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lus68
1,000+ Views

참...진실은 덮을수록 드러나는법!!!


예상대로네....
검찰이 청와대 하명 사건이라고 했던 김기현 전 울산시장 형제 비리 의혹 사건 수사는 덮어둔 채
고발한 사람의 뒤를 무차별적으로 캐낸 사실이
검찰 수사관 음성 파일로 드러났습니다.

검찰은 결국 피의자는 무혐의, 고발인은 구속했습니다.












검찰, 김기현 측 비리 대신 고발인 털었다...검찰수사관 음성 파일 공개 -https://newstapa.org/article/d4Ppk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자기들의 권력을 절대권력으로 알고 무소불위로 휘둘러대는 검찰 권력의개로 길들여진것들이 독립된검찰로 거듭나도록 풀어줬더니 도둑과 한패가 되어 주인을 물어뜯으려고 덤비는 미친개가 되었구랴(사람에게 충성하지 않고 조직에 충성한다더니 그조직이 깡패조직일쎄)
@01054453373 내말입니다 ... 공감팍팍 bb
@01054453373 👍🏻👍🏻👍🏻👍🏻👍🏻
Content was hidden due to reports.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죽이지 마세요! 꿀벌을 보호해야 하는 이유
얼마 전, 카페 야외 테라스에서 흥미로운 장면이 목격됐습니다. 카페 근처를 지나가던 벌 한 마리가 야외 테라스에 놓인 시럽 통을 발견하고 빙글빙글 춤을 추었습니다. 동료들에게 꽃의 위치를 알리는 신호입니다. 잠시 후, 여러 마리의 꿀벌이 나타나 시럽 통에 달라붙었습니다.  그런데 시럽 통의 뚜껑을 꽉 닫혀 있어 벌들이 시럽을 훔칠 가능성이 높지 않아 보입니다. 포기해야 할까요? 그러나 달콤한 꿀을 집으로 가져가야 한다는 사명감에 불타오른 꿀벌들은 뚜껑 아래에 머리를 대고 힘을 합쳐 밀기 시작합니다. 놀랍게도 뚜껑이 조금씩 움직이더니 잠시 후 완전히 벗겨져 바닥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그리곤 꿀벌들이 통 입구에 달라붙어 여유롭게 시럽을 빨아들입니다. 꿀벌들의 놀라운 협동을 본 네티즌들은 "꿀벌들 꿀 빨았네" "우리도 너네 꿀 훔쳤으니 이제 비긴 거야" 등의 반응을 보이며 즐거워했습니다. 한편, 한 전문가는 위험한 상황이 아니라면 꿀벌을 죽이거나 내쫓지 말 것을 강조했는데요. 그 이유는 꿀벌이 인류의 삶과 밀접한 관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인류가 수확하는 농산물의 80%가 꿀벌의 꽃 채취 과정에서 수분하고 열매를 맺습니다. 즉, 꿀벌의 감소는 인류의 식량 감소라는 치명적인 문제로 이어지게 됩니다. 현재 추세라면 꿀벌은 18년 후 완전히 멸종될지도 모른다는 견해가 나오기도 했는데요. 양봉업자 분들은 벌집에서 꿀을 채취 시 애벌레 번식을 위한 꿀을 일부 남겨놓아야 하며, 일반인들은 가급적 꿀벌을 해치면 안 된다는 교육과 권고가 필요해 보입니다! P.S 18년 후에도 벌꿀아이스크림 먹고 싶어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