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oyeonbk
1,000+ Views

정선맛집 도도한돼지

정선에서 먹는 점심은
두루치기와 정성가득한 반찬으로 포식했지요
강원도의 밥은 사랑입니다
보글보글 끓여서 따뜻한밥에 양념 맛있게된 야들야들한고기한점 세상시름을 잊을만하네요
밥심으로 으라차차

#도도한돼지
#돼지두루치기
#정선맛집
#정선가볼만한곳
#정선
#정선여행
#강원도래요
#강원seoyeon
#강원도청
#강원도
#마카오서요
#강원도가볼만한곳
#국내여행
#여행지
#여행에미치다
#여행사진
#여행그램
#여행중
#여행그램
#여행사진
#인스타여행
#국내여행지
#힐링여행
#행복여행
#여행정보
#traveler
#travelgram
#travel
4 Likes
3 Share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등촌샤브칼국수 ; 등촌동
강서에 있다가 급 칼국수가 먹고 싶어서 등촌동, 발산칼국수 검색하니 바로 여기 등촌샤브칼국수가 나오더라구요 하긴 등촌동이니 역시 여기 가봐야지 하고 거두절미하고 바로 향했는데 지금 보니깐 본점은 일산이라네요...??? 아마 등촌동 출신의 사장님이 이름 그렇게 한건..가??? 여튼 샤브칼국수 브랜드중에 기억에 남는 곳이긴 해요 아쉽게 등촌점은 별도의 주차장이 없어보였어요 근처 nc백화점에 주차했는데 주말이라 주차하기가 여간 힘든게 아니였어요 nc백화점 앞에는 사람이 많았는데 바로 옆인 등촌샤브칼국수 앞에는 사람이 없고 간판도 불이 안켜져있어서 영업안하는 건가.. 하는 불안감이 들더라구요 불안한 마음으로 2층에 올라오니, 이게 웬걸 내부에는 사람들로 가득했어요 제가 갔을 때는 인당 7,000원이였는데 그 새 가격이 올라서 8,000원씩이라고하네요 버섯매운탕 칼국수가 메인인데 쇠고기 샤브도 한접시 시켰어요 다양한 버섯과 미나리가 잔뜩 들어간 버섯매운탕은 이름대로 매운탕느낌이에요 칼칼한 향과 함게 미나리의 향긋함이 살아있는데 추운 날과 참 잘어울려요 보글보글 끓는 버섯매운탕을 보니 빨리 먹고싶었어요 생선매운탕은 자주 안먹는데 버섯매운탕은 자주 생각이 날 정도로 좋아요 소고기를 넣을려고 봤더니 감자도 두툼하게 들어있어요 솔직히 등촌샤브칼국수오면 첫 비주얼은 부족할 것 같지만, 건더기만 먹어도 배부르더라구요 건더기를 많이 먹어서 배부른데 아직 칼국수사리는 먹지도 않았어요 한번 데쳐서 나온듯한 면인데 칼국수와 우동사리 중간의 통통한 면이에요 면 자체로도 양이 많아서 진짜 배가 터져요 칼국수를 시키면볶음밥까지가 함께 메뉴로 나와요 등촌샤브칼국수는 진짜 배가 터지고 또 터지는 곳이에요 날씨가 추워졌는데 또 먹고싶은 맛이네요 등촌동에서 일부러 찾아간 집이였는데 여기는 체인이라 다른 곳도 평타는 되겠죠...??? 근처 가까운데로 찾아가야겠어요 등촌샤브칼국수 ; 등촌동
성수동양갈비 ; 성수동
