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screto
1,000+ Views

19.10.20 덕이 초당순두부 & 정동진

아침 10시쯤? 동해에서 다시강릉으로 ~.~
가는길에 SNS자주올라오는 정동진해수욕장이랑 역구경하러..갔는데 역에서 하도 사람들이 기찻길에서 사진찍으니까 표없는사람은 들어가지도 못하게하더라
그래서 그냥 역이름만..
바다라고 다같은바다가 아닌듯이 또 올라와서 바다를보니 청량감이 듬뿍!! 과 함께 급나추웟ㅜㅜ
요기를 찍고싶은데 사람이 너무많이지나다녀서ㅋㅋㅋ
사람없을때까지 서성이다 겨우 한장 get함ㅋㅋ

이제 구경할만큼햇으니 점심묵으러 돌아다녓는데
횟집아니믄 순두부집이더라.. 그래서 순두부집도 어디갈까
고민하다가 송혜교랑 박보검이 순두부먹던 촬영을 하던
순두부집으로 들어갔다
쪼기에 송혜교 박보검 이름 보이시나요ㅎㅎ
메뉴판은 이렇고 우린 얼큰이순두부와 전복순두부짬뽕 시킴
메뉴판뒤에 요렇게 싸인 사진찍은 것도 코팅해놓으심
전복 사진은없고 요사진만..
얼큰하니좋았고 두개다음식기본베이스가 비슷한지
맛은 별차이없었다는.. 차이라면 건더기..?
일단 기본은하는거 같음
이제와서보니까 사진에 내손가락이있네.. 이론..ㅋㅋ

손님들은 꽤나있었고 가격대비 맛도 평타치는듯..
막엄청맛있냐고는 말못하겠어요ㅎㅎ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19.10.19 ~ 21 강원도 나들이(?)
19.10.19 [ 동해 추암횟집 ] 일 끝나고 바람 쐬고싶어서 평소에 갈 엄두도 못냈던 강원도로~.~ 목표는 강릉이었는데 하루에 강릉까지무리.. 4시간넘게버스타다보니 관절이삐그덕ㅠ 결국 동해가서 하루자고 강릉으로~.~ 촛대바위가유명하대서갔는데.. 이상하게 저녁만되면 폰카메라가 빛이번져서 망함ㅜㅜ 걍보기만보고 주린배 감싸고 물회먹으러 그냥눈에보이는곳들어갔는데 생각보다 유명햇.. 엄..생각해보니 메뉴사진을안찍엇네여.. 일단 대게덮밥이랑 일반물회를시켰어요 덮밥은 15000원 물회는 12000원이었구, 다른메뉴 가격은 기억이잘..ㅜAㅜ.. 튼 강원도쪽 물회는 또맛이다르다길래 기대기대☆ 전 이때까지 먹엇던물회중에 젤맛잇엇던건 포항지역물회였거든요 근데 또 강원도쪽물회가 맛잇다는 얘길듣고 벼르고있었다는.. 막 엄청 뭐가안들어가도 맛있는물회였으면 좋겠다싶어 먹었는데 맛있었어용♡ 포항물회랑은 또다른맛이 있던데 표현은못하겠구.. 튼 괜춚했어요 대게덮밥은 그냥 평타는쳤네요 그럭저럭? 참고로 대게덮밥 사진에 밥은없어요 저 양에 밥을 따로주셔요 튼 저는 물회먹으러간거여서 밑에지방보다 추웠지만 물회 포기할수없었ㅋㅋ 다른분들은 대게코스로즐기시는 단체손님들이라 우린 쫌 쭈구리가됬지만ㅎ.. 조용히 식사하시고싶은 분들은 다른곳으로..
심야식당 ; 대학로
대학로의 심야식당은 2017년 여름 첫 방문했어요 워낙 대학로 술집이 많기때문에 이곳저곳 가다가 이름에 끌려 갔던 곳이에요 심야식당이라는 유명 일드도 있고, 그걸 리메이크한 한드도 있고..말 그대로 이름에 끌렸어요 요즘 수많은 가게들이 생겼다 없어졌다를 반복하고 있는데 아직도 자리하고 있는 건 지역에서 인정받은게 아닐까싶네요 드라마에서 봤던 내부와는 사뭇다르지만 아늑한 조명이 내부를 가득 채워줘요 늘 심야식당에 가면 사람이 많아서 못 들어갈 때도 있었는데, 최근에 다녀왔을 때는 다행히 자리가 있어서 내부로 들어올 수 있었어요 메뉴는 지극히 토속적이에요 원래 아는 맛이 무서운 맛이라고 정말 흔한 메뉴이지만, 그 매력에 때문에 분명 사람들이 찾아오는 것 같아요 밑반찬 마저도 참 토속적이에요 도토리묵, 산고추절임, 단무지까지 참 친숙한 밑반찬이죠 대학로 술집들이 참 많지만 이런 밑반찬은 거의 포장마차 혹은 노포집에서나 볼 수 있는 반찬인데 심야식당에서 보니 그저 반가운 메뉴가 되요 심야식당에 오면 이상하게도 색다른 술이 땡기더라구요 친구들과 술집에 가면 대부분 소주, 혹은 소맥이지만 여기선 특별한게 땡겨요 물론, 일반적인 소주와 맥주도 판매하지만 말이에요 화요+토닉+레몬까지 주는 세트가 있다보니까 한번 먹어볼까하는 마음이 생기는것 같아요 화요를 시킬때와 일품진로를 시킬때의 잔이 다르게 나오는거 넘나 좋아요 흔히들 거기서 거기지 생각에 아무 잔이나 주는 술집들도 많은데 주종에 맞게 작은 거 하나 챙겨주는 느낌이 넘나 좋네요 또 제가 집에서 쓰는 컵 종류를 나누는 것도 일맥상 통해서 그러지 않나싶어요 여기 올 때 출출하면 낙지볶음을 시켜요 불맛나는 낙지볶음에 배를 든든히 채워줄 소면이 예쁘게 자리잡고 있어요 하나씩 섞어먹으면 진짜 존맛탱이에요 양도 넉넉해서 허기진배를 잘 채워줘요 깻잎도 좋아하는데 깻잎도 많이 들어가있어서 넘나 좋아요 심야식당은 2003년 홍대오뎅바로 시작해서 이사온거라고 하더라구요 그래서인지 오뎅탕도 그냥 오뎅탕이 아니라, 명품오뎅탕이에요 그럼 또 안먹어 볼 수 없으니 시켜본 오뎅탕은 어육이 살아있는 오뎅탕인데 오래있어도 불지 않아요 심야식당에서는 뭔가 도담도담 이야기를 나누면서 시간보내기 참 좋은 장소에요 심야식당 ; 대학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