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zitleatherwork
1,000+ Views

너무 오랜만입니당

사랑하는 뽀뽀를 보내고 몇달간 약간 정신나간 사람처럼 살았어요 ㅠㅠ 일만하면서 뭔가 다른거에 집중하려하면서 수시로 울고, 몇주 지나면 괜찮아지겠지 했는데 여파가 엄청납니다. 나나는 아푸지 않고 잘지내고 있어요! 금손이신 수강생분께 부탁하여 만든 '나나가 빛나는 밤'. 귀한 작품도 얻은김에 근황 올립니다!

18 Comments
Suggested
Recent
아직 여파가 있으시군요. 나나가 별탈없이 같이 있으니 다행입니다. 잘 추스리고 오세요~!
@roygi1322 ㅠㅠ 나나가 건강해서 너무 고마워요 ㅠㅠ
작품 넘나 커엽.. 힘내세여!
@goodmorningman ㅎㅎ감사해용
ㅋㅋㅋ절묘하네요!
@jhhj4860 ㅎㅎ절묘하죠!
저도 예전에 나랑이가 고양이 백혈병으로 몇달을 힘들게 투병하다가 보냈는데 6년이 지난 지금도 생각나네요 파랑이 보면서 견뎠죠
@shm7041 남은 아이보면서 버티는것같아요 ㅠ
웰컴 백!👏🏻👏🏻👏🏻👏🏻👏🏻😊😊😊 좀 괜찮아 지셨어요? 평생 잊지 못하시겠지만,나나를 보면서 잘 추스리시면 좋겠어요! 나나의 별 헤는 밤이 정말 멋지고 유머러스 하네요😁😁 그 분 진짜 금손 인정 합니다!👍🏻👍🏻
@Eolaha 넹 감사해여! 나나랑 잘지내야 뻐뽀도 좋아할거같아서요! 잘지내고 있습니다 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포도나무열매 - 너무 오랜만입니다!
육아에 찌들어 지내고있는 포도나무열매맘 이에요. 정말 오랜만이죠. 내 소즁한 빙글 ㅠㅜ 그동안 정신이 없어 잊고지냈네요. 간만에 아가들 사진 올려요 :) 아기책이 궁금한 나무. 요즘들어 아가랑 잘 놀아줍니다. 아직 아주 가까이는 가지 않더라구요. 찬찬히 친해지는중 :) 두 녀석도 부쩍 철이 든 모습이에요. 여전히 예쁘죠? 그리고 여전히 눕냥인 나무. 잘 지내고 있는 세 녀석. 저와 거의 육아를 함께하고 있는 포도. 아기 잘때 저와 거실서 함께 쉽니다. 아기는 포도 밥먹는거 구경도 하고. 떡뻥도 냠냠 나눠먹어요. 아기 꿀벌쿠션이 궁금한 포도. 장난감들도 탐색. 하루하루 뭐 그저 평온하게 지내고 있답니다. 포도가 제일 좋아하는 아가 이유식 시간 궁금궁금 열매가 떨어뜨린거 주서먹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초반엔 애기 근처엔 오지도 않더니 요즘엔 세마리 함께 잘 놀아요. 점점 더 친해지겠죠? 열매는 이제 6개월을 찍고 무럭무럭 자라는 중입니다. 정말 육아는 인생 최대 챌린지 인것 같아요. 3월부터 열매가 어린이집 입소하면 저도 좀 여유가 생길 것 같네요. 포도 산책도 좀 자주 가고 저 운동도 다니고. 빙글에도 자주 들를 수 있을 것 같아요. 그간 다들 잘 지내시고 계신지 궁금해요.
잠잠하게,, 또 흘러가는... "만.또.아.리 네"
아옹이가 떠난후, 마음이 갈팡질팡... 가족을 떠나보내는건 정말 못할일인거같아요~ 옹이 생각하며 우는 제모습을 보고있는 만두, 또동, 아리는 영문을 모른다는듯이 빤히 쳐다봐요~ 아옹이의 아픈모습을 함께 지켜보던 남은 아이들도 어떤생각으로 지낼지... 제가 정신을 차려야겠어요 분명 아옹이가 마음을 다잡으라고 20일가량 시간을 줬음에도 워낙 존재감이 강했던 아이라 그게 잘 안되네요~ 무지개다리는 탈없이 잘 건너갔을지.. 뚠뚜니에게 또 줘맞고있을 아옹이가 참 많이 보고싶어요 퇴근후 집에 들어가며. .허공에 아옹이와 인사를 나눕니다 옹이의 빈자리를 절실히 느끼는 만두예요~ 뚜니오빠도 아옹오빠도 떠나보낸 만두라 더 걱정이되네요~ 항상 만두를 상대해주고 억지로라도 놀아주던 옹이마저 떠나고 친구가 없는 외톨이 만두가 됐어요~ 만두야~ 너랑 이렇게 놀아주면서도 아옹이에게 미안해진다~ 만두야~ 해달라는건 다해줄께~ 오래오래 내 옆에있어주라~ 털찐 아리야~ 우리 건강하게 잘 살아보자 제발...부탁해~~ 알아들었을지 ..... 언제나 노느라 정신없는 아리예요 또동아~ 꼭이다~ 우리 또동이는 비염있는 김종국냥이니까... 그래줄수있지!? 집사가 70대가되면 우리 인사하는걸로~ 집사 마음을 헤아리는건지.. 요즘 코막힘도 많이 좋아지고있는 또동이예요~ 집사 마음을 다독여주는거같아요~~ 또동이랑 아옹이는 돈독한 사이였는데,, 그래서인지 아옹이 유골함 옆에서 지켜주는것처럼 코잠자는 또동횽아예요~ 만두야... 아옹이오빠가 인사하고 멀리 훌쩍 갔지만... 빈자리 느껴지지않게 내가 놀아줄테니... 장수냐옹이로 티비에 출연할수있게 우리살아보자~ 꼭 그래줄거같은 만두~ 아직은 아옹이가 떠났다는게 실감이 나질 않네요~ 이와중에 길냥이 급식소 버리겠다는 연락이와서 ㅜㅜ 어제 또 부랴부랴 급식소를 이동하고 아이들이 알아야 밥을 먹으러 갈듯해서 다시 길냥이들 유인해서 이동급식소 위치를 알려줬어요 ㅜㅜ 일부러 정신놓고 살지말라고 이러나봐요~ 아무래도 이쁜아이들은 좀 일찍 데려가는거같아요~ 고로 만두 또동 아리는 못냄이라서 장수할거라 믿어요~~ 비가온후 포근한 봄이 기다려지네요~ 뚠뚜니,탄이,아옹이..... 세번째 이별경험을 했지만.. 이별은 늘~어렵다는걸 알게해주네요~~ 마음도 퐁신한날이 오기를 기다려요~ 2020/02/1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