christmas!'
캐럴이 울려 퍼지며 크리스마스의 들뜬 분위기 거리를 메우고 있지만, 장난꾸러기 소년 카터는 전혀 기쁘지 않아 보입니다. 최근 사랑하는 반려견 파이퍼를 잃어버렸기 때문이죠. 한 달 전, 카터가 가족과 함께 휴가를 떠났을 때 휴게소에서 화장실에 들른 사이 파이퍼가 감쪽같이 사라지고 말았습니다. 카터의 엄마가 씁쓸한 미소를 지으며 당시를 회상했습니다. "우리 가족 모두가 파이퍼를 사랑했지만, 큰아들 카터는 파이퍼를 유독 좋아했어요. 카터에겐 정말 힘든 시기였을 거예요." 가족은 주변을 샅샅이 찾아 돌아다녀보았지만 파이퍼는 보이지 않았고, 주변을 뛰어다니던 카터의 얼굴은 사색이 되었습니다. 파이퍼가 실종된 기간이 길어지자 가족은 조금씩 마음의 준비를 해야 했죠. 문제는 카터가 점점 미소를 잃어간다는 것이었습니다. 크리스마스가 다가오고 있었지만 카터는 항상 우울한 표정이었으며 크리스마스 나무를 장식할 때에도 전혀 행복해 보이지 않았습니다. 그러다 얼마 전, 카터의 엄마에게 전화 한 통이 걸려왔습니다. 바로 파이퍼를 찾았다는 보호소의 연락이었습니다! 카터의 엄마와 아빠는 보호소로 달려가 파이퍼를 발견하고 기쁨의 인사를 나눈 후, 지금도 슬퍼하고 있을 아들 카터를 위해 서프라이즈를 계획했습니다! 엄마는 파이퍼와 함께 카터가 하교하는 시간에 맞추어 학교로 마중 나갔습니다. 종이 울리자 학교에서 학생들이 쏟아져나왔고, 멀리서 카터가 차를 향해 걸어왔습니다. 차로 걸어오던 카터가 차 안에 있는 파이퍼를 발견한 순간! 너무 놀란 카터는 제자리에 우뚝 서 한참을 바라보고는 차 안으로 들어와 파이퍼를 꼬옥- 껴안고 눈물을 터트렸습니다. 카터의 엄마는 이 영상을 SNS에 공개하며 말했습니다. "우리 가족에게 크리스마스 기적이 찾아왔어요. 카터는 매일 밤 파이퍼와 함께 잠듭니다. 세상에서 가장 행복한 크리스마스가 될 것 같네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