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jelly
10,000+ Views

'설'에 즐겁지 못한 세 사람의 이야기

민족 최대의 명절 설, 마냥 즐기기에는 부담이 된다?! 아빠 曰 "차가 너무 막혀~" 엄마 曰 "차례상 비용도 만만치가 않아~" 나 曰 "취업, 결혼 얘긴 그만~" 여러분이 명절을 즐겁게 보내지 못 하는 이유는 무엇인가요?
{count, plural, =0 {Comment} one {Comment} other {{count} Comments}}
Suggested
Recent
@cece 이번 설에도 세뱃돈이 짰나요?^-^
세뱃돈이 짜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7
2
1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