eyesmag
1,000+ Views

오프 화이트가 새롭게 선보이는 'TORNADO WARNING' 컬렉션

빠르게 변화하는 트렌드와 스타일에 발맞춘
지난 20 가을, 겨울 파리패션위크에서 선보인 오프 화이트 ‘TONARDO WARNING’ 컬렉션이 새롭게 공개됐다. 기존 오프 화이트와는 다른 디자인 방식이 투영된 컬렉션은 예측할 수 없는 위치에 컷 아웃 디테일이 더해졌을뿐더러 곳곳에 클립, 스테이플러가 장식돼 위트 있는 무드를 자아낸다. 더불어 한층 절제된 룩을 비롯해 엿볼 수 있는 버질 아블로(Virgil Abloh)의 정교한 테일러링 기법까지. 앞서 공개된 이미지는 해당 컬렉션의 일부로, 추후 <아이즈매거진> 소식을 통해 버질 아블로가 전개하는 오프 화이트의 행보를 살펴보자.
더 자세한 내용은 <아이즈매거진> 링크에서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짤줍아님(X)자랑임(O).2020
빙하?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다들 새해복 많이들 받으셔쪄염? 20200102 오늘 날짜입니다 슨샌님덜 소오름...ㅎㄷㄷ 거 뭐시냐 12월 31일엔 넘모 바빴거덩여 후다닥 퇴근하규 덕질하규 술마시규 그러다 빙글에 접속했는데 요런게 땋 떠있는거예염! (지금 캡처한거라 1일 전임) 뭔 선물이란겨 뭐가 두가지란겨 난 나나연 배지만 있음 되는디! 하고 술 마시면서 눌렀는데 ㅋㅋㅋㅋㅋㅋ 술기운이라 뭔가 배지를 받을 정신은 없구 두번째 선물이 뭔지만 봤거덩여 그게 뭐였냐면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두구두구두구두구둥둥 스크롤 휙휙 ! 올해의빙글2019 뭘 좋아할지 몰라서 다 준비해 본 커뮤니티라고 합니당 그으래? 하고 촉이 확 온 짤둥이는 바로 커뮤니티로 들어가봤져 ㅋㅋ 열분덜도 한 번 가보쉴? 바로가기 링크를 드리는 친절한 짤둥이 그랬더니이이이 2019년 인기 카드들을 종류별로 모아 뒀더라구여 인기카드 Top100, 좋아요 Top100 뭐 이르케? 관종 짤둥이는 좋아요 콜렉터니까 ㅋㅋㅋㅋㅋㅋㅋ 바로 좋아요 Top100부터 눌러봤는디 역시 이르케 짤둥이 카드가 겁나 많더라 이겁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 자랑자랑 아예 한 페이지가 다 제 카드인걸로 캡처 떠봐쯥니당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짤둥쓰의 2019년... 나쁘지 않아써.. 짤 줍느라 핸드폰 컴퓨터만 잡고 사는 짤둥이였찌만 그만큼 열분덜이 사랑해주셔쓰니까 관심 먹고 자라는 짤둥이.. 행복해따.. 그 옆에 평균좋아요King도 있길래 거기도 들어가 봤더니 ㅋ 역시나 ㅋ 짤둥쓰가 평균좋아요King에 없을리가 없져 안그래여? (당당) 짤둥쓰 2019년 빙글을 정복했다 뭐 이건 다 열분덜 덕분이져 짤을 만들어 오는 것두 아니구 주워오는 거 뿐인데 이르케 아껴 주신 열분덜 사..사..사리곰탕..❤️ 빙글코리안 말 한 번 따라해 봐쪄염 ㅋㅋㅋㅋㅋㅋ 근데 암튼 술 마시다가 이리저리 저 커뮤니티를 둘러봤는디 그냥 둘러봤다고만 생각했는데 커뮤니티 제일 밑으로 내려가면 관심사 스레드란게 있거덩여 거기를 내려가보니까... ㅇㅅㅇ???? 저 저런거 적은 기억 없는데 후회 안녕어어어엉이라니 저거 말구 2020년 목표를 적은 기억은 나는디 ㅋㅋㅋㅋㅋ 술마시다가 뭔가 서러웠나봐여 후회가 많이 됐나봐 ㅋㅋㅋㅋ 열분덜도 2019년 버리고 가고 싶은 것들 적어 보셈여 여기로 가셔서 제일 밑으로 내려 보심됩니다 ㅋㅋㅋㅋ (상-냥-) 그리구 열분덜? 나나연 배지 다들 웨않바다? 받았다고 거짓말 해봤자 안속아여 들어가면 몇명이 갖고 있는지 뜬단 말이야 ㅋㅋㅋㅋㅋㅋㅋ 이르케 커여운데????? Winners 5 5?!?!?! 다섯며어어어어엉?!?!?!?!?! 너무한거 아니에여? 열분덜 말만 나나연이라면서 사실은 나나연 하기 싫었던 거여쪄여?!?!?! 너무해.... 저처럼 이르케 예쁘게 달아 보란 말이에여 나는 나나연이다! 온 빙글러들한테 자랑해 보라구여!!!!!!!! 옆에 혼자서 하는 배지들 다 달아 놓으니까 지짜 나나연 같구 을매나 좋게여? 다들 얼른 달아여.... 배지 다는 방법 여기 나오니까 다들 해보셈여! 나나연이라고 말하면서 안 달기만 해봐 저 불시검문 할테니까 달아여 꼭!!! 참 마법사 배지를 가진 사람도 있을까 싶어서 들어가 봤는데 한명 계시더라구여? ㅋ 다들 2020년에두 나나연하시규 상냥한 짤둥이 자랑도 상냥하게 하면서 이만 복도 줍구 짤도 주우러 가영 빠잇 ㅇㅇ
