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Nissue
10,000+ Views

물에 빠진 초등학생 구한 임산부

얼음이 깨지면서 개천에 빠진 초등학생을 구한 용감한 20대 임산부가 알려져 화제라고 합니다. 주인공은 임신 24주차를 맞는 정나미(27)씨라고 하는데요. 지난 21일 오후 4시 30분께 집 근처에서 운동 겸 산책을 하고 있었다고 합니다. 이때 한 할아버지가 다급한 표정으로 개천으로 뛰어가는 모습을 목격했다고 하는데요. 호기심에 따라가 보니 초등학생 김모(10)군이 얼음이 언 개천 빠져 허우적대고 있었다고 합니다. 주민들은 119에 신고를 했으나, 별 다른 조치를 취하지 못 한 채 발만 동동 굴렸다고 하는데요. 119가 오기 전에 큰일이 생기겠다고 판단한 정씨는 얼음물 속에 뛰어 들었다고 합니다. 다행히 개천 깊이는 성인 허리 정도 높이로 깊지 않아 김군을 쉽게 구할 수 있었다고 합니다. 그리고 근처 대학생 유모(24)씨가 의식을 잃은 김군에게 심폐소생술을 실시해 가까스로 김군의 목숨을 건질 수 있었다고 합니다. 사고 후 병원으로 옮겨진 정씨는 "평소 같았으면 그냥 구경했을 것 같았는데 임신을 해서 그런 것인지는 모르겠지만 아이를 구해야겠다는 용기가 났다"고 말했습니다. 다행히 정씨와 태아의 건강에는 아무런 문제가 없었다고 합니다. ----- 경찰은 정씨와 유씨는 용감한 시민상을 수여한다고 하는데요. 충분히 받을 자격이 있다고 봅니다. 정씨의 용기에 경의를 표하고, 더불어 심폐소생술로 아이를 살린 유씨에게 박수를 보냅니다. 그리고 네이버 뉴스 등 포털 뉴스를 보니, 댓글 중 외모 비하 등 좋지 않은 댓글이 상당히 많은 것을 발견했습니다. 올바른 댓글 토론 문화가 만들어 졌으면 좋겠습니다.
5 Comments
Suggested
Recent
진짜 대단!! 외모비하발언은 좀 .진짜 인터넷댓글이 초등수준이긴해요;
정말 대단하세요! 앞으로 태어날 아가는 엄마의 이런 용감하고 아름답고 고운 마음을 가지고 태어나겠지요 모쪼록 순산하시길 기원할께요 감사합니다~^^
네이버 댓글에 악플다는 사람들은 뭘하는 사람들인지 궁금해요 진짜... 댓글 모음보면 앵간한 기사에 사사건건 다 욕하고 다디는 사람들도 있더라구요
그나저나.. 외모비하댓글이라니 ㅠㅠ 인터넷 댓글 문화 수준이 안타깝네요.
임신을 했으니 아이를 지나칠 수 없었겠어요 진짜 대단하시네요 물에 빠진 아이도 다행이고, 임신부와 아기 모두 건강해서 또 다행이에요 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