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etphoto
1,000+ Views

박노해의 걷는 독서 11.25

바람 잘 날 없어라
울지 마, 살아있다는 것이다
오늘 이 아픔 속에 푸르게
내가 살아있다는 것이다

- 박노해 ‘바람 잘 날 없어라’
Indonesia, 2013. 사진 박노해


바람 잘 날 없어라
내 생의 길에
온 둥치가 흔들리고
뿌리마다 사무치고

아 언제나 그치나
한 고비 넘으면 또 한 고비
이렇게 살아야 하나
이렇게 싸워야 하나

바람 잘 날 없어라
울지 마, 살아있다는 것이다
오늘 이 아픔 속에 외로움 속에
푸르게 내가 살아있다는 것이다

- 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바람 잘 날 없어라’
『참된 시작』수록 詩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