Tips to loose the Tight Shoes
We understand you were too excited to wear that at your next outing but you couldn’t because you realised at the last moment that they are too tight but it’s ok, things happen. So let’s see these tricks which can help you stretch your babies out. 1. Let’s wear them around the house: If you want to wear your new shoes to work or maybe all evening at a party, they need to be comfortable. Tight shoes are not comfortable at all. So whenever you are home, just start wearing them for short spans of time. This will break-in the shoe and help loosen the material and hence, will end up stretching the shoe right up and make it comfortable to wear for longer durations. 2. Freeze them: Just as water, your shoes also expand when frozen. Take a sandwich or plastic bag for each foot of your shoes. Fill 1/4th bag with water. Insert them inside your shoe and put them in the freezer and let them sit in till the water in the bag freezes. Once done take the shoes out of the freezer and let the ice inside the bag thaw and then try on your shoes. In case, it doesn’t feel right still, repeat the process. Be careful that the water does not leak, it can ruin your shoes. This is a tricky one, so be careful. In case of shoes like canvas or other materials that can get wet or be soaked, you can just wet them and put them directly in the freezer. 3.Heat them: Besides freezing, heating your shoes also has the same effect. Put on a pair of thick socks and then the shoes you want to stretch out. Switch on your hair dryer and heat the shoes where it is tight. While doing this keep flexing your feet inside the shoe as much as possible. It is a little uncomfortable but it works 200%. This is a good trick for leathers because they shrink back later. Men’s leather shoes and women’s formal shoes often need these techniques because they are expensive and usually cannot be returned. 4.Use some shoe-stretching tools: You can use some other tricks to stretch out your shoes instead of using your feet, try stuffing them with thick socks or maybe crumpled newspapers. There are certain tools available in the market specifically for this purpose. They can help stretch both the length and breadth of a shoe. These tools have knobs to adjust it to your required size. They work great but at times are a little expensive. Article Resource: http://club41.synergize.co/how-to-loosen-too-tight-shoes/?i=1
