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5,000+ Views

셀린느 전 디렉터 피비 파일로, 패션계 복귀한다?

3년간의 공백기를 깨고
피비 파일로(Phoebe Philo) 시절의 셀린느(Celine)를 그리워하고 있는 이들이라면 반가울 만한 소식을 전한다. 지난 2018년, 수장직을 내려놓고 휴식을 택했던 그녀가 약 3년간의 공백기를 깨고 패션계에 복귀할 전망이다. 글로벌 패션 매체 <WWD>에 따르면, 피비 파일로가 자신의 이름을 내건 브랜드 론칭을 위해 유수의 디자이너들과 접촉하며 준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뿐더러, 지속 가능성에 초점을 맞춘 친환경 컬렉션을 선보일 가능성이 점쳐지고 있어 차기 브랜드에 대한 궁금증이 쏟아지고 있다. 간결한 실루엣의 미니멀룩을 고집하며 많은 이들에게 사랑받았던 그녀가 새롭게 전개할 브랜드가 옛 향수를 자극할 수 있을지 기대가 모아진다.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리뉴얼 그 후, 그것이 알고 싶다 Q & A
이제 NEW Vingle의 첫걸음을 내딛었습니다. 이번 리뉴얼은 서비스 전체를 다루는 매우 큰 프로젝트 였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한꺼번에 모든 기능을 만들어 배포하기 보다는 가장 기본되는 기능들을 먼저 만들어 여러분들께 피드백을 받고, 그 피드백을 바탕으로 수정된 토대 위에 나머지 기능들을 쌓아 올리고자 합니다. 저희의 추측대로 만들어 버리기 보다는 빙글러분들께서 실제 필요로 하시는 서비스를 만들어야 하니까요. 그런 의미에서, 많이 궁금해 하시는 질문들에 대한 답을 드리고자, 앞으로의 Vingle을 위한 여러분의 의견을 묻고자 다시 한 번 빙글코리안이 등판하였습니다. 이름하여 '그것이 알고 싶다 Vingle to Vinglers' 시작해 볼까요? Q. 내가 클립한 카드들을 보려면 어디로 가야 되나요? A. 컬렉션 메뉴에 그대로 클립되어 있답니다. 프로필 페이지의 '대표 관심사' 아래 '컬렉션' 메뉴가 보이지요? '전체보기'를 눌러 보시면 기존에 만들어 두었던 컬렉션들이 모두 이 곳에 모여 있음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해당 컬렉션들을 클릭해 보면 당연히 내가 클립해 둔 카드들이 모여 있고요 :) '내 커버', 내 프로필 화면은 오롯이 '나'를 위한 공간입니다. 나를 표현하기 위한 대표 관심사, 그리고 내가 작성한 카드들로 나를 설명하는 공간인 것이지요. 앞으로는 내가 작성한 모든 카드들이 내 프로필에 보이게 됩니다. 또한, 내 프로필의 '관심사'를 누르면 내가 쓴 카드들을 관심사별로 모아 볼 수도 있지요. Q. 왜 관심사를 4개밖에 설정할 수 없나요? A. 관심사는 원하는 만큼 몇백개라도 설정이 가능합니다. 아니에요, 관심사는 몇백개라도 설정이 가능합니다. 현재 빙글에 없는 관심사들도 직접 만들어서 설정 가능한걸요. 