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enasia
5,000+ Views

새댁 이민정, ‘앙큼한 돌싱녀’로 돌아온다

새댁 이민정이 로코퀸으로 돌아온다. 이민정은 ‘미스코리아’ 후속으로 방송될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앙큼한 돌싱녀’에서 남편 차정우(주상욱)와 이혼 후 생계를 위해 억척스럽게 일을 하는 나애라 역을 맡아 결혼 이후 컴백한다. http://tenasia.hankyung.com/archives/211694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으아....예쁘다 ㅋㅋㅋ
가발아닌가요?ㅋㅋ앞머리..ㄷㄷ
머리 가발인거같아 ㅋㅋ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호불호 극명하게 갈리는 한국의 톱스타
대한민국에서 가장 연기 잘하는 배우는 누가 있을까? 단언컨데 이병헌이 열손가락 밖으로 나가는 일은 없을것이다. 아쉽게도 그는 뽀얀피부. 훤칠한 키에 조각같은 얼굴을 가지진 못했지만, 마치 연기를 하려고 태어난것 처럼 스크린을 장악하는 포스를 지녔다. 스크린 속에 이병헌은 눈빛은 물론이고 쉼호흡 하나까지 관객을 빠져들게 만든다. 아니, 더이상 스크린속에 이병헌이란 존재는 없다고 봐도 무방할것이다. 쌍꺼풀없이 작은 그의 눈은 대사 한마디 없이도 처연함, 분노, 독기, 똘끼, 허탈함 등등.. 모든 감정을 토해낸다. 현대극뿐 아니라 시대극마저도 너무 잘 어울리는 배우 이병헌. 2012년 <광해, 왕이 된 남자>는 이병헌이 두명 출연해서 인지(?) 흥행이 어려울법한 소재임에도 불구하고 초대박을 쳤다. 액션뿐만아니라 멜로영화에서도 그의 연기력은 묻히지 않는다. 일명 '멜로눈깔'을 뽐내며 사랑에 빠진 대학생의 풋풋하고 싱그러운 모습을 보여줘 마치 내가 수애가 된 것 마냥 여자 관객들의 가슴을 떨리게 만들었다. 그런 그가 왜 대한민국에서 가장 호불호가 극심하게 갈리는 배우가 됐을까? 탄탄한 필모그라피를 쌓으며 쉴 새없이 연기하던 그가 2012년. 미녀배우 이민정과 연애를 공식으로 인정하며 예쁘게 사랑을 키워나갔다. 1년 뒤인 2013년 이병헌과 이민정은 대한민국 국민의 모든 관심과 축복속에 아름다운 한쌍의 부부가 되기로 서약을 한다. 그러나 2015년 이병헌은 모델 이지연과의 섹스 스캔들로 결혼 2년만에 대한민국을 충격의 도가니에 빠뜨렸다. 한순간에 대한민국에서 가장 사랑받는 연기파 배우에서 가장 로맨틱한(?) 남자로 조롱받는 사나이가 된 이병헌. 그 이후로도 이병헌은 탄탄한 연기력을 뽐내며 스크린에서 존재감을 내뿜지만 그의 인기는 예전과 같지 않다.. 워낙 다작하는 배우이고, 또 흥행 보증수표라 스크린에서 어렵지않게 만날 수 있는데 영화를 보는 동안에는 좋고, 영화관을 나오면 싫어지는 기이한 현상이 발생하고 있다. 네티즌들은 "인간적으로는 싫지만, 연기로는 믿고 보는 배우라 씁쓸하다", "예전엔 그의 똘기 가득한 눈빛이 연기인줄 알았지만, 지금은 연기같아 보이지 않는다.", "싫지만 연기는 정말 잘한다. 왜 감독이 쓰는줄 알겠다." 라는 반응을 보이고 있다.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는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도 정말 좋아해요...♥
혜성처럼 나타난 <어쩌다 발견한 하루> 남자주인공
요즘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가 반응이 아주 좋슴다. 저도 볼거임 (단호) 여자주인공 역 혜윤님 연기 너무 잘하고... 혜성처럼 나타난 로운이라는 남자주인공 분은 거의.. 대형견 그 자체.. 원래 아이돌이셨다고 하는데 처음 뵙네요... 초면이지만....(생략) 대형견이 사람 된 거 같다며 반응이 난리나버린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의 남주인공 ‘하루’ 여주보다 머리 두 개는 더 큰데 종이인형마냥 팔랑팔랑 끌려다니는 건 일쑤 (드라마 설정상.. 드라마 설정이 좀 독특함.) 망가진 손전등 고쳐주려다가 여주 깜놀시키고는 우물쭈물 사과하기 말할 수 있었냐는 물음에 얼빵한 얼굴로 고개 끄덕끄덕 여주 기습에 또 얼빵한 얼굴로 가만히 앉아서 공책 빼앗기기 추운데 옷도 안 벗어주냐는 말 곧이곧대로 듣고서는 옷 죄다 벗어주려다 뭐 하는 짓이냐며 한 대 맞음 해달라는 건 또 다 해줌 바로 손 내밀어 잡아줌 뭐 봐? 너 나라고? (콕콕) (콕콕) 여주 행동 그대로 따라하기 널 하루라고 불러도 될까? 집으로 돌아가는 길 차창에 대고 자신한테 이름 지어준 여주 이름 두 글자 써 보기 갑자기 옆자리 와서 앉음 장난 침 장난 2 그래.. 다 해라 다해.. 출처:쭉빵카페원문보기 글쓴이: 어쩌다 발견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