오늘 공개된 김정현 서예지 문자.txt
서예지 : 김딱딱씨. 스킨십 다 빼시고요. 김정현 : 그럼요. 서예지 : 오늘은 왜 어떻게 했는지 말안해? 김정현 : 오늘 여자 스태프에게 인사도 안했고요. 다른 사람한테 완전 딱딱. 김정현 : 장(준호) 감독한테 다시 한 번 로맨스 안된다고 못 박았어요. 서예지 : ㅋㅋ 알았어. 행동 딱딱하게 잘 하고. 김정현 : 9부 대본 나왔는데 전면적으로 수정해야할 것 같아서요. 서예지 : 수정 잘 하고. 김정현 : 너만 만질 수 있어 내 손은. 서예지 : 딱딱하게 해 뭐든. 잘 바꾸고. 스킨쉽 노노 김정현 : 그럼요. 김딱딱! 서예지 : 행동 잘하고 있어? 김정현 : 당연하죠. 티저 조감독 여자애가 하는데 딱딱하게. 김정현 : 여자들이랑 눈도 안 마주쳤고요. 서예지 : 로맨스 없게 스킨십 없게 잘 바꿔서 가기. 김정현 : 서주현 찍는 타임이라 남자들끼리 이야기 중이고요. 김정현 : 방금 장(준호) 감독에게 멜로 로맨스 싹 지워달라고 했어. 논리정연하게. 서예지 : (스태프들에게) 인사는 어떻게 했는데? 김정현 : (현장 동영상을 찍어 보내며) 인사 자체를 안했어요. 서예지 : 자기는 (스태프들에게) 인사 안하는 게 맞고 서예지 : 걔들(스태프)이 먼저 하면 딱딱하게 하면 되는거고 서예지는 수시로 영상 및 음성을 요구했다. 김정현은 몰래 동영상 버튼을 눌렀다. 카메라 렌즈를 바닥으로 돌려 현장을 찍었다. 그리고 전송했다. 서예지 : 지금 기분 나쁘거든. 지금 상황 찍어 보내봐 김정현 : (현장 동영상 전송) 서예지 : 나한테 영상 보낸 건 촬영장 아니더만? 김정현 : 촬영장 안이에요. 스튜디오 안이었어. 김정현 : 나는 계속 대본 보고 있어요. 딴짓 안하구요 서예지 : 로맨스 없게 잘 수정하고. 서예지 : 나로 인해 자긴 행복하지. 날 그러니 더 행복하게 만들어. 또 다른 날에도 마찬가지. 김정현 : 대본 볼 거에요. 서예지 : 네. 잘 고치고. 스킨십 로맨스 노노. 김정현 : 그럼여. "최호철 작가는 방송 중반 맹장이 터졌고, 장염을 앓았어요. 핏주머니를 찬 채로 작업실에서 일했습니다. 다들 목숨 걸었다고요." (현장 관계자 2) 예전 제작발표회 때 태도논란 있던 그 배우 맞습니다. 시키는 인간이나 시킨다고 하는 인간이나.. 서현씨와 제작진들만 안타깝군요
빙글만 했을 뿐인데 코인이 쌓인다고?
빙-하! 오늘도 빙글에서 잘 놀고 계신가요? 더 즐거운 빙글링을 위해 빙글팀이 준비한 새로운 시스템. 놀면 놀수록 보상을 받을 수 있는 리워드 시스템 '빙코인'을 소개합니다! 커뮤니티는 인생의 낭비라는 말, 빙글에는 적용되지 않는 말. 놀기만 해도 보상을 받을 수 있다니, 빙글 안 할 이유가 없잖아! 빙글 리워드 시스템 <빙코인> 개봉박두 Q : 어떤 리워드 시스템인가요? A : 빙글에서 카드를 볼때마다 보상(보물 상자)이 쌓입니다. 쌓은 보상은 실물 경제에서 사용 가능한 상품권으로 교환할 수 있죠. Q : 빙글러라면 누구나 사용할 수 있는 건가요? A : 그렇습니다! 따로 어딘가에 가입할 필요 없이 빙글 앱과 안드로이드 스마트 기기만 있으면 사용 가능합니다. iOS에 같은 시스템을 적용하기에 당장은 무리가 있기에, 안드로이드 사용자들을 대상으로 테스트를 거친 후 추후 iOS에도 제공할 예정입니다. 참고: 빙글팀의 대부분은 iOS 사용자이다. 정작 직원들은 당장 리워드를 받을 수 없음에 눈물을 훔치고 있다고... 그럼, 어떻게 작동하게 되는지 한 번 들여다 볼까요? 보는 것; 1 COIN 즐거운 빙글링에 가장 큰 기여를 하는 것은 시의적절한 카드를 작성해주는 빙글러들임에 이의를 제기하는 사람은 없을 거예요. 하지만 아무리 좋은 글이라 하더라도 독자가 있어야 빛이 나는 법. 작성자에게 긍정적인 반응으로 기운을 불어넣어 주는 '보는 사람들'이 있어서 더욱 좋은 글을 쓸 힘을 얻기도 하니까요. 뿐만 아니라 보는 이들의 반응으로 글의 옥석이 가려지기도 하고, 그러다 어느날은 보는 이에서 머무르지 않고 나아가 쓰는 이가 되는 날도 있죠. 