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etphoto
1,000+ Views

박노해의 걷는 독서 2.10

새로운 길을 가다 쓰러진 실패,
그 쓰라림을 딛고 새날은 온다

- 박노해 ‘늘 새로운 실패를 하자’
Yunnan, 2007. 사진 박노해


돌아보면
내 인생은 실패투성이

이제 다시는 실패하지 않겠다
두 번째 화살은 맞지 않겠다고
조용히 울며 다짐하다가

아니야, 지금의 난
실패로 만들어진 나인데
실패한 꿈을 밀어 여기까지 왔는데

나에게 실패보다 더 무서운 건
의미 없는 성공이고
익숙한 것에 머무름이고
실패가 두려워 도사리는 것

실패했다는 이유만으로 사라지지 않는다
성공했지만 덧없는 것들이 있고
실패했지만 씨알이 되는 것도 있다
누군가는 새로운 길을 가다 쓰러져야만
그 쓰라림을 딛고 새날은 온다

이제 같은 실패를 반복하지 말고
준비에 실패함으로 실패를 준비하지 말고
실패를 정직하게 성찰하며
늘 새로운 실패를 하자

-박노해 시인의 숨고르기 ‘늘 새로운 실패를 하자’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