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hj5691
5+ Views

단식을 해 본적 없는 너들이 이번에 해봐.

나잇대 50 대 초반 의 여자 >
단식 3 일차 - 잠이 쏟아지지 소변이 마려울때 조차 잊고 있다가 4 일쯤 되면? 물은 챙겨 마셔야 해.깨는 순간 물을 챙기지 않거든 6 일쯤 되면 이 마져도 못 마시고 잠을 자게 되거든?
8 일차 되면 ? 환청이 들려 이야깃 소리가 아니라 음~ 만 들려 온몸 의 몸뚱이 구석 구석은 이완이 되어 붕 떠 있는 기분이 들게 되.
10 일차? 눈은 뜰수가 없고 누군가 오다 가다 하는 듯 한데 그들의 목소린 들리지 않고 대신 음 ~ 소리만 길게 들리지 허나 방에는 나 혼자 여서 아무도 드나들수 없었어.
사실 느낄수 있고 기억 할수 있는 건 이때 까지야 나 같은 경우는 지인들이 강제로 문을 열고 들어와 지금껏 이렇게 글을 남길수 있게 됐어.
황교안의 나이는 50 대가 아니야.
뒷구녕 으로 김밥 처먹고 물 마시며 목축인후 담배 꼬시려 건물 뒤에서 숨어 피우던 여당 들의 짜가 단식과 같이 보지 마라.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마음이 허할 때 보면좋을 음식이 돋보이는 영화들 - 1탄.jpg
리틀 포레스트 (Little Forest, 2018) 뭐하나 뜻대로 되지 않는 일상을 잠시 멈추고 고향으로 돌아온 혜원은 오랜 친구인 재하와 은숙을 만난다 직접 키운 농작물로 한끼 한끼를 만들어 먹으며 고향으로 돌아온 진짜 이유를 깨닫게 된 혜원은  새로운 봄을 맞이하기 위한 첫 발을 내딛는데… 바베트의 만찬 (Babette's Feast, 1987) 어느날 덴마크의 바닷가 작은 마을에 파판의 편지를 품에 안은 바베트라는 여자가 찾아온다. 새로운 가족이 되어 살아가던 바베트에게 엄청난 복권이 당첨되자 그녀는 이 소박한 마을에 최고의 만찬을 준비하는데… 아메리칸 셰프 (Chef, 2014) 일류 레스토랑의 셰프 칼 캐스퍼는 유명음식평론가의 혹평을 받자 홧김에 트위터로 욕설을 보낸다. 이는 온라인 핫이슈로 등극하고 칼은 레스토랑을 그만두기에 이른다. 아무것도 남지 않은 그는 쿠바 샌드위치 푸드트럭에 도전하는데… 줄리 & 줄리아 (2009) 전설의 프렌치 셰프 ‘줄리아 차일드’  외교관 남편과 함께 프랑스에 도착한 줄리아는 외국생활에서 먹을 때 가장 행복한 자신을 발견하고 명문 요리학교 ‘르꼬르동 블루’를 다니며 요리 만들기에 도전, 마침내 모두를 감동시킨 전설적인 프렌치 셰프가 되는데… 음식남녀 (Eat Drink Man Woman, 1994) 유명 호텔 요리사이자 아버지 '주사부'  주사부는 나이가 들면서 미각을 잃어감과 동시에 가족들과 흩어져 살게 된다. 결혼과 사랑을 위해 독립을 계획한 사랑하는 세 딸을 위해, 아버지는 오늘도 저녁 식사를 준비하고 가족들을 초대하는데… 토스트 (Toast, 2010) 영국의 푸트라이터 '나이젤 슬레이터'의 이야기. 1960년대 영국을 배경으로 맛과 향수를 느낄수 있는 어른들의 추억 여행. 출처 마음이 허할 땐 역시 배를 채우는 것으로,,ㅎㅎㅎ
파랑새는 사실 파랗지 않다.. 근데 파란새가 있긴함.jpg