조금 더 많은 빙글러에게 선순환에 기여하는 경험을 주고 싶었기에, 가장 기본적인 행위인 카드를 '보는 것'에 제일 먼저 리워드를 적용하고 테스트를 하는 것이 바람직한 시작이라는 판단을 했습니다. 추후 하트를 누르거나, 댓글을 다는 등의 행위도 보상과 결부될 수 있을 거예요. 카드를 보면, 1 COIN의 보상을 얻을 수 있습니다. 쓰는 것; ? 카드를 '쓰는 것'에 가장 먼저 리워드를 주고 싶었던 것은 사실입니다. 하지만 카드 작성에 대한 리워드는 카드를 보는 것과는 달리 접근해야 했어요. 카드 작성수만을 기준으로 둘 수도, 그렇다고 조회수나 카드의 반응만을 기준으로 둘 수도 없죠. 무의미한 카드가 양산될 수도 있고, 비인기 관심사의 좋은 카드가 읽는 사람이 적다는 이유로 적은 리워드를 받고 시무룩해지는 슬픈 일이 벌어질 수도 있으니까요. 시행착오를 겪어가며 한 단계씩 발전시켜 나가야 겠지만 무턱대고 시작할 수는 없기에, 쓰는 것에 대한 리워드는 보는 것에 대한 리워드가 정착되고 빙글러 여러분의 이용 현황을 지켜본 후 조심스레 도입하기로 했습니다. 카드를 쓰면 어떤 기준에 따라 몇 COIN의 보상을 받게 될까요? 좋은 아이디어가 있다면 댓글로 남겨주셔도 좋아요! 언제나 빙글은 빙글러들의 의견에 열려 있으니까요! (찡긋 ^.~) HOW; 빙코인 적립 방법 자. 이제 안드로이드 기기를 사용하는 빙글러들은 모두 빙글을 최신 버전으로 업데이트합니다. 아직 뜬 업데이트가 없다면 순차적으로 배포되는 중이니 며칠 내로 빙코인이 적용된 빙글 앱을 만나게 될 거예요. 업데이트를 하고 빙글앱을 켰다면 여태 본 적 없던 아이콘이 하나 보일 거예요. 빙글 홈 오른쪽 위에 수줍게 자리잡은 노란 바탕의 'v' 버튼. 앞으로 익숙해질 그 버튼 모양이 바로 빙코인(VING Coin) 아이콘이랍니다. 카드를 하나 볼 때마다 한 개의 보물 상자를 얻을 수 있습니다. 내가 얻은 보물 상자가 몇 개인지는 빙글 홈 우측 상단의 빙코인 아이콘에 빨간색 숫자 배지로 표시되죠. 'v' 아이콘을 누르면 보물상자를 빙코인으로 교환하고, 그렇게 모은 빙코인으로 상품권을 구매할 수 있는 공간으로 이동하게 됩니다. 이동된 페이지에서 '보물상자 열고 VING Coin 받기'라고 적힌 핑크색 박스를 누르면 위와 같은 화면이 뜨는데요, 가운데 커다랗게 보이는 핑크색 보물 상자를 눌러서 열면 VING Coin이 적립됩니다. 물론 내가 쌓은 만큼만 교환이 가능하겠죠 :) 하루에 100개까지 보물상자 적립이 가능하며, 적립 후 24시간 내에 열지 않으면 보물상자는 소멸되니 잊지말고 꼭 눌러 주세요! 주의 : 24시간 내에 열지 않으면 이 보물상자는 사라집니다. 보물상자 적립 Tip 홈 피드에서만 카드를 보다 보면 다른 곳을 탐색하고싶은 욕망이 끓어오를 거예요. 조금 더 많은 카드를 보는 것이 바로 보물상자를 더 많이 적립하는 방법이니까요. 그런 빙글러 여러분을 위한 빙글 파헤치기. 이렇게 피드 밖의 빙글에 조금 더 친근해져 볼까요? [#] 내 관심사 내가 팔로우한 관심사의 카드들이 홈 피드에 쌓이긴 하지만 때로는 특정 관심사의 카드들만 보고싶을 때가 있죠. 그럴 때는 빙글 홈 좌측 상단, vingle 글자 왼쪽의 '#' 버튼을 눌러 보세요. 마법처럼 내가 팔로우하는 관심사 목록이 펼쳐진답니다! 원하는 관심사 이름을 누르면 해당 관심사 페이지로 입장할 수 있어요. 관심사 탐색이 더 하고 싶다면 목록 가장 아래의 '+ 관심사 둘러보기'를 눌러 보시길. [ㆁ] 디스커버 다른 빙글러들은 어떤 카드를 좋아할까? 미처 알지 못했지만 내가 좋아할 수도 있는 카드들을 모아놓은 곳, 디스커버. '둘러보기'라고 부르기도 한답니다. 빙글 하단 탭의 두번째, 돋보기 모양 아이콘을 누르면 입장 가능. 특히 매달 업데이트되는 '명예의 전당'에서는 관심사를 즐기는 빙글러들의 이야기를 만날 수 있으니 잊지말고 챙겨봐 주세요 :) - '노는 것'의 가치를 알리고자 하는 빙글의 실험은 계속됩니다. 당장의 보상은 크지 않다 하더라도, 지금부터 함께 한 걸음씩 밟아 나가다 보면 지속가능한 커뮤니티 생태계를 만들 수 있으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자. 그럼 이제 얼른 업데이트를 하고, 카드를 보러 가볼까요? 업데이트는 점진적 배포중이니 늦어도 이번 주말에는 안드로이드 기기를 사용하는 모두가 업데이트된 빙글을 만나볼 수 있을 거예요. 참. 카드를 다 봤다 싶으면 직접 카드를 쓰셔서 자신을 비롯한 다른 빙글러들에게 볼 거리를 전하는 것도 좋을 거예요. 봤던 카드를 또 본다고 보물상자가 또 쌓이지는 않지만 내가 작성한 카드를 보는 것 또한 보물상자 하나를 얻는 방법이기도 하거든요. 한 번 더, [빙코인]은 안드로이드 기기 사용자들에게만 지원되는 시스템입니다. iOS 기기 사용자들은 조금만 더 기다려 주세요.
