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jsgh112511
1,000+ Views
Comment
Suggested
Recent
토끼쌈에 치여~~💚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송승헌이 부모님 사진 공개했던 이유
옛날에 트위스트 김이라는 별명으로 불리던 배우가 있었음 대충 이렇게 생김 한때 나름 잘 나갔던 배우였지만 이런 저런 문제를 겪으며 쇠퇴하자 자서전을 갑자기 내면서 마지막 수금 준비를 함 그리고 연예인들 배우들이 다 그렇듯 노이즈 마케팅을 해보려고 했었는데 그 내용이 바로 “요즘 잘 나가는 남자 배우가 있는데, 지금 보니까 내가 젊었을 때랑 똑같이 생겼다. 딱 보니까 내 아들인지 알겠더라.”였음 즉 자기 사생아라는 거 ㄷㄷㄷ 근데 단순히 잘 나가는 남자배우 이런게 아니라 S군이라고 밝혔고 누가봐도 S군은 그 당시 엄청난 인기를 끌고 있던 송승헌이었음 흑백사진을 보면 알겠지만 얼굴형이랑 눈썹 같은 게 아주 살짝 비슷한 느낌이 있음 그리고 당시 기자들이 인터뷰를 요청하자 했던 멘트 사태가 더이상 수습 불가능한 지경으로 가게 된 것은 9월 11일 밤 한 방송 연예프로그램이 방영되면서다. 이 프로그램에서 트위스트 김이 “이런 여자가 한둘인가? 내가 바람을 워낙 많이 폈어야지.” “(송승헌의 어머니를 만나면 알 수 있겠냐는 질문에) 나하고 만약에 말입니다. 만약에 연이 있었다면 알 수 있겠죠.” “(송승헌이 아들이 맞냐는 질문에) 어허, 참 어려운 질문인데..” 등 개소리를 뱉어버림 인터뷰 터지자마자 당연히 송승헌 측에서 극대노 하고 아버지가 바로 트위스트 김 고소해버림 그러면서 오픈한 게 바로 그 유명한 송승헌 아버지 킹스맨 사진임 당시 반응 송승헌 잘 생긴줄 알았는데 아빠에 비하면 못생긴 거네 ㄷㄷㄷ 결국 재판가서 트위스트 김이 합의금을 뱉어내면서 사건 종료됨 그 이후 트위스트 김은 뇌출혈로 투병하다 죽었고 장례식에 동료 배우는 단 한명만 운구는 들어줄 사람이 없어서 취재왔던 취재진이 들어주게 되었음 오늘의 교훈 : 까불지 말자 쭉빵펌
20대때 연기대상 받은 배우들 나이순 정리
29세 2004 SBS 연기대상 김정은 (파리의 연인) - 공동수상 with 박신양 2015 SBS 연기대상 주원 (용팔이) 28세 1995 MBC 연기대상 채시라 (아파트, 아들의 여자) - 역대 최초 한 방송사 2년 연속 대상 수상 1998 MBC 연기대상 김지수 (보고 또 보고) 1999 SBS 연기대상 심은하 (청춘의 덫) 2015 KBS 연기대상 김수현 (프로듀사) - 공동수상 with 고두심 2016 MBC 연기대상 이종석 (W) - 당시 역대급 단시간의 대상 수상소감 "제가 남들처럼 멋진 수상소감을 못해요. 열심히 할게요" 27세 1993 MBC 연기대상 김희애 (아들과 딸) 1994 MBC 연기대상 채시라 (서울의 달) 1996 MBC 연기대상 김혜수 (짝) 26세 없음 25세 1991 MBC 연기대상 김희애 (산 너머 저쪽) 1993 KBS 연기대상 하희라 (먼동) 24세 2002 SBS 연기대상 안재모 (야인시대) - 현재까지 남자 최연소 대상 수상자 2010 MBC 연기대상 한효주 (동이) - 공동수상 with 김남주 23세 없음  22세 2008 SBS 연기대상 문근영 (바람의 화원) 1998 SBS 연기대상 김희선 (미스터Q) -현재까지 깨지지 않고 있는 역대 최연소 연기대상 수상자 (문근영보다 생일 1개월가량 늦은 최연소) 눈에 띄는 점으로는 MBC에서 1991년부터 1998년까지 8년 동안 무려 6번의 대상을 20대 여자배우가 수상함 출처 와 다들 진짜 어린나이에 성공했구나.. 대단하당 !!!
김혜수 업계평이 항상 좋은 이유.jpg
13년지기 스탭들에게 "너희가 나한테 잘해주는건 당연한게 아니야, 내가 감사한거지. 잘해줘서 고마워.." 이선균 曰 "스탭들을 대하거나 후배들 대할 때도 굳이 이렇게까지 할 필요가 있을까? 싶을 정도로 하셨다." 여자 스탭들 먼저 타라고 뒷자석 문 열어주는 김혜수 본인은 앞자리 조수석에 탐 콜 타임 2시간 전부터 현장에 도착하고, 스탭들이 자신 때문에 기다리는 걸 끔찍이 싫어한다. 이번 드라마(하이에나) 스탭들이 김혜수를 진심으로 존경했다. - 드라마 하이에나 제작자 20년전, 19살 고딩이 촬영장 알바하다가 전선에 걸려 넘어지면서 이빨 나감 촬영 중단되고 욕하는 사람들 사이로 김혜수가 조용히 다가와서 위로해주고 병원보내줌 심지어 김혜수 매니저가 등장해서 병원비 다내줬다고 함 "김혜수처럼 유명한 배우가 나처럼 잘 알려지지도 않고, 신경쓰지 않아도 되는 후배까지 마음을 써줘서 감동했다" - 배우 송지인 스탭들, 후배들, 막내들... 현장에서 가장 약한 존재들한테 35년째 잘함 아주 당연한 일인데 이게 절대로 쉽지 않다는 걸 연예계 근처에서 일하는 사람들은 알거야 ㅋㅋㅋ 김혜수 레게노 업계평 ㄷㄷ 출처: 더쿠 역시 여신님 ㅠㅜㅠㅜㅠㅜㅠㅜㅠㅜㅠㅜㅠ 내면까지 완벽하시네욥 ㅜㅜㅜㅜㅜㅜㅜㅜㅜㅜㅠㅠㅜㅠ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