요즘 양고기 먹기 좋은 날이네요 사실 어느 때 먹어도 좋은 날이지만 요즘 양고기가 넘나 땡겨요 성수동양갈비는 제가 적극 추진해서 회식하러 갔던 곳이에요 눈에 잘 띄는 간판이라 찾아가기도 쉬어요 한쪽 구석에는 구)조기천양고기라고 표기가 되있더라구요 성수동양갈비는 진짜 회식하기 딱 좋아요 좌식 자리도 있고 홀 자체가 넓직 넓직해서 단체로 가기에 딱이에요 그래서 회식 때 적극 추천하길 잘했단 생각이 들었어요 밑반찬이 다 깔끔하고 맛깔스러웠어요 특히 우거지국인지 진짜 넘나 맛있더라구요 이거에 밥말아먹어도 정말 한끼 뚝딱인 맛이였어요 동의보감에서도 양고기 효능을 설명하고 있다고 하네요 1. 정력과 기운을 복돋우고 비장과 위를 튼튼하게 해준다. 2. 오장을 보호해주고 어지러움증 혈압과 당뇨를 다스리는 효능이 있다. 3. 몸속에 독성해소, 술중독 장내 해독살균 이뇨 피로회복 양기부족 골다공증에 효능이 있다고 기록되어 있다. 4. 특히 양고기는 일종의 항암물질이 함유되어 있어 암세포 성장을 억제, 감소시켜 피부암 결장암 유방암에 효과가 있다. 5. 양고기는 고단백 고칼슘, 저지방 저칼로리로 다이어트 원기회복에 가장 좋은 육류다. 이것만 보면 거의 만병통치네요 그래서 제가 양고기를 더 좋아했나봐요 사실 양꼬치는 친구끼리도 자주 먹지만 양갈비는 비싸서 잘 못먹어요 그래서 회식때 뽕을 뽑아야죠^.T 양고기 냄새 난다고 하는 사람들도 있던데 사실 이 냄새가 없으면 양고기가 아니잖아요 진짜 넘나 맛있는데 양고기 진짜 행ㅋ복ㅋ하네요 근데... 또 회식이다 보니 비싼 양갈비만 먹을 순 없었...죠.....하아... 회식에 금액제한 만든 사람 누군지 나와야해요...진짜 아쉬운 마음을 돼지갈비로 달랬는데 성수동양갈비는 뭐지 돼지갈비도 맛집이네요 또... 누가 데려가 주세요.... 제발요.... 우거지탕에 밥이라도 말아주세요.... 성수동양갈비 ; 성수동
을밀대 평양냉면 ; 염리동
오랜만에 염리동 평양냉면맛집인 을밀대 본점에 다녀왔어요 가게를 지나서 한진빌딩에 주차하면 된다고 하는데 여기 올 때는 보통 차를 안가져와서 몇시간까지 주차가 가능한지는 모르겠네요 사실 개인적인 입맛은 을지로3가에 을지면옥이지만, 을밀대도 가끔 생각나더라구요 두 집에 차이점이라고하면 냉면 외 메뉴도 다르고 냉면에 들어가는 면과 고명도 확연히 달라요 여기가 조금 더 굵고 잘 끊어지는 면이에요 주말에 점심시간이 지나 방문해서 그런지 을밀대 줄을 서지는 않았지만 내부에 역시 사람들이 많더라구요 그래도 뒷방으로는 가지는 않고 앞자리에서 먹을 수 있었어요 내부 인테리어가 조금 변해서 어색하기도 했네요 제가 갔을 때 을밀대 가격이 11,000원인 것도 올랐다고 생각했는데 최근에 포스팅을 보니 12,000원까지 가격이 올랐다고 하네요 요즘 평양냉면들 가격이 왜이렇게 오른건지 넘나 아쉽기만 해요... 예전에 입구 앞 좌석에 앉으면 가격 할인도 해주셨는데 지금도 해주시는 지 모르겠네요.. 그것마저 사라졌으면... 하아..... 을밀대에 김치는 진짜 양념이 진한 김치에요 개인적으로 김치는 녹두전과 더 잘어울린다고 생각이 되요 기름기를 쏙 뺀 녹두전은 김치와도 잘 어울리지만 평양냉면과도 잘 어울려요 가격대비 비싸다는 생각도 들지만 냉면만 먹으면 아쉽기때문에 항상 시키는 메뉴에요 평양냉면은 오이가 들어가서 시원한 향이 배가되요 오이 싫어하시는 분들은 싫으시겠지만요.. 한우만 사용한다는 육수는 처음 맛보는 사람은 밍밍하다고 할 수 있지만 이 매력에 빠지만 헤어나올 수 없죠 올라가는 소고기 고명은 정말 아껴서 먹게 되요 언제나 어디서나 싹싹 긁어서 먹어요 항상 을밀대갈때마다 까먹지만 다음에는 꼭 거냉으로 먹을꺼에요 잊지말자.. 거냉.... 을밀대 평양냉면 ; 염리동
호랑이 ; 산림동