선택해야 하는 4개의 관심사는 나를 표현하는 '대표 관심사'로 프로필에 설정을 해서 내 프로필을 보러 온 빙글러들에게 '나는 이런 걸 특히 좋아하는 사람이야' 라는 것을 알리기 위한 거예요. '전체 관심사 보기'를 눌러 보시면 내 관심사들을 다 볼 수 있고, 해당 관심사들을 기반으로 한 '내가 좋아할 만한 카드'들을 홈 피드에서 보여 준답니다 :) Q. 예전의 커뮤니티 피드처럼 관심사별 페이지는 어떻게 가나요? A. 현재도 여러가지 방법이 있지만, 더 나은 서비스를 위해 개선 중에 있습니다. 1) 검색 기능을 통해 해당 관심사별 카드들과 유저들을 모아 보는 방법과 2) 내 프로필 페이지에서 관심사를 누른 후 나온 페이지에서 관심사 제목을 다시 한번 눌러서 관심사별 카드들을 모아 볼 수 있는 두가지 방법이 있습니다. 하지만 더 편하게 이용할 수 있는 방법을 고민 중에 있으니 곧 나아진 모습으로 찾아 뵙겠습니다. Q. 팔로우 추천되는 유저들은 누구인가요? A. 기존에 빙글러 여러분께서 팔로우하고 있던 컬렉션의 작성자들입니다. 업데이트 이후 처음 앱을 키면, 팔로우할 유저들을 추천해 주는 목록을 보셨을 거예요. 해당 유저들은 모두 빙글러 여러분들께서 기존에 팔로우하고 있던 컬렉션의 주인들이랍니다. 즉, 관심 없던, 또는 모르는 사람이 아니라 '내가 원래 받아보던 카드'를 쓴 유저들인 것이지요. 그 외 부수적으로, 여러분들께서 선택하신 관심사에서 좋은 활동을 보여준 유저들을 함께 추천하고 있습니다. Q. 메세지는 어디서 볼 수 있나요? A. 이전 메세지 기능의 오류 수정을 위해 기능 개선 중에 있습니다. 조금 더 편하게 메세지를 이용할 수 있게 하기 위해서는 기존의 메세지 기능이 가지고 있던 문제점들을 해결해야만 했습니다. 생각보다 큰 작업이었고, 메세지 기능을 그대로 두면서 수정하는 것은 어렵다는 판단 하에 잠시 문을 닫게 되었습니다. 더 편하고 빨라진 메세지 기능으로 찾아 뵙기 위해 최선을 다 하겠습니다. 그 전에, 기존에 주고 받았던 메세지들은 다운로드 등을 통한 보관이 가능하도록 빠른 시일 내에 작업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Q. '좋아요' 누른 카드들 목록은 어디서 보나요? A. 기능 개선 중에 있으며, 그러기 위해 여러분의 의견을 듣고 싶습니다. 프로필 화면의 '설정' 메뉴를 통해 확인할 수 있습니다. 프로필 화면 우측 상단의 설정 버튼(톱니바퀴 모양 아이콘)을 누르신 후 '활동 기록' - '좋아요한 카드' 를 눌러 보시면 지금까지 '좋아요'를 누른 카드들을 모두 보실 수 있을 거예요. 지금은 임시로 해당 기능을 되살리는 방식을 택했지만, 개선을 위한 고민을 계속 하고 있습니다. 다만, 두고 두고 보고 싶은 카드를 모아 보는 '클립'이라는 기능이 있는데 왜 굳이 비슷한 기능을 추가해서 복잡도를 늘려야 하냐는 피드백이 있었기 때문에 다양한 빙글러분들의 의견을 더 듣고 최선의 선택을 하고자 합니다. 그래서 드리는 질문은 다음과 같습니다. 클립을 한 카드들을 모아두는 컬렉션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좋아요'를 누른 카드들만 모아보는 기능이 반드시 필요하다고 느끼시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클립을 해서 컬렉션에 담는 것 보다 '좋아요'를 누르는 것이 훨씬 간편하기 때문인가요? 혹시 다른 이유들이 있다면 저희에게 공유해 주시기 바랍니다. 