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otgye
10,000+ Views

왜 미국만 온도를 화씨로 표시할까?

혼자 쿨해보이려고 화씨 쓰는줄ㅋㅋㅋㅋㅋㅋㅋㅋㅋ
우리나라였음 진즉에 바꾸고도 남았을듯

aka 도로명주소
30 Likes
13 Shares
8 Comments
Suggested
Recent
한국사람 열명만 있어도 재정적인 가치를 오만가지는 증명할수 있을텐데~~ 등신들~~화ㄱ~씨
미국은 측량 치수 등등 전부다 달라요. 그래서 우주왕복선의 폭발도 많았죠 인치와 세티미터의 다른점 때문에 이외에도 미터-피트or야드,리터-갤론,킬로그램-파운드,센티미터-인치,킬로미터-마일
사람들이 잘 모르는데 미국은 서유럽과 비하면 진짜 개꼴보수 꼰대국가임
뭐... 별이유없다능거네?
정말 이것 때문에 미국사람들이랑 얘기 할때 마다 힘들어요 ㅠㅠ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사격실력으로 2계급 특진한 간호사
1931년 2월 20일 베이징, 오금손 씨는 독립운동가 오수암 선생의 외동딸로 태어났다. 그러나 태어난지 1주일 만에 오수암 선생은 독립운동을 하던 중 사망하고 만다. 오금손 씨는 1943년, 광복군 제 3지대에 입대하여 항일투쟁의 길에 투신한다. 1945년 광복이 되자 오금손 씨는 개성 간호전문학교에 입학하여 간호사 자격증을 취득한다. 그리하여 개성도립병원에 취직하여 평범한 간호사의 삶을 사는 줄 알았는데 한국전쟁이 터진다. 오금손 씨는 국군에 입대하여 간호장교로 백골부대에 임관하였다. 1950년 8월, 포항 형산강지구 전투에서 오금손 소위는 야전 병원에서 근무중이었다. 그날 북한군이 국군 야전병원을 급습해왔다. 오금손 소위는 부상병의 수발을 들던 중이었는데 북한국 1개 소대 11명과 맞닥드리게 되었다. 오금손 소위는 개인무장이었던 카빈 소총으로 북한군 6명을 사살하였고 나머지 5명은 오금손 소위에게 겁을 먹고 달아났다. 이 전과로 오금손 소위는 국민훈장을 수여받고 2계급 특진한다. 이후 오금손 대위는 금화와 철원 중간지점에 있는 케이(K)고지 전투 중에서는 북한군의 포로가 되고 말았다. 끝이 없는 고문과 회유가 이어졌지만, 오금손 대위는 탈출할 기회만을 엿보다 북한군이 교전에 빠진 순간을 이용해 필사적으로 부대에 복귀하였다. 자대 복귀 이후 계속해서 임무를 수행했으나 시간이 지남에 따라 탈출 과정에서 얻었던 오른쪽 다리의 관통산, 허리에 파편이 박히는 부상이 심해져 대위로 의가사제대를 하게 된다. 이후 74세로 타계할 때까지 ‘백골 할머니’라는 별명과 함께 전국을 누비며 전쟁의 참상과 국가안보의 중요성을 알리는 안보 전도사로서 활동하다 지난 2004년 대전국립현충원에 잠들었다.
훈훈한 소식 모음) 우리는 '함께' 이겨낼 것입니다.