어렸을 때 동화에 자주 등장하던 파랑새 주변에서 쉬이 접하는 새와 다른 신비로움에 로망을 가진 여시들이 나말고도 꽤 있었을 꺼임 실제로 한국에 쉽게 접하기는 어렵지만 파랑새가 존재한다! (두근두근) 파랑새 머리는 검고 부리와 다리는 붉은빛 몸은 청록색이다 으음.... 아무튼 얘가 공식 '파랑새' 이다 이쯤이면 얘는 청록새 아닌가요? 날개를 펼치면 이 새가 파랑새라고 불린 이유를 알 수 있다 그렇지만... 우리가 기대한 거랑은 뭔가 다름ㅜ.. 좀 더 이렇게 몸 전체가 완전히 파랑파랑한.. 그런 파란새는 없는 것일까? 사실 존재한다! 그것도 한국에 ㅇㅇ 바로 이 친구다 큰유리새 수컷! 참고로 큰유리새 암컷은 예쁠필요가 없기때문에 평범한 갈색이다 화려하고 아름다운 치장은 수컷의 몫이니까 털빛깔이 훨씬 선명한 코발트색 푸른빛이며 털쪘을때 통통해서 귀엽기도 하다 ㅎㅎㅎ 큰유리새의 친척뻘인 쇠유리새도 어느정도 푸른빛을 띄는 새다 한국의 귀여운 새들이 알려지는건 좋은 일이니 같이 소개하겠음 ㅇ.ㅇ~ 당연히 수컷만 푸른색이다^^ 남색의 등과 대비되는 하얗고 통통한 배가 씹덕포인트 큰유리새가 더 파랑파랑하긴하다 일러스트 출처 뉘뉘미미 하지만 여기서 조금 더 욕심을 내서 파란색이 아니라 더 요정같은 연하늘빛 파란새를 원한다? 그런 새는 존재하지않는다... 한국에는ㅇㅇ 짜잔! 북미의 산파랑지빠귀다 (마운틴 블루버드) 등쪽은 푸른빛 배쪽은 연하늘 빛으로 영롱함.. 색이 CG스러워 보이기까지 한다 전설의 포켓몬 프리져의 모티브가 이 친구 아닐까? (걍 추측임) 정면은 화난 병아리같음 털 그라데이션 예술작품 오늘은 파랑새에 대해 알아보았다 공식 파랑새는 파랗기보다는 청록빛이며 우리가 생각하는 정도의 파란새는 아마 큰유리새나 산파랑지빠귀 일 것이다 출처
한국성심리 연애코칭 아카데미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 안내 (연애도 이성관계도 제대로 배울 수 있습니다. ) □1주차 : ‘지피지기 백전백승!’ (知彼知己 百戰百勝) (타인과 관계를 맺는 법) □2주차 : 여자에게 자신감 갖기 □3주차 : ‘나’에게 맞는 여자 찾기 □4주차 : 이상적인 배우자 찾기 ●1주차 : 여자에 대해서 반드시 알아야할 것​​ ‘知彼知己 百戰百勝’(지피지기 백전백승)이라는 말처럼, 여자에게 자신감을 가지려면 무엇보다 가장먼저 여자를 알아야합니다. 연애는 물론, 결혼생활에도 자신감을 가질 수 있을 만큼 알아야하는데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여자에 대해서 무엇을 얼마나 알아야하는지 가이드합니다. ●2주차 : 여자를 만나기에 앞서​​ 연애나 결혼을 하려면 박사 등의 전문가가 아닌, 사업가가 아닌, 의사가 아닌, 검사나 판사, 혹은, 변호사가 아닌 ‘순수한 나’로 여자와 만날 수 있어야합니다. 키나 외모 등에 자신감이 없어도 ‘순수한 나’로 여자와 만날 수 있어야하는데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순수한 나’로 여자와 만날 수 있는 방법을 가이드합니다. ●3주차 : 미래의 ‘내 짝’ 알아보기​​ 여자마다 외모, 몸매, 성격 등등 각자 매우 다양한 나름의 특징을 갖고 있습니다. 