여러가지 고민들 중 예를 들어, '좋아요'를 누른 카드들을 관심사에 따라 분류해서 보여주는 것도 좋겠다는 생각도 하고 있습니다. 이 경우에도 컬렉션은 여전히(복잡함을 감수하고서라도) 필요할까요? 여러분의 다양한 의견 기다리겠습니다 :) ** 이 외에도 다양한 기능들의 개선을 위해 지금 이 순간에도 고심하고 또 고심하고 있습니다. 처음은 낯설어서 조금 어려울 수도 있지만, 한바퀴 둘러 보시면서 이런 저런 기능들을 사용해 보시기를 부탁드립니다. 첫머리에 말씀드렸듯 이번 리뉴얼은 이제 첫걸음을 내딛는 것으로서, 앞으로 더해질 모습들이 무궁무진하답니다. 이 외 더 궁금했던 점, 제안할 사항들 있으시면 댓글로 의견 남겨 주세요. 한마디, 한마디를 모두 귀 기울여 듣고 앞으로의 빙글에 녹여 내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 [빙글가이드] 1. 기본 용어 정리 2. 모바일에서 카드 작성하기 3. 웹에서 카드 작성하기 4. 내 관심을 표현하기 5. 내 페이지 꾸미기
기발한 아이디어 디자인 모음.jpg
1. 콘돔 광고 2. 도서관 벤치 (이집트 알렉산드리아 도서관) 3. 멸종 위기 동물 보호 포스터 픽셀 수가 해당 동물의 남아 있는 개체수 ex: 판다 개체수 약 1600마리. 1600개의 픽셀로는 판다 이미지를 충분히 구현할 수 없죠. "1600은 충분한 숫자가 아닙니다." 4. 성폭력 근절 광고 서로 붙어 있는 종이 두 장을 떼면 위와 같은 사진이 나타납니다. "힘을 써야 한다면 그건 성폭행입니다." 5. 형광펜 광고 : Hightlight the Remarkable 주목받지 못 했던 역사 속 여성 주인공들을 발견하는 프로젝트 광고 시리즈 중 한 장. 하이라이트된 여성은 나사의 흑인 여성 수학자로, 아폴로 11호를 달에 착륙시키는데 결정적 역할을 한 인물이지만 주목받지 못했죠. 하지만 형광펜으로 주목도를 높입니다. 6. 쓰레기 무단투기 금지 광고 "쓰레기는 당신을 말합니다." 쓰레기 두 개를 같이 배치해서 단어를 조합해 냈죠. LOWLIFE(시궁창 인생), PIG(돼지), DUMB(바보), DIPSTICK(멍청이) 7. 전기를 현명하게 사용하세요. 8. 그래픽 디자이너 구함 이건 많이들 보셨을 듯 9. 현명한 공간 활용 10. 현명한 공간 활용 2 11. 백조와 오리 식당 아이디어도 좋은데 귀엽기까지! 12. 상어 도살 금지 청원 조스 포스터가 떠오르시죠. 하지만 더 무서운 건 상어가 아닌 사람이라는 것. 상어잡이 배를 상어보다 더 무서운 괴물로 표현했습니다. "사람은 한 시간에 11400마리의 상어를 죽이지만 상어는 1년에 12명의 사람을 죽인다." 13. 유적지 안내판 유적의 옛 모습을 보여주는 간편하고 창의적인 아이디어 14. 발로 누를 수 있는 엘리베이터 버튼 15. 멕시코의 동전 디자인 동전의 가장자리 문양을 합치면 아즈텍 달력이 나타난다! 16. 내셔널 지오그래픽 표지 빙산의 일각을 비닐 봉지 쓰레기로 표현했죠. PLANET OR PLASTIC? 17. 안전벨트 착용 광고 안전벨트 착용으로 사망 년도를 가렸습니다. 착용하지 않는다면...?
The Prettiest Toddler Girls Party Dress by Youngland for the Prettiest Human to You!!