How To Choose A Convenient Photo Editing Services Company
how-to-choose-a-convenient-photo-editing-services-company- Nowadays there is no perfect photo that is perfect until it can be retouched using different techniques such as contrast, light adjustment, contouring, etc. We all know the benefits of external photography services such as lowering the cost of hiring a fixed editor, focusing on the real business and developing it, etc. But don’t know how to choose the best company to outsource your image editing work? Here are some tips for how to choosing the best image editing company to edit your images. 1. SERVICE OF EXPERTISE Specify the type of editing you need, and then select a photo editing company, because not all companies offer complete editing. Choose companies that specialize in the specific functions you need. Also, make sure that you have worked on these types of changes for other third parties. Service As Like- Clipping Path Service The Clipping Path service is a popular Photoshop photo editing technology. The cut path is a closed path or vector format that we used to create a diagram of the material using the pen tool. It then helps to crop the content of other images or to correct/correct certain parts of the photo. Multiple Clipping Path Service Multiple Clipping Path is a great way to select different objects from a single image. A styling tool that Photoshop uses to create paths. This allows you to work with different colored products and patterns. Because the product can be selected independently as goods. You can change the images, change the color tone, or adjust them individually. We tailor many ways to cut clothing, costume design, newspapers, books, posters, and more. Ghost Mannequin Effect Service Have you ever had trouble displaying a picture of a product without breaking your bank account? You must determine the correct shape and size of the product by entering a 3D shape. How can you do that? you can only do this with a ghost machine.
