real896pc
10,000+ Views

돌돔 잡아서 회를 안 떠먹고 미친 짓하는 사람.jpg

저 정도면 한 20만은 할듯;;;
16 Comments
Suggested
Recent
돌돔까스라... 맛있긴 하겠다... ㄷㄷㄷㄷ
회 안 좋아한다는데 훈수질 오지네ㅋㅋ 누가 꼰대 아니랄까봐
뭐... 뚊으로 생선까스를 해먹던 다금바리로 생선전을 해먹던 뭐든 본인 취향대로 먹는게 제일 맛있는법 회는 회를 좋아하는 사람에게나 최고지 날것 싫어하는사람에게는 정말 별로랍디다
낚시하시는 분들은 저정도 사이즈의 돌돔은 뺀찌라고 부르는데 시기와 장소, 미끼만 맞으면 많이 잡힙니다 마지막으로 돌돔은 회가 진리라고 생각합니다.. 츄릅~~~~
맛은 정말로 좋을 거 같긴 하다, 하지만 난 욕하는 사람들도 이해는 가 ㄲㄲ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야생속에서 죽은 금수저
크리스토퍼 맥캔들리스 (1968-1992) 명문대 출신 엄친아. 아버지는 나사 연구원 출신의 사업가 우리들이 흔히 말하는 천재. 성적은 항상 최상위권 유지 사업 수완도 좋아서 젊은 나이에 돈도 은행에 2000만원넘게 저축. 어느날 갑자기 사회에 질렸는지 아니면 대인관계에 질렸는지 은행에 2000만원 기부하고 별다른 준비없이 알레스카로 떠나버림. 그곳에서 먹고 살기 위해 온갖 3d일 다함. 노숙도 하고 깡촌 농장에서 드러운 일도하고.. 당연히 부모는 최고 사립 탐정 고용해서 찾으려고 했지만 땅덩어리 넒은 미국이기에 찾지도 못함. 그러면서 크리스토퍼는 간간히 살아가다 알래스카 섬에 정착. 근데 아직 사회초년기 학생인지라 야생스킬이 떨어져 몸이 점점 야위어져감. 그래서 돌아가려고 하니 얼었던 강은 이미 녹아서 강으로 변해 길은 없어짐 그러면서 100일동안의 생존기를 펼치다 독이 든 씨앗을 먹고 몸이 극도로 허약해짐. 위의 사진은 죽기전 찍은 마지막 사진 죽기전 웃고 있는 모습에서 그래도 세상에 한없이 떠나간다는 마음이 보여지는듯.. (근데 사실은 그 버스에서 불과 500m 떨어진곳에 강을 건너는 도르래가 있었음) *번외* 위 실화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영화 'in to the wild' 속 장면 (연기 개 잘함...) 자신의 인생에 있어서 행복에 대해 깊이 고민하고 있는 사람들이 있다면 강력추천하는 영화 출처
전 빙낚으로 활동해 보렵니다. ㅎㅎ
안녕하세요. 경남 진주 남강이 있는 물맑은 도시에 사는 24살 취준생 입니다. 저는 빙글에서 낚시꾼으로 활동해보려구요 제 나름대로 이름을 붙여보자면. 빙...낚 ㅋㅋ 빙낚으로 해볼라꾸요. 목차 1.사진설명 2. 루어대 루어낚시 3.계절 4.5 바다낚시 6. 여빙분들~ 7.인사올립니다. 1.사진설명 위에 사진은 루어낚시대 입니다 릴은 시마노꺼 등급은 nasci c 2000 제일 낮은등급에서 2-3단계정도 올린거구요. 가격은 6-8만원정도 했던걸로 기억합니다 릴은 시마노 쓰는게 좋다고 하더라구요 그리고 c2000 에서 2000은 릴크기를 말하는 거래요(불확실한 정보를 올리면 안될꺼 같아 공부하면서 써야겠어요) 2.루어대 루어낚시 대해서 설명하자면. 가짜미끼 인조미끼를 바늘에 달아서 합니다. 몇일전. 휴먼시아5단지 뒤편 남강에 나갔는데. 베스 스쿨링은 아니지만. 준치인가 누치린가. 끄리일지도? 모를 다양한크기의. 고기들이 옹기종기 플랑크톤 흡입을 하고 있더군요. 왠 횡재냐 싶어 바로 던졌지만 입질이 없어. 집에 있던 지렁이(혼무시) 가지고 와서 던졌습니다 이렇게 루어는 가짜미끼를 써도 되고 지랑이를 달아도 새우를 달아도 된답니다 (혼무시. 몇일전 바다나갔다가 낚시점 사모님께. 좀가져갈텨? 하셔서 받아온 혼무시..(혼무시는 비싸서 안주는데. 무지개다리 건너기 직전이라 주신다고 하시더라구요) ) 3.계절 요즘 옆구리도 시리고 낚시도 안되는 날씨인데 뭔 낚시냐.. 11월. 1월 에도 배스는 깊은곳에서는 활동을하고 기온이 조금 올라가면. 