This Pink Sequinned Party Dress by Youngland is the best one could ask for in this range. It is fabricated by keeping in mind the soft and comfy touch one must be seeking for their baby. The premium quality fabric and technique used in designing this product by Youngland make it the right fit for your toddler. Despite having these multiple designing curbs, this party dress offers modern, chic, and comfortable toddler partywear in one place. Product Features:- 1. The sequin used is of good quality and does not give an outlandish look. 2. It’s made up of 100% Polyester. 3. It has a modern fit and flare design. 4. It also includes a sash with a flower bow. 5. It buttons up at the back to prevent causing any kind of discomfort to the baby. 6. The dress has an open-neck design. 7. The dress has a fine lining with a tulle ruffle underneath. Benefits:- 1. Skin-Friendly & Breathable Fabric - As the product is made up of supreme quality polyester and a sequin that does not chafe on getting in contact with the skin, it holds for the best breathable party wear outfit material to fit a child’s needs. 2. Contemporary and Fine Design - This dress has a fit and flares design with fine finishing. It has a lining with tulles ruffle underneath. It also has a piping design that gives an even more detailed look to the dress. Moreover, the neck pattern is collarless to prevent any kind of suffocation to the child, and also, the buttons are provided at the back for conveniently dressing up a baby. 3. Diversified Styling - The cherry on the cake is that this dress can be styled in different ways depending on different seasons. One can pair them with stockings and colored thermal wear in winters, while a contrasting shrug will do it all for the Fall. It can be styled innovatively in any way you want. 4. Value for Money - The dress fulfills all the demands one can ask for in this money. It provides it all - a princess-like look, child-friendly fabric, multiple styles to carry, trending design, and vibrant color to make your girl look the most adorable at that party. It is undoubtedly worth every penny. 5. Trustable Brand - Youngland is one of the most successful and trustable girl’s apparels brand. And nothing matters beyond the comfort and safety of a child for a parent. So choosing a renowned brand would mean trusting a reliable material for your baby. For a dress like this, which covers it all for the party night starring look, justice could only be prevailed by shopping them right away from the Shopify alternatives. All these alternatives are filtered from the pool of e-commerce sites for allowing one to avail maximum benefits from a product. These alternatives to Shopify also provide discounts on products like this party wear sequined dress, which already have a justifiable price.
[Vingle x BTS] Win an Album with ARMY Badge!
BTS Giveaway - Map of the Soul: Persona In case you’ve been living under a rock recently, you know that BTS is taking the world by storm. This month, they released their latest album Map of the Soul: Persona and are already breaking records left and right. Since we know our BTS Community and ARMY worldwide is celebrating this amazing comeback, Vingle wanted to throw a special kind of party. And what’s a party without GIFTS!? Vingle & CryptoBadge are here to give you a bunch of prizes! Don’t miss out! Prizes: 1st Place (1 winner) - MAP OF THE SOUL: PERSONA (Version1,2,3,and 4) 2nd Place (5 winners) - MAP OF THE SOUL : PERSONA (Random Version) Vingle is also working hard to get an album that BTS members’ handwritten autograph on it! Keep your fingers crossed! Mission Checklist: - Declare that you’re a fan of BTS and win BTS CryptoBadge - Share this giveaway on other social networks! - Promote BTS through a Vingle post or 30 comments on Cards in the #BTS Community! Deadline: Midnight on April 22 EST More Details: 1. Declare that you’re a fan of BTS and win BTS CryptoBadge! Go to the BTS badge and click on the Claim button. Enter your name that will be engraved on your badge. ※ Tip : If you are a Vingler, when creating a CryptoBadge account, use the same email that you use for Vingle. This enables you to expose your badges to the Vingle community. ※ What is CryptoBadge? CryptoBadge is a universal certificate system that identifies your unique merits such as achievements, experiences, and contributions. You can use CryptoBadges universally across different services. 2. Share this giveaway event through Twitter, Facebook, Instagram, WhatsApp and more by clicking on the share button. The more you share, the more chances you get. ※Don’t forget to use relevant tags like #BTS, #BTSgiveaway, #giveaway, #MAP_OF_THE_SOUL_PERSONA, #BoyWithLuv #PERSONAWelcomeParty. 3. Promote BTS either by creating a Card (post) for #BTS on Vingle or by leaving more than a total of 30 comments on Cards found in the #BTS Community on Vingle. Again, the more you promote BTS, the more chances you get. ※ Tip : If you are new to Vingle, when creating a Vingle account, use the same email that you used for CryptoBadge. This enables you to expose your badges to the Vingle community. Here's how to write your first Card! If you're brand new to Vingle, WELCOME! Here's a little info on how to use the platform :) Good luck everyone!