[월간 빙글 3月] 모두에게 봄이기를 🌸
봄바람 휘날리며↗ 흩날리는 벚꽃잎이↗ 울려 퍼질 이 거리를↗ 우우- 왜 여기서 끊었냐고요? (우우-) 둘이 아니거든요. 혼자란 말이죠. 둘이 걸을 수 없습니다. 보아하니 빙글러들 중에는 커플들이 꽤 많던데 거 요즘 참 좋겠습디다? 꽃이 참 예쁩디다? 다수인 커플들 사이에서도(씩씩) 사람들을 피해 혼자 벚꽃길을 당당하게 걸을 수 있는 씩씩한 빙글러들이 되길 바라며 이번달도 월간빙글 함께 시작해 볼까요? 3월의 빙글은 어땠을까 꽃내음 맡으며 함께 봅시다! 우우-와 씩씩이 두 번 쓰였지만 다 다른 의미로 쓰였다는 TMI 1. 꿀잼 보장, 이달의 인기 카드 2021년 3월에는 어떤 카드들이 빙글러들의 사랑을 받았을까요? 재밌거나 정성스러운 글은 하트를, 두고 보고 싶은 글에는 클립을 누르는 우리 빙글러들. 이번 달도 각 분야의 MVP와 더불어 클립, 하트, 댓글 Top 7을 각각 선정해 봤습니다! 겹치는 경우는 제외했으니 더욱 볼거리가 풍성하겠죠? 충성풍성! 🏅 3월의 MVP : 클립 + 좋아요 합산 1등 3월에 가장 많은 사랑을 받은 카드는 @sheher 님의 카드. 이리 치이고 저리 치이는 세상 가장 중요한 건 뭐니뭐니해도 멘탈 관리죠. 마음이 아프지 않은 모두였으면 정말 좋겠습니다. ❤️ 하트 브레이커 : 좋아요를 가장 많이 받은 카드 짤둥쓰는 좋겠네여 빙글러들의 하트 다 가져가소...❤️ @goodmorningman 🎓 지식인 : 클립을 가장 많이 받은 카드 매일 마스크를 쓰고 다니다보니 피부 고민이 더 깊어지는 나날, 그런 마음을 드러내기라도 하는 듯 @realtimeboard 님의 카드 팔자주름 없애는 방법이 3월의 클립왕이 되었습니다. 진짜... 없애주나요? 20대만 가능한 건가요 hoxy...? ㅠ 💬 댓글 대주주 : 댓글이 가장 많은 카드 짤둥쓰 이러기예요? 하트를 앗아간 것도 모자라 댓글 1등까지 먹어버리다니! 짤둥쓰는 대체 못 먹는 게 뭐야, 마침 댓글 1등을 먹어버린 카드도 먹는 음식 카드네요 ;) 빙글러들의 인생 음식은 무엇일까요? 이렇게 각 부문의 MVP들을 다 만나봤습니다. 끝이냐고요? 그럴 리가요! 1등만 알아주는 더러운 세상을 지양하는 빙글인걸요. 재밌는 카드들이 얼마나 많은데! 1등은 아니지만 꿀잼꿀잼핵꿀잼 카드들을 몇 개 더 함께 보시죠 :) 🎓undefined 클립 TOP 7 놓칠 수 없는 꿀팁 모음! 인생 꿀팁은 빙글에서 다 얻어가는 거 아시죠? ❤️ 좋아요 TOP 7 언제나 하는 말 같지만 짤줍 지분이 너무 커서 짤줍을 제외한 좋아요 TOP 7을 소개합니다. 예쁘고 귀엽고 감동적이고 경이로운 카드들 함께 보시죠! 💬 댓글 TOP 7 댓글 남기는데 특히 수줍은 빙글러들의 손가락을 움직이게 한 카드들은 어떤 것들이었을까요? 너도 나도 댓글을 다는 카드도, 몇 명의 설전이 뜨거웠던 카드들도 모두 흥미진진! 2. 빙글로 세상을 봅니다 내 세상은 항상 그대로인 것 같은데 바깥 세상은 어쩐 일인지 매일같이 엄청난 일이 벌어지고 있는 것 같죠. 내 삶이 바빠서 세상 소식에 어두웠을 성실한 빙글러들에게 매달 소식을 전하는 '빙세봅', 3월 한 달 간 세상에는 어떤 일이 있었을까요? 떠들썩했던 소식들 몇 가지만 함께 훑어보도록 합시다. LH돈 LH산, LH 투기 의혹 최근 가장 공분을 샀던 사건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개발 예정지 정보를 미리 알고, 팔려고 내놓지도 않은 땅 주인에게 찾아가 땅을 사고, 보상금을 더 많이 받을 요량으로 관리도 하지 않을 묘목들을 빼곡히 심는 등... 직원 한 둘의 비리가 아니라 관행처럼 오래 이어져 온 정황이 보여 착잡하기만 했죠. 뭘 잘못했는지, 얼마나 큰일인지, 반성의 여지조차 없어보여서 스트레스... 본부장의 투신이 있었지만 제대로 밝힐 것은 밝히고, 합당한 대가를 치러야 겠죠. 