세운대림상가 2층에 힙한 을지로카페가 생겼다고 해서 작년에 몇 번이나 갔다왔어요 이름조차 힙한 호랑이인데, 가는 길에 넘나 복잡해요 개인적으로 쉽게 찾아가는 법은 을지로4가 1번 출구로 나와서 직진하면 대림상가가 나오는데 중앙계단보다 양옆에 있는 계단을 이용하는 것이 좋더라구요 저녁에 찾아가면 상가들도 다 문을 닫고 주변에 안내표지판도 없어서 3층에 올라와서 한참을 헤맬 수 있으니 마음 먹고 가야하는 곳이에요 주변 근처에 다다르면 여기만 사람이 있어서 괜시리 반가워져요 엔틱한 입구가 수많은 사람들은 안내하고 있어요 클래식한 와중에 스케이드보드도 있고 스텐미러 입간판으로 힙한 느낌이 물씬나요 호랑이 내부는 크지 않아서 단체로 가기에는 무리가 있어요 여름이라면 바깥에 앉아도 좋겠지만 추운 날에는 운이 좋아야 안에 앉을 수 있어요 메뉴는 딱 깔끔해요 사실 호랑이는 라떼맛집으로 유명한 곳이라서 생각도 안하고 라떼를 시켜요 라떼도 아라떼가 더 맛있다고 직원분이 알려주셨어요 저는 여름에도 뜨아만 먹는데 여기만 오면 겨울에도 아이스만 먹게 되더라구요 셋명이상이면 정말 앉아있기 힘들지만 거의 ㅡ자로 앉아서 먹으면 재밌어요 얘기하기는 조금 힘들지만 꾸역꾸역 앉아서 노는 재미가 있어요 산도는 계절과일을 이용하는데 그 때 마다 다르더라구요 처음 호랑이 갔을 때는 산도가 6,000원이였는데 지금은 7,000원에 판매한다네요 무화과산도 맛있는데 아직 하고 있는지 가봐야겠어요 호랑이 ; 산림동
재주식탁 ; 성수동
성수공고 근처에서 재주식탁을 발견했어요 처음에는 'ㅓㅣ'제주식탁인줄 알고 제주도 음식을 판매하는 곳인줄 알았는데 자세히보니 'ㅏㅣ'를 쓰는 카레집이였어요 재주식탁은 삼고초려한 집이에요 들어와보니 그 이유를 알 수 있었는데 협소한 공간때문에 더 그랬던것 같아요 내부에 테이블이 몇개 없고 주방도 저기 보이는게전부더라구요 점심시간에 일찍 혹은 아주 늦게 와야 먹을 수 있는 곳이에요 재주식탁은 협소한 공간때문인지 사용법을 따로 적어두셨어요 공간이 협소해서 규칙을 정해준것 같아요 근데 협소해서 정해둔 규칙 치곤 물은 셀프여서 어짜피 내부는 복잡해지네요 메뉴는 재주식탁 내부와 마찬가지로 간소해요 성수동 카레집이 몇군데 있는데 보통 일식카레집인데 여기는 우리가 흔히 먹는 카레가 아니고 퓨전식이더라구요 밑반찬은 퓨전식과는 다르게 익숙한 김치과 단무지가담겨 나와요 수저는 그릇에 담겨져나오는데 일행과 나눠가지면 직원분이 수거해가요 재주식탁의 카레들은 비주얼이 넘나 좋더라구요 메뉴판에 제일 위에 있는 새우토마토렌틸카레는 달고 크리미한 맛이 났어요 단맛 사이에 새우에 감칠맛이 나더라구요 슈퍼푸드인 토마토와 이효리도 먹는다는 렌틸콩의 콜라보로 뭔가 몸에 좋을 것만 같은... 근데 맛있는 그런 카레였어요 청양바지락카레는 정말 처음들어보는 생소한 카레에요 이름에서 알 수 있듯이 매콤 시원한 맛이 나서 마치 맑은 국 마시는 것같은 느낌이 드는데 새우토나토렌틸카레와 기본맛 베이스 자체가 다르단 생각이 들었어요 근데 또 신기한게 카레는 카레더라구요 개인적으로 제일 맛있었던 카레는 치즈버터치킨카레에요 연유같은게 밥위에 뿌려져 있어서 뭔가 했는데 치즈였어요 카레에 치즈가 들은 게 아니라 밥 위에 올라가있는건 신기했어요 치즈버터라서 느끼한게 아니라 살짝의 매콤한 맛도 있어서 물리지 않았어요 성수동 갈 일 생기면 가봐야할 집 리스트가 쌓여만 가네요 재주식탁 ; 성수동