Miriam Haskell Jewelry
The entirety of the present items from Miriam Haskell embodies the soul of the originator. She was brought into the world in 1899, in the Indiana city of New Albany. Her folks had moved to the United States, from Russia. The objective of her ensemble gems was to supplement top-of-the-line clothing. She was among a few free ladies of her time who had a similar objective. Haskell initially made breath-taking gems from the 1920s until the 1950s. In 1926 she opened her first adornments store. The store was situated in New York City's McAlpin Hotel. Afterward, Haskell's organization opened stores at other eminent areas in the city, including Saks Fifth Avenue. What's more, inside time, Miriam Haskell shops additionally arose in regions like Miami and London. Today Miriam Haskell jewelry for sale is available online. She got help from Frank Hess, her colleague. Truth be told, some debate exists about whether Frank Hess or Miriam Haskell ought to get acknowledgment for specific pieces in the Miriam Haskell assortment. In any case, what's unquestionable is that the two teamed up on adornments plans until she withdrew from the organization. What's more, the outcomes were just marvelous. Vintage Miriam Haskell jewelry pieces can order exorbitant costs from authorities. Nonetheless, her adornments were only occasionally endorsed before 1950, it was her sibling Joseph Haskell who presented the first routinely marked Miriam Haskell gems. For an extremely brief time frame during the 1940s, a shop in New England mentioned all pieces they got to be endorsed by Miriam - this mark being a horseshoe-molded plaque with Miriam Haskell emblazoned on it. Pieces with this mark are uncommon. Her adornments turned out to be amazingly famous during the United States' Great Depression. Not exclusively were the gold-plated pieces amazingly appealing, yet they were likewise reasonable. Indeed, a few famous people (counting Lucille Ball and Gloria Vanderbilt) freely donned her adornments manifestations. Curiously, big-screen star Joan Crawford gathered essentially every gems piece that she presented from 1920, through the 1960s. Items Her items incorporate a cornucopia of various gems types. The absolute most normal ones incorporate studs, accessories, and sleeves. These pieces highlight different styles, which permit the wearer to supplement her outfit easily. Highlights Gems from Miriam Haskell has gotten famous for different reasons, including: 1. Craftsmanship Truth be told, craftsmanship has become a sign of Miriam Haskell's adornments. A considerable lot of the experts who made the organization's gems were European outsiders. While the work was tiring, the experts were compensated fairly for their work. What's more, such reasonable remuneration assisted with making her gems better than the opposition's adornments. 2. Quality This was one more key element of adornments from M.H. It started with the crude materials that the experts used to create the adornments. When joined with dazzling craftsmanship, the outcome was top-of-the-line adornments that were ideal for basically every event. 3. Collectability Another vital advantage of M.H gems is that such pieces have held their worth throughout the long term. For example, adornments that Haskell actually marked is a lot more uncommon than different pieces are. Additionally, pieces that Robert Clark planned are likewise especially uncommon today. 4. Worth Over time since she planned her pieces, the worth of adornments from M.H has expanded definitely. That has been because of a few highlights of the gems. Indeed, even artistic creations that portray ladies donning M.H pieces have gotten very significant. Genuine gatherers of vintage outfit adornments have stayed keen on gathering pieces from Miriam Haskell. Consistently, M.H has stayed an innovator in the realm of ensemble adornments. Recently decorated by a portion of the world's top stars, essentially any lady can wear them today. Looking for the latest Miriam Haskell arrivals? Click here to know the latest Miriam Haskell jewelry auction online.