이미 유야무야 넘어가는 듯해서 씁쓸하지만 이럴수록 잊지 않고 더 큰 소리를 내야 하지 않을까요. 알고보니 LH 뿐만 아니라 공기업이나 공직자들 사이에 이미 만연해 있었던 것이 아닐까 싶기도 했고요. 정직하게 사는 사람들이 일어설 수 있는 나라가 되면 좋을텐데 말입니다. 부디 모두 명명백백히 밝히고 부당으로 취한 이익들을 뱉아내게 되기를. 기적같은 역주행, 브레이브걸스 오랜 무명생활 끝, 말 그대로 포기하려고 마음 먹은 다음 날 전국민이 다 아는 스타가 되었다! 드라마 카피에나 쓰일 문장이라고요? 하지만 이런 일이 실제로 일어나고 말았습니다. 그 주인공은 바로 브레이브걸스. 좋은 노래들이, 좋은 아티스트들이 묻히지 않으려면 어떻게 해야 할까요? 앞으로도 계속 행복해라 쁘걸!ㅠㅠ 오리무중, 구미 여아 사망 사건 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구미 여아 사망 사건. 누군지 모를 아이의 친아버지를 찾기 위해 안달인 이유는 찾지 못한 다른 아이의 생사를 알아야 하기 때문이죠. 부디 남은 생명은 무사하기를 바랄 뿐입니다. 봄을 위한 투쟁 선거제 개편으로 끝나버린 홍콩의 봄, 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돌아오기 마련인 계절처럼 홍콩의 봄도 부디 그러기를 바랍니다. 한편 미얀마는 아직도 시위가 한창이고, 군부는 민간인 사살부터 문화제 약탈까지 정말이지 갈 데까지 간 모습을 보이고 있습니다. 부패할대로 부패한 군부, 그에 대한 국민들의 반기, 그리고 그에 맞선 민간인 학살. 이게 정말 동시대에 벌어지고 있는 일이 맞긴 한 건가 싶을 정도로 잔인한 일이 행해지고 있습니다. 어떻게 해야 당연한 삶을 찾을 수 있을까요? 막막하기만 하지만 부디, 지금의 움직임이 그 봄을 앞당기는 도화선이 될 수 있기를 바랍니다. 우리도 그랬듯 말이에요. 대화가 필요해, 신화 세상 제일 사이 좋아 보였던 그룹 멤버들의 불화. 그게 신화였다니! 6년간의 단절에도 계속 노력했던 사람과, 불편해하면서도 종국에는 뻗은 손을 잡아준 사람. 비온 뒤 땅이 굳듯 앞으로 더 단단한 신화가 되길. 역사의 지층, 광화문 광장 궁 앞이고 관청 앞인데 당연하죠, 파면 문화재들이 바글바글했을 것이. 그간 알면서도 엄두가 나지 않아 건드리지 못했을 광화문 광장의 공사가 시작되고, 예상했듯 문화재들이 넘쳐나와 또 공사가 중지되었습니다. 어차피 광장으로 만들 것이었으니 역사 광장으로 조성하면 좋을텐데... 어떤 모습으로 선보이게 될까요? 왜곡을 위한 고증, 조선구마사 SBS에서 방영한 '조선구마사'가 역사 왜곡으로 뭇매를 맞았죠. 그냥 왜곡이 아니라 아주 구석 구석 치밀하게 왜곡을 해놓은지라 발뺌의 여지도 없었습니다. 팩션이라고 하면서 세종대왕까지 건드리다니 사람들의 화가 이만저만이 아니었고, 행동한 사람들 덕분에 2화만에 종영이라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이번 일로 방송사들의 콘텐츠와 역사에 대한 인식이 달라졌으면 좋겠는데요. 길막 레전드, 수에즈 운하 역사상 최악의 길막이 아닐까요. 바로 며칠 전까지만 해도 관련된 수많은 회사와 사람들의 애간장이 녹였던 에버기븐호. 63빌딩보다 긴 배가 수에즈 운하를 가로로 딱 막아버렸던 사건. 3월 29일, 가능할까 싶던 인양에 무려 일주일만에 성공하고 다음날에는 완전히 부양해 수에즈 운하를 빠져 나갔습니다. 정말 이런 일이 다 있네요. 3. 이달의 빙글러 여기저기 이슈들을 발 빠르게 빙글에 퍼다 나르는 빙글러들 덕분에 세상 소식을 골고루 접하게 됩니다. 하지만 꾸준히 '자신의 이야기'를 조곤조곤 전하는 빙글러들도 있다는 것, 알고 계시나요? 이달의 빙글러는 관심사 커뮤니티 빙글을 더욱 '관심사 커뮤니티'답게 만드는 빙글러 4분과 그들의 카드를 하나씩 소개하는 코너랍니다 :) || 배고플 때는 역사지 @casaubon 그런 거 있잖아요. 