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isualdive
10,000+ Views

“홍합, 너의 이름은…” 지금까지 속고 먹은 해산물 5

우리가 맛있게 먹고 있는 해산물이 사실은 그 해산물이 아니었다면?
모종의 이유로(대부분 비용 문제) 원래 이름이 아닌 다른 이름으로 둔갑한 해산물들을 모았다.

Comment
Suggested
Recent
대서양홍치가 아니라 지중해담치였군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요즘 2030 남성들이 은근 많이 걸리는 질병.jpg
통풍 40대 이후 발병율이 높긴하지만 해마다 2030 남성 환자수가 가파르게 증가 특히 20대 후반 ~ 30대 초중반 이 연령대 발병율은 우려할 정도로 치솟는 중 20대 증가율이 60%가 넘는데 그 중 20대 후반이 상당수를 차지 그래서 의사들이 이 연령대 남성들의 경우 병원에서 검진시 요산수치 꼭 체크 하라고 당부 원인은 과도한 단백질 섭취나 음주, 비만 등 특히 비만은 만병의 근원인지라 당뇨, 고혈압, 통풍이 동시에 오는 경우도 있음 비만체형의 남성들은 물론이고 근육질 남성들도 많이 걸린다고함 아이돌, 배우, 운동선수, 보디빌더, 스포츠 모델등도 통풍 환자가 많은 걸로 알려짐 뭐 대다수는 절대 안 그러겠지만 일부 극소수 내가 이래서 몸 안 만들어 이런 사람들 있을까봐 말하지만 적절한 단백질 섭취와 운동은 몸매관리는 물론 건강한 삶에 매우 중요함 다만 과도한 고단백 섭취가 문제라는거 마른 사람이 갑자기 몸 불리면서 만들려고 무리하다 통풍와서 고생하는 경우도 많음 암튼 병원에서 요산수치 체크하는게 중요하고 요산수치가 높단 결과가 나오면 비만인 경우 체중감량하는게 좋고 비만이 아닌 경우에도 단백질이나 알콜 (특히 맥주) 섭취를 줄이고 특히 물을 많이 마실 것을 권고함 소변을 통해 요산배출이 이뤄지므로 혹시나 걱정되는 사람들은 물 많이 마시길 그리고 요산수치가 정상이여도 신장수치가 안좋아도 걸릴 수 있으니 시간날때 꼭 피검사, 소변검사 한번씩 하는게 좋음 동네 내과에서 2~3만원이면 검사 다 받으니 돈 아깝다 생각말고 6개월 아니 적어도 1년에 한번이라도 검사받아보길 신장, 간 이런 부위는 망가지면 답이 없음 출처 : 뽐뿌
알고 있으면 유용한 사이트
1. 한국소비자원 참 가격 각종 생필품 가격정보 조회, 내 지역 최저가 매장, 할인정보를 조회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price.go.kr/tprice/portal/main/main.do 2. 싼 주유소 찾기 국내외 유가정보 및 국내 주유소 정보, 가짜석유판매업소 정보를 조회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opinet.co.kr/user/main/mainView.do 3. 유용한 주부정보 앱(3040 미즈백과) https://play.google.com/store/apps/details?id=com.csy.user.mizency&hl=ko&gl=US 4. 찾기쉬운 생활법령 정보 솔로몬의 재판, 재미있는 생활법령, 생활에 관련된 각종 법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https://www.easylaw.go.kr/CSP/Main.laf 5. 주민등록번호 Clean Center 인터넷에서 내 주민등록번호가 도용되는지 등을 알아볼 수 있습니다. https://www.eprivacy.go.kr/mainList.do 6. 주소이전서비스 우체국 사이트 - 주소이전 대상자에게 전송 개시일부터 3개월간(1회에 한함) 제공. https://service.epost.go.kr/front.RetrieveAddressMoveInfo.postal 7. 주정차지킴이 통합서비스 (불법주차 알림서비스) - 휴대폰 인증 하고 차량번호 입력하신 후 사용하시면 됩니다. http://parkingsms.wizshot.com/ 8. 경찰청 사이버안전국 사이버 범죄 예방정보 알리미 https://cyberbureau.police.go.kr/prevention/sub4_4.jsp?mid=020505 9. 수산물 이력제 https://www.fishtrace.go.kr/ 10. 축산물 이력제 https://mtrace.go.kr/ 11. 