10년 후에 괜찮을까? 일자리 줄어들 직업 & 늘어날 직업 [친절한 랭킹씨]
사람은 대개 직업을 갖고 사는데요. 맡은 일에 열심인 편인 우리지만, ‘이 일을 계속할 수 있을까?’ 같은 불안이 문득문득 찾아오기도 합니다. 그래서 살펴봤습니다. 10년 후 어떤 직업의 일자리가 줄고 또 늘지를. 한국고용정보원이 발간한 ‘한국의 직업정보’가 그 출처로, 각 직업 종사자들의 실제 전망 기반입니다. 우선 현직 종사자가 10년 후면 내 일자리는 줄어들 것이라고 많이들 전망한 직업입니다. 내 직업의 일자리가 10년 후에 줄어들어 있을 것인지, 늘어날 것인지를 5점 척도 <①많이 감소할 것 ②다소 감소할 것 ③변화 없을 것 ④다소 증가할 것 ⑤많이 증가할 것>로 측정. 각 직업별 응답자수 30명 종사자들이 직접 매긴 전망 점수가 가장 낮은 직업은? 평균 1.4점의 주유원으로 나타났습니다. 전기차의 확산세, 기계로 대체되기 쉬운 업무 유형 등 여러 요인이 작용한 것으로 보이는데요. 실제로 주유원은 5년 이내 기술 변화에 따른 업무 대체 비율이 가장 높을 것 같은 직업 1위로 꼽히기도 했습니다. 이밖에 구두미화원·이용사 등 전통적인 서비스직의 전망이 어두울 것으로 예상된 가운데, 각종 기계 조작원들 또한 눈에 띄게 많이 등장했습니다. 역시 자동화에 대한 두려움이 묻어나오는 결과라고 볼 수 있겠지요. 반면 10년이 지나도 끄덕없을 것 같은 직업도 있을 터. 전망 점수가 가장 높은 직업은 5점 만점에 3.9점을 기록한 항공기 정비원으로 나타났습니다. 방대한 전문지식과 경험이 고루 요구되는 분야인 만큼 종사자들 또한 오래 일할 수 있을 것이라고 믿는 듯한데요. 이어 수의사 보조원, 반려동물 미용사, 소방관리자를 비롯해 사람의 섬세한 손길이 필요한 의료·보건 등의 직업들에서 전망이 좋다는 평가가 나왔습니다. 로봇이나 인공지능 같은 미래기술 직군 역시 빠지지 않고 등장했지요. ---------- 10년 후 일자리가 줄어들 직업 & 늘어날 직업, 잘 보셨나요? 여러분이 속한(속하고 싶은) 직업도 언급이 됐나요? 물론 그리 많지 않은 인원이 매긴 점수인 만큼 이 전망을 100% 정답이라고 할 수는 없을 터. 단, 현업에 있는 이들의 평균 의견인 만큼 직업(이직) 선택 시 참고할 필요는 있을 것 같습니다. ---------- 글·구성 : 이성인 기자 silee@ 그래픽 : 홍연택 기자 ythong@ <ⓒ 뉴스웨이 - 무단전재 및 재배포·코너명 및 콘셉트 도용 금지>
Is Interior Designing a Good Career Option After 12th?
The past few years witnessed notable changes in the domain of lifestyle, migration and employment, leading to comfort becoming a significant part of every decision made by Indian consumers. The art of interior design can be classified as the specialized science of making aesthetic changes to living space, office or building to enhance the overall appeal. The field of interior design incorporates handling and designing, drafting and management of several projects within a range of interior spaces. As lifestyle is becoming more personal than ever to many, individuals are modernizing their lifestyle. Further, they are developing an inclination towards tastefully designed spaces be it domestic or industrial while encapsulating high-end interiors and top-notch amenities. The field of interior design is booming in the country with several opportunities for young aspiring designers. Hence, it can be a good career option for aspiring young minds after 12th. Before taking the plunge and deciding to be an interior designer, here are some less known things one should know if the aim is to make the interior design as a profession: First and foremost, the colour palette is essential when it comes to this field. In interior design courses, one will