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iallorossi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손흥민 퇴장과 비교된 첼시 조르지뉴의 아스널전 극혐 매너
손흥민 퇴장과 비교해 교묘한 반칙으로 박싱데이 아스널전 승리 이끈 첼시 조르지뉴 극혐 매너...퇴장(레드카드) 나왔어야지! 램파드 감독도 인정한 조르지뉴 퇴장! ​아스널 대 첼시의 이번 런던 더비는 조르지뉴의 퇴장 여부를 두고 논란이 끊이지 않고 있다. 첼시의 프랑크 램파드 감독도 이에 입장을 밝혔다. 첼시는 29일 오후 11시(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20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EPL) 20라운드 아스널과의 원정 경기에서 2-1로 역전승하며, 4위 수성에 성공했다. 논란의 장면이 있었다. 후반 32문 첼시 미드필더 조르지뉴가 아스널 미드필더 마테오 귀엥두지를 잡아 끌었다. 그는 후반 9분 아스널 공격수 알렉상드르 라카제트를 손으로 잡아 넘어 뜨리고 드러누워 라카제트의 옆구리를 가격하는 모션을 취했다. 경고 한 장이 있던 귀엥두지에게 한 반칙도 충분히 경고를 받을 수 있었지만, 주심은 카드를 꺼내지 않았다. 경고 한 장 더하면 퇴장이다. 토트넘과 경기에서처럼 뤼디거가 손흥민의 다리에 가격당한 것처럼 바닥에 나뒹구는 모션만 라카제트가 취했더라고 일찌감치 조르지뉴는 OUT 이었을 것. 더구나 후반 38분 조르지뉴에게 동점골을 내주며 역전패를 당했다. 아스널 입장에서 충분히 억울할 만한 장면이다. 램파드 감독은 경기 후 영국 매체 ‘스카이스포츠’를 통해 자신의 생각을 드러냈다. 그는 “충분히 경고 누적으로 퇴장 당할 만 했다. 우리는 이 경기에서 약간의 행운을 잡았다”라고 판정을 피해간 점에서 안도의 한숨을 쉬었다. p.s. 공교롭게도 이번 손흥민 퇴장과 아스날 선수에 대한 반칙이 첼시네요 #공공의적 되었어! 어디 두고보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