채비법에따라. 그날 포인트에 따라. 잡혀주는게 배스라고 알고 있습니다 4.바다낚시가 난 더 좋다 저는 원래 바다 낚시만 했습니다 (감성돔) 근데 겨울에는 바다 나가기가 너무 힘들더군요 비용문제도 만만치 않고 같이 가시는 분도 힘들어하시고 또 낚시 손맛도 많이 못보고 그러던 와중에 복싱장에서 알게된 형님 한분이 루어낚시 하신다기에 루어에 대해서 알게되고 빠지게 되었죠 손에 비린내 나고 지렁이 만져야 하는 것 보다 루어 채비가 간단하고 깔끔해서 좋더라구요. 그래서 루어낚시를 즐기며 바다낚시가서도 루어대로 루어 채비를 씁니다 5 루어채비로 바다낚시? 네 루어 낚시대 이며 에깅 전용입니다 에깅은. 두족류. 잡을때 쓰는거며 강도가 높은게 다수 입니다. 미세한 손맛은 못보지만 초보인 제가 바다,민물 겸용으로 사기엔 딱이죠. 길이는 2m50 정도로 그렇게 길지도 않으며 안테나식이아니라 꼽기식으로 2절 입니다 사진으로 보시다시피 분리가 가능하죠. 6.여성분들 루어 낚시 배워보세요 루어는 가짜미끼를 씁니다 손에 비린내 날 염려가 없고 징그러운 지렁이를 잘라서 쓸 일도 없습니다 다만 물고기가 징그럽다면 ㅠㅠ 남자친구 소환!! 그리고 루어는 지루하지 않습니다 릴을 계속 감아주고 캐스팅 (던지고) 액션(미끼를 살아있는거 처럼) 을 주기 때문에 지루할 틈이 없습니다. 마지막으로 인사드리고 물러갑니다 빙낚으로 활동하지만 모르는 부분도 많습니다 공부하면서 올릴것이며. 많은 정보공유가 되었으면 합니다 부득이하게 낚시 코너가 없어 장르가 다른 코너에 올리지만 너그로이 받아들여 주시고. 많은 응원 부탁드립니다. 사투리가 많은점 이해해주시고 낚시에 대해 궁금한게 있으시면 그걸 주제로 글을 쓸수도 있습니다 저보다 낚시에 대해 많이 아시는분이 혹여나 보셨다면 웃으며 봐주시길 바라며. 조언과 충고도 머릿속에 새기며 달게 듣겠습니다 마지막으로 진주에서 대전 원정동으로 교육받으로 가는데.. 외로워요 ㅠㅠ 대전에 거주하시는 빙글러분들 주말에 저랑 낚시 어떠세요?( 수..수줍게 여쭤 봅니다) 원래 이렇게 글을 올렸으나. 낚시 커뮤니티 있다는걸 이제 알게되고.. 난감. 낚시고수분들 넘쳐나실텐데 그래도 한번 올려봅니다
구례? 구래!
2주만에 또 구례 가려구요. 이번엔 하동 들렀다 가려고 합니다. https://vin.gl/p/3575298?isrc=copylink 2주만에 구례가는길에 하동에 잠깐 들렀습니다. 평사리 캠핑장은 현재 운영이 중단됐더라구요. 숙소 들어가는 길에 가오리찜이랑 돼지족탕 테잌아웃하러 읍내 들렀습니다. 아, 근데 동아식당 카드를 안 받더라구요. 지갑에 캐시 없었음 난감할뻔 했어요. 아무리 나이 드신 분이 장사를 한다고해도 카드를 안받는다니 ㅡ..ㅡ 별생각없이 빵사러 목월빵집 갔더니 웨이팅이 ㅡ.,ㅡ 애들이 가오리찜이랑 족탕 안먹는다길래 치킨 한마리 튀겼습니다. 더케이 오랜만... 더케이에 소파랑 테이블 있는거 첨 봤어요. 이불 위생상태가 별로였어요. 바닥도 그렇구요... 베란다에는 매화, 산수유꽃 배경이... 아, 근데 드라이어는 자리를 찾질 못하고 있네요. 와, 가오리찜은 첨인데 괜찮네요. ㅋ 이번엔 박스와인 살도네 실어와서 마셨어요. 와입은 산수유 막걸리 맛보고싶다고... 근데 더케이 옆 지리산온천랜드 앞 세븐일레븐에 갔었는데 산수유 막걸리는 지역특산품이라 카드가 안된다고 하더라구요. 무슨말인지... 결국 캐쉬로 계산... 돼지족탕은 살짝 입에 안맞네요 ㅎ 아이들 먹는 돈 치킨 한입했어요. 제가 좋아하는 참외도 한입했어요. 베란다 풍경... 밤에보니 더 이쁘네요. 스탬프 이뿌죠 ㅋ 소금빵은 그나마 먹을만했는데 목월 시그니처라는 단팥빵은 영 입에 맞지 않더라구요. 넘 기존 빵들에 익숙해져서 그런건가... 배가 넘 불러서 산책하고 왔어요. 구례라서 그런지 산수유 천지... 주말 더케이 만실이더라구요. 저희도 취소된거 겨우 잡아서 왔답니다. 연휴라 그런지 손님들 많더라구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