be taught the basics of colour dynamics and how it can affect the ambience around. The behaviour of different fabrics can completely change the whole ambience. As one might have noticed, people consciously or unconsciously see small things like drapes and upholstery. In the end, it is the designer who adds panache to the decor. For any person, the utility of space is one of the significant concerns. Hence, interior designers need to ensure optimal utilization of space and how the surrounding might look like. Interior Designing Courses After 12th To set a strong foot in any industry, formal education in that particular field also brings several advantages along the journey. Interior design is no different, with several courses, one can attain core knowledge of the details necessary for the practical work on the site. Interior designing courses help to mentor students by top industry experts and trainers with work experience. However, the standard and quality of education differ from institute to institute. Hence, it is essential to choose the right design institute to attain real knowledge and become a successful interior designer after 12th. One of the leading design institutes, IIAD provides a specialized curriculum that includes a multidisciplinary approach and focuses on examining existing structures to transform its interior thorough, relevant design interventions to help the space breathe a new life. Unlike other interior design courses, the programme at IIAD focuses on spatial design, detailing, adaptive reuse and retrofitting as well as architectural addition and refurbishment. In the present case scenario, people want their homes to be decorated to make it look bigger and spacious. Further, small enterprises and big brands wish for their shops, showrooms, and restaurants to look attractive. This has led to an ever-increasing demand for interior designers making the career option a good choice for young students after 12th. The key to success in this industry is to get noticed, properly marketed and formal training to have an in-depth understanding of concepts. The more one knows, the better it is and interior design courses are there for the same reason. Sufficient education within the specific field of design lends the upper hand in the job market.
나만 알고 싶은 19 가을, 겨울 컬렉션 패션위크 TOP 7
