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etphoto
1,000+ Views

박노해의 걷는 독서 12.12

네 생각이 참 맑아서
네 분노가 참 순수해서
네 생활이 참 간소해서
그만 내가 부끄러워지는 사람아

- 박노해 ‘뱃속이 환한 사람’
Bolivia, 2010. 사진 박노해

내가 널 좋아하는 까닭은
눈빛이 맑아서만은 아니야

네 뱃속에는 늘 흰 구름이
유유히 흘러가는 게 보이기 때문이야

흰 뱃속에서 우러나온

네 생각이 참 맑아서
네 분노가 참 순수해서
네 생활이 참 간소해서
욕심마저 참 아름다운 욕심이어서

내 속에 숨은 것들이 그만 부끄러워지는
환한 뱃속이 늘 흰 구름인 사람아

- 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뱃속이 환한 사람’
『사람만이 희망이다』 수록 詩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