그렇다면 미래에 ‘내 짝’이 될 여자는 어떤 특징들을 갖고 있을까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어떤 특징을 갖고 있는 여자가 미래에 ‘내 짝’이 될 가능성이 높은지 알 수 있는 방법을 가이드합니다. ●4주차 : 연애상대, 결혼상대 구분하기​​ 연애상대와 결혼상대를 구분하지 못하면 성질이 몹시 사나운 여자나 낭비가 심한 여자, 혹은, 바람피울 가능이 높은 여자처럼, 결혼하면 안 될 여자와 결혼하게 될 수도 있습니다. 이렇게 되면 수많은 사람들처럼 결혼을 후회하기 매우 쉬운데요,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에서는 심리학을 전공한 최고의 성(性)심리전문가들이 ‘연애상대와 결혼상대를 구분하는 방법을 가이드합니다. <한국성심리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 *교육방법: 온라인 수업 *교육기간: 주 1회, 4주 *교육비: 개별문의 *신청문의: 02-6012-1992 한국성심리 홈페이지 https://cafe.naver.com/mysweetheart1 ※ 한국성심리의 '온라인 연애코칭 아카데미'는 '소수정예제(5명)'로 운영됩니다.
새벽 한국 축구 응원기…
라디오에서도 주변에서도 자고 새벽에 일어나서 볼건가 아니면 크로아티아 일본전부터 쭈욱 볼건가를 두고 웅성웅성 하더라구요. 저를 제외한 세식구들은 일찍 자고 일어나 응원하는걸로 결정했고, 저는 크로아티아 전부터 쭈욱 보기로 했습니다. 그런데 축구 보는데 맨입으로 보는건 또 아니지 않습니까… 그런데 12시에 뭘 시켜먹는다는것도 좀 그래서 냉장고에 있는 재료들로 안주 하나 만들어 보려구요. 새송이버섯이랑 양파 그리고 냉장고에 고이 모셔둔 지난번 포르투갈 전 응원할때 먹다남은 족발을 꺼냈습니다. 일단 다들 자러 들어갔고 크로아티아 경기도 아직 시간이 많이 남아 있어서 와인 한병 미리 오픈 그리고 재료만 준비해놓고 방으로 들어왔습니다. 크로아티아 일본전 10분을 남겨놓고 후다닥 안주 조리 시작. 양념은 소금과 스테이크 시즈닝으로 했습니다. 족발은 좀 잘게 잘라서 넣어줍니다. 마침 숙주무침도 있길래 넣어줬습니다. 음, 밤 12시가 다돼서 후다닥 했지만 괜찮아 보이는데요 ㅎ 다시 와인과 안주를 들고 방으로 들어왔습니다. 밤 12시에 음주를 시작하다니 ㅋ 이번 월드컵 보면서 일본이 진짜 많이 성장했다는걸 느꼈습니다. 하지만 크로아티아 골키퍼 진짜 잘 막더라구요 ㅋ 크로아티아 일본전 끝나고 넷플릭스 좀 보다가 거실로 나가서 한국전 응원 준비… 공은 둥글다고 했지만 브라질의 벽은 참 높더라구요. 와입은 계속 꿈나라에 계시고 초3, 고1과 열심히 응원했습니다. 초3은 못일어날줄 알았지만 알아서 나오더라구요 ㅋ. 고1은 전반전이 끝나고 방으로 들어갔고 초3과 둘이서 열심히 응원했습니다. 우리 선수들 너무 지쳐 있더라구요. 오늘까지 선수들 너무 수고했고 짧게나마 우울한 일들만 있었던 국민들에게 많은 기쁨을 줬다고 생각합니다. 수고하셨습니다 한국 선수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