Editor Comment 19 가을, 겨울 컬렉션은 패션위크 역사상 이름을 남길만한 해였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칼 라거펠트의 마지막 샤넬 쇼부터 새로운 수장 루이스 트로터를 영입한 라코스테까지 다채로운 스타일의 대향연이 펼쳐졌다. 루이비통을 끝으로 뉴욕, 런던, 밀라노, 파리의 기나긴 대장정이 막을 내리고 각기 다른 매력에 베스트 컬렉션의 우열을 가르기 어려울 정도다. 뿐만 아니라 패션계의 지속 가능성을 대변하며 트렌드의 새 바람을 불러일으킨 이번 시즌. 수많은 브랜드 중 <아이즈매거진>이 지난 패션위크의 특별한 컬렉션 TOP 7을 모아봤다. 과연 에디터가 주목한 인상적인 브랜드가 무엇일지 지금 바로 확인해보자. 샤넬 파리 시내의 그랑팔레에서 개최된 흰 눈이 소복이 쌓인 샤넬(CHANEL)알프스 산장.설원 위 런웨이에 앞서 샤넬의 오랜 수장이었던칼 라거펠트(Karl Lagerfeld)의 음성 인터뷰가 흘러나온 뒤 그의 마지막 컬렉션이 시작됐다.화려한 트위드와 순백의 컬러로 물든 쇼.제품군은 칼의 위대한 상상력으로 탄생한 드레스와 헤비 코트,오간자 셔츠,골드 액세서리,페도라 등 우아하고 로맨틱한 스타일이 주를 이뤘다.피날레에서는 그간의 헌정을 향한 경외심을 담아 박수 소리가 런웨이를 가득 채우기도.칼의 손길이 닿은 마지막 샤넬은 단연코 이번 시즌 최고의 쇼일뿐더러 패션계의 역사로 기록될 것이다. 셀린느 ‘셀로랑’이라는 오명으로 셀린느(Celine)의 오랜 팬들을 실망케 했던 에디 슬리먼(Hedi Slimane)이 새롭게 돌아왔다.보란 듯이 두 번째 시즌 만에 다시금 그의 저명을 입증한 이번 컬렉션.톤 다운된 스타일의 롱 드레스와 체크 재킷,케이블 스웨터,롱부츠 등 골드,브라운,블랙의 컬러 팔레트로 물든 쇼는70~80년 대 프랑스 부르주아 풍의 클래식한 면모를 여실히 드러냈다.따분한 로고 플레이도 그만의 감성으로 탈바꿈한 백 시리즈까지.어딜 봐도 예전의 논란은 찾아볼 수 없을 정도로 브랜드 아카이브를 충실히 재현한 런웨이였다. 발렌시아가 미래적인 무드를 자아내는 뎀나 즈바살리아(Demna Gvasalia)의 발렌시아가(Balenciaga)는 구조적이고 직선적인 실루엣이 여전하다.프린트나 장식은 배제하고 과장된 벌룬 어깨와 특이한 재단 방식으로 완성된 제품군은 시그니처 아이템인 오버사이즈 윈드브레이커를 비롯해 레더 코트와 더블브레스트 재킷 등.블랙,그레이의 모노톤 베이스에 핑크,레드,블루의 채도 높은 컬러가 어우러져 포인트를 더했다.다양한 크기의 쇼퍼백과 크로스백을 양손 가득 든 스타일과 정연한 블랙 웰링턴 부츠로 마무리된 자태가 잔상을 남기기도. 스텔라 매카트니 퍼와 가죽을 일체 사용하지 않는 친환경 브랜드로 저명한 스텔라 매카트니(Stella McCartney).이번 시즌 그녀는 새로운 방법으로 보다 강력하고 명확히 환경에 대한 메시지를 담아냈다.모델들의 목,손,귀에 타투 스티커를 붙여 의미를 담은 것. ‘#ThereSheGrows’라는 캠페인의 일환으로‘Vegan’, ‘There is No Planet B’, ‘SOS’등의 문구로 생태계 파괴의 경각심을 일깨웠다.또한 빈티지 티셔츠로 제작된 드레스와 이전 컬렉션에서 사용된 패브릭으로 탄생한 멀티 컬러의 실타래, 클립 귀걸이 등으로 업사이클의 새로운 스타일을 창조했다.  자크뮈스 이탈리아 시골 마을을 배경으로 컬렉션을 전개한 자크뮈스(Jacquemus). 특유의 낙천적인 색감과 여유로운 감성이 어우러진 런웨이는 오렌지, 블루, 핑크 등 다채로운 색감으로 산뜻한 분위기를 연출했다. 이번 시즌 포인트는 동전 하나 들어갈 정도의 마이크로 미니백의 가방 시리즈. 과연 어떤 용도로 사용해야 할지 의문이 드는 초소형 사이즈의 제품이지만 앙증맞은 디자인이 소장 욕구를 물씬 자극한다. 니트 팬츠, 맥시 드레스 등 페미닌한 스타일에 자연 소재의 디테일과 다양한 액세서리로 마무리된 컬렉션은 특유의 사랑스러움이 가득 묻어는 쇼를 완성했다. 보테가 베네타 밀라노 패션위크의 최고 기대작,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다니엘 리(Daniel Lee)를 영입한 보테가 베네타(Bottega Veneta)의 첫 데뷔전은 가히 성공적이었다. 블랙 가죽 탱크 원피스로 시작된 쇼는 브랜드의 상징적인 인트레치아토(Intrecciato) 기법을 새롭게 구현한 스타일에 해체적인 디테일을 가미해 오래된 패션 하우스의 색다른 면모를 드러냈다. 제품군은 우아한 세련미를 과시하는 인상적인 숄더 라인의 재킷, 컷 아웃 코트, 비대칭 스웨터 등. 친밀하고 정제된 럭셔리룩을 완성한 보테가 베네타는 완전히 새로운 아이덴티티를 구축한 모습이다. 마린 세르 퓨처 웨어의 모토를 지속하는 마린 세르(Marine Serre)의 이번 컨셉은‘방사능’.환경의 종말을 가정한 이들은 네온,핑크,그린의 컬러의 사이키델릭 톤 베이스에 시그니처 로고로 무장한 스카프와 보디슈트,체크 패턴의 판초 등을 비롯해 다양한 디자인의 마스크,복면,야광 메이크업으로 독보적인 스타일을 완성했다. 마린 세르식 퓨처리즘은 폐기물 소재로 제작된 드레스,조개껍질과 동전을 재활용해 만든 액세서리로 또 다른 미래를 향한 강렬한 염원을 여과 없이 드러냈다. IMAGE CREDIT : Vogue Runway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링크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