제품안전정보센터 제품안전포털시스템, 각종 제품의 안전인증 검색 및 리콜 정보 등을 조회하실 수 있습니다. https://www.safetykorea.kr/ 12. 민간자격 정보서비스 각종 민간자격정보를 조회 및 신청할 수 있습니다. https://www.pqi.or.kr/indexMain.do;jsessionid=6JiKvxv2OT1VXEa3WmVgyah2WNAa1a8IvktcDRiHtdvyzGb1yPQEdtcuA7YojPXw 13. 비소리 듣는 사이트 - 레인무드 약간의 천둥소뢰와 함께 빗소리를 끊임 없이 재생해주는 사이트. 추천음악도 들을 수 있는데 비소리와 함께 들으면 좋습니다. https://www.rainymood.com/ 14. 내 기분에 맞춰서 음악을 들을 수 있는 사이트 - 뮤직커버리 장르별, 감정별, 년도별 음악 선택이 가능하며 랜덤으로 해당 선택곡이 흐른다. http://b2b.musicovery.com/ 15. 세계 스트리트 패션 정보제공 사이트 - 스트리트 패션 패션에 관심이 많으시다면! http://www.streetpeeper.com 16. 실시간으로 무료 TV 볼 수 있는사이트(단, 속도가 조금 느릴때가 있음) https://hdtv.im/menu/public 17. 팝송 무료로 들을 수 있는 사이트(단, 다운로드는 안된다.) https://www.jango.com/ 18. 간단한 게임식의 수학공부 사이트. https://www.prodigygame.com/main-en/ 19. 미국의 프로그래밍 교육 사이트 - 재미있게 프로그래밍 학습이 가능하고 미국의 많은 기업과 사람들이 지원하고 있습니다. (빌게이츠, 페이스북, EA, 구글, 애플 등) https://code.org/ ※한글을 지원하네요 20. '엔비츠' 온라인VOD 강의로 컴퓨터 음악을 배울수 있는 사이트 - 로직, 에이블톤, 사일런스, 큐베이스등 여러 프로그램 강의. https://enbeatz.com/ 21. '맨몸운동관련 사이트'(프로그램안내 및 여러운동법 그림설명 등) - 사이트 소개는 Visual Workouts, Fitness Programs & Challenges . https://darebee.com/
많이 시켜 먹는 메뉴 1위는 치킨…단, 일요일엔 ○○○이 당긴다? [친절한 랭킹씨]
음식을 고르고 주문하고 배달을 받아, 먹은 다음에는 평점&후기도 남기고… 일련의 배달 음식 문화는 이제 우리 식생활의 중요한 부분이 됐습니다. 배달 앱 등 플랫폼은 한국인이 가장 많이 활용하는 서비스로 자리 잡기도 했는데요. 그렇다면 우리는 어떤 음식을 어떤 비율로 시켜 먹고 있을까요? 하나금융경영연구소의 최근 발간 자료 '배달 앱 이용 현황과 메뉴 유형별 수요 특성'을 들여다봤습니다. ※ 하나카드 원큐페이를 통한 주요 배달 앱(배달의민족, 요기요 등)에서의 결제 건수 약 5,561만 건 기준('19.8~'21.12, 전국 17개 시도) 배달 앱 이용 시 각 메뉴 유형이 차지하는 비율로 보면 치킨류가 21.2%로, 가장 자주 시켜 먹는 메뉴 1위 자리에 당당히 올랐습니다. 다섯 번의 주문이 있다면 그중 한 번은 치킨인 셈. 배달 건수로도 유일하게 9백만 건을 넘겼지요. 이어 한식(15.6%)과 중식(10.3%) 역시 만만찮은 인기를 보이며 2·3위에 올랐습니다. 역시 배달 음식의 상징적 메뉴로 인식되는 피자와 족발·보쌈은 다소 순위가 낮았는데요. 앞선 순위의 메뉴들이 여러 음식을 한데 묶은 '음식 유형'이라는 선정 방식의 영향도 있어 보입니다. 아울러 이들 배달 메뉴, 요일별 특징도 발견됐는데요. 연구소는 배달 주문이 상대적으로 적은 월요일 대비 다른 요일들의 메뉴별 이용 건수 증가율도 조사했습니다. 전반적으로 금요일에 시켜 먹는 비율이 늘고, 토요일과 일요일에 정점을 찍는 흐름이었는데요. 치킨류와 일식·회·돈까스는 토요일 대비 일요일에는 인기가 살짝 사그라들었습니다. 주목할 점은 중식. 금요일까지 큰 변화가 없다가 토요일에 이용 비율을 크게 느는데, 일요일에도 이와 비슷한 증가율을 보인 것. 일요일에는 짜장면이나 짬뽕이 특히 당기는 걸까요? 월요일 대비 90%에 달하는 증가율을 기록, 일요일에는 중식이라는 공식을 만들어도 될 정도였습니다. ---------- 이상 '배달의 겨레'인 우리나라 사람들이 많이 시켜 먹는 배달 음식 메뉴와 요일별 증가율을 살펴봤습니다. 어떤가요? 여러분은 요일별로 유난히 당기는 음식이 있나요?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