연일 말도 안되는 기사들에 아프지도 않은데 열이 오르는 분들을 위해 준비해 본 훈훈한 소식 모음입니다. 이렇게 <함께> 뭉치면 우리는 곧 이겨낼 수 있을 거예요. 1. 임대인에게 받은 온정을 베푸는 자영업자 2. 의료봉사자들을 위해 객실을 내놓은 모텔 지자체가 못 한 일을 자영업자가 해주네요ㅠㅠ 3. 세뱃돈 모아 기부한 중학생들 4. 되로 주고 말로 받음 5. 코로나 때문에 취소된 콘서트 티켓값을 기부한 팬들 구호협회 홈페이지까지 다운시키는 기부 릴레이라니! 6. 의료진을 위한 익명의 기부자 마산의료원 앞에 도시락 100인분과 생수를 놓고 간 익명의 기부자. 아무도 모르게 도움을 드리고 싶다는 말도 울컥하네요ㅠㅠ 7. 코로나19를 물리쳐 주세요! 한 초등학생의 감동 선물과 편지ㅠㅠ 8. 또 LG 돈도 못 벌면서 좋은 일은 다 하네요...ㅋ 9. 좀 전에 나온 따끈따끈한 소식 희망이 보이는 군요! . . 그리고... 아직도 끝나지 않은, 평생 짊어질 아픔을 품고도 대구를 위해 나선 세월호 가족들도 있습니다. 그 외에도 많은 분들이 온정을 베풀고 계십니다. 언제나 이렇게 함께 나서는 우리들이기에, 어느 나라에도 없는 선진화된 의료 시스템과 정부의 노력이 시너지가 되어 곧 사태가 진정되리라 믿습니다. 어느 나라도 이렇게 빠르게 진단이 가능한 시약을 실전에 사용하지도, 검사 비용을 무료로 대주기도, 치료를 무료로 해 주지도, 무료로 격리를 시켜주지도, 격리환자들을 위한 생활비와 보급품을 지원해 주지 않죠. 정부가 아무것도 안하고 있다는 말도 안되는 소리에는 이것만으로도 답이 되리라 생각됩니다. 자가격리자 보급품 그러니 반대를 위한 반대는 그만 두고 각자가 할 수 있는 것을 해 나가는 요즘이 되었으면 합니다. 마지막으로 감동적이었던 댓글을 첨부하며 글을 끝냅니다.
몸에 좋다는 크릴오일의 진실
크릴오일에 많이 들어있다던 인지질은 우리몸에서 합성 가능하고 계란노른자에 더 많이들어있음. 오메가 3는 식물유에 더 많이 들어있음. 그런데도 왜 비싸고 사람에따라 효과도 천차만별이고 부작용도 센 크릴오일만 드십니까. 홈쇼핑 광고말고 다른건 모르는 까막눈인거 인증하는 꼴이잖아요. 크릴새우 80퍼센트가 없어졌습니다. 이게 뭘 의미하는지 아나요. 남극의 생태계가 붕괴합니다. 펭귄, 물고기, 바다표범, 고래 등 많은 생명체들이 멸종합니다. 아직도 무슨뜻인지 모르세요? 고래 한 마리가 일생 동안 흡수하는 이산화탄소의 양은 30톤이 넘습니다. 또 산소생성에 큰 역할을 하는 식물성 플랑크톤의 성장을 돕습니다. 플랑크톤은 대기 중 산소의 절반을 생산하고 이산화탄소의 40퍼센트인 370억톤을 포획합니다. 4개의 아마존과 비슷한 효과를 지닙니다. 화재로 인해 아마존의 면적이 큰 손실을 입은 지금으로써는 무척 중요한 문제고요. 그런데 크릴이 없어지면 고래의 존속에 큰 문제가 생기고 가둘수 없으니 자연스레 산소의 양은 줄며 탄소의 양은 늘겠죠. 한국은 세계에서 3번째로 크릴을 많이 소비하는 나라입니다. 크릴오일 한 병 만드는데 크릴새우가 1만 6천마리 들어갑니다. 굳이 크릴을 먹어야하는 이유는 어디에도 없습니다. 제발 신경 좀 써주세요. 제발. 팩트: 부작용 쎈 크릴오일 먹지말고 계란노른자나 먹어라 종편에서 혈관건강 다큐로 크릴오일 광고하는데 동시간대 홈쇼핑에서 크릴오일 팔던거 생각나네 ㅋㅋ 광고에 속지말고 제발 환경 생각 좀 해주세요 제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