오늘은 날씨가 좋으니까 국밥이지, 오늘은 비가 오니 국밥이지, 오늘은 머리가 아프니까 국밥이지... 그러니까 주말 아침은 역사지, 길막에는 핵이지 등등 의식의 흐름 기법으로 택한 주제들로 재미난 썰을 풀어주는 빙글 고인물, 아는 사람은 다 알지만 대형 관심사에는 카드 발행을 잘 하지 않으셔서 모르는 사람은 아직도 모르는 @casaubon 님이 바로 빙글의 국밥같은 존재가 아닐까요(진지). 방에 앉아서 편히 안목을 넓히고 싶은 분들은 이분의 카드들을 주목해 주시기 바랍니다. #역사 #DidYouKnow? || 켄며들었다 @zpsxkakfn 객관적으로 잘 생기거나 예쁜 얼굴은 아닌데 자꾸 끌리는 사람. zpsxkakfn님의 그림이 바로 그런 것 아닐까 싶습니다. 처음엔 '뭐야 저 이상하게 생긴 생명체들은?!' 싶었던 게 물론 지금도 이상하게 생긴 생명체라는 생각을 하긴 하지만 그때나 지금이나 생김새만큼 이상하게 정이 가거든요. 그 (이상하지만) 정이 가는 생명체들로 만화를, 일러스트를, 그리고 영화 퀴즈까지 섭렵하였으니 이제는 감히 이상하게 생겼다고도 할 수 없는 상태. 켄며들었나 봅니다(TMI: zpsxkakfn을 한글 키보드로 바꿔 쓰면 켄타마루가 된다). 우리 같이, 켄며들어볼까요? 무슨 영환지 맞혀 보시죠. #영화 #웹툰 #일러스트레이션 || 금손 엄마 금손 아들 @namu0109 취미로 하신다는 네일아트가 취미의 퀄리티를 넘어섰다 싶을 때쯤 아들의 작품이라며 대수롭지 않게 올린 카드에 또 한 번 감탄했습니다. 아, 어머니를 닮아서 아들이 금손이구나. 제과제빵을 배운다는 아드님의 솜씨가 이만저만이 아니더라고요. 예쁘고 맛있는 것을 매번 부모님께 대령하는 마음도 참 아름답고요. 아래 보시는 사진은 큰 아들과 작은 아들이 함께 @namu0109 님의 생일을 축하하기 위해 만든 케이크라고 해요. 속이 가득 찬 게 보이시나요? #베이킹 #음식 #요리 #디저트 || 좋아하는 걸 그림 @yonigrim 지금의 기분, 지금 좋아하는 것... '지금'은 기록하지 않으면 금세 날아가버리죠. @yonigrim 님은 그 지금을 자신만의 방식으로 기록하는 빙글러랍니다. 새로 산 잠옷을 그림으로 남기기도, 지금 사용하고 있는 어플들을 그리기도 하고, 오늘의 기분이 담긴 일기를 그리기도 하죠. 보기만 해도 몽글몽글 기분이 좋아지는 귀여운 그림들. 좋아하는 것을 기록하는 그녀의 방식이 궁금하다면 프로필을 방문해 보시길 :) #일러스트레이션 #웹툰 #일기 이렇게 3월의 빙글도 마무리가 되었군요. 이렇게 많은 일들이 벌어졌는데 왜 나는 그대로일까 생각하는 분들, 많을 거라는 생각이 듭니다. 불안해 할 것 없이 각자 선 자리에서 멈추지 않고 걸어 나가다 보면 눈치채지 못했지만 꽤 많은 것이 바뀌어 있을테니 걱정에 묻혀 슬퍼하지 않으시길. 지금 벌어지는 많은 일도 그런 한 걸음 한 걸음이 쌓여서 만들어진 것들이니까요. 흩날리는 벚꽃과 함께 마음도 몸도 힘내서 한 걸음 내딛어 보시기 바랍니다. 모두에게 응원을 드려요. 월간 빙글은 빙글러들의 도움으로 만들어집니다. 발 빠르게 소식을 전하고, 관심사 이야기를 나눠 준 빙글러 모두에게 감사 인사를 남겨 보는 건 어떨까요? ( @sheher @goodmorningman @realtimeboard @CtrlZ @fromtoday @nanmollang @visualdive @ggotgye @ihatecocacola @quandoquando @Voyou @baaaaang @optimic @jejugirls @boogiewoogie @fromtoday @mumumimi @zatoichi @casaubon @zpsxkakfn @namu0109 @yonigrim 님 덕분에 월간 빙글 2021년 3월호가 알차게 채워질 수 있었습니다. 모두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