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노출증? 킴 카다시안의 살색 SNS
지금 할리우드는 킴 카다시안의 누드SNS로 떠들썩 하다. 여성의 날인 3월 8일 하루전. 킴 카다시안은 자신의 인스타그램과 트위터에 신체 중요부위만 가린 파격적인 사진을 게시했다. 이 사진은 무려 8만 7,500번 리트윗됐고, 1만명이 넘는 사람의 '좋아요'를 얻었다. 이에 대해 미국의 국민 여동생 클로이 모레츠는 "젊은 여성들에게 우리의 몸보다 보여줄 수 있는 것들이 많다는 사실을 가르치는게 얼마나 중요한 일인지 진정으로 깨닫길 바랍니다" 라며 일침을 가했다. 그러자 킴 카다시안은 "모두들 클로이 모레츠가 트위터에 가입한걸 축하해 주세요. 왜냐하면 아무도 쟤가 누군지 모르기 때문이죠." 라며 비꼼으로 맞대응 했다. 그리곤 보란듯이 또 누드 셀피를 투척! 이를 지켜보는 네티즌들은 "딸뻘인 애한테 뭐하는거냐", "여성을 상품화 시키는데 일조하지마라", "클로이 모레츠 이겨라", "킴은 변태 관종이다", "맞는소리" 라며 클로이 모레츠를 옹호하기도 하고, "개인 SNS까지 간섭마라", "클로이 모레츠 경솔하다", "가슴을 올리든 엉덩이를 올리든 킴 카다시안의 자유다", "대놓고 저격하는건 무례한 짓이다"며 킴 카다시안을 옹호하기도 했다. 또, 지난 2월 17일에는 SNS에 완벽한 가슴골을 만들기 위한 비밀이라며 가슴에 테이프를 붙인 사진을 공개했다. 인심좋은 킴 카다시안은 "나는 덕 테이프부터 포장 테이프, 마스킹 테이프 등 모든 테이프를 사용해 본 결과, 개퍼 테이프가 가장 좋은 것 같다”며 테이프 공답까지 잊지 않았다. 킴 카다시안에게는 풍만한 가슴말고도, 자랑거리가 또 있는데 바로 더 풍만한 엉덩이! 네티즌들은 매년 킴의 엉덩이가 더 커지고 있는것 같다며 신기(?)함을 감추지 못했다. 똑바로 누워서 잔다면 허리가 아플 정도로 풍만한 엉덩이를 가진 킴 카다시안. 운동만으로 이렇게 풍만한 힙을 가질 수 있을까? 한국에서 이렇게 큰 엉덩이를 가지고있다면 렛미인에 고민녀로 나왔을것 같은데.. 알다가도 모를 미의 기준..! 지난 2월 17일 킴 카다시안이 자신의 남편 카니예 웨스트에게 SNS(트위터)를 멈추지 않으면 이혼을 할 생각까지 있다고 밝혔는데, 지구 반대편에서 지켜 보면.. 그냥 둘은 천생연분인것 같다. 관심좀 주세요.. 귀찮으실까봐 댓글 달아달라고는 못하는데 클립과 하트도 정말 좋아해요...♥
[Video] 내한공연 떼창의 위엄! 한국 떼창 레전드를 모아봤어요:)
안녕하세요 여러분!! Jay입니다~ 진짜 오랜만에 인사드리네요ㅎㅎ 요새 너무너무 바빠서 ㅠㅠㅠ 사실 지금도 바쁘지만 좋아하는 영상 또 투척하고 도망가려구용 ㅋㅋ 오늘은 놀 줄 아는 한국인들의 떼창을 모아봤습니당. 바로 보시져 ㅋㅋ (바쁘신 분들은 몇 개만 골라보셔도 한국 떼창을 느끼실 수 있음다ㅋㅋㅋ) 첫 타자는 내 사랑 마룬5!!! (흙흙 애덤님 나를 가져요 ㅠㅠㅠ 흑흑) 중간에 팬들이 종이비행기를 날려주는 이벤트도 보여주네요ㅎㅎ 아예 구역을 나눠서 돌림노래를ㅋㅋㅋㅋ 와 진짜 현장가면 진짜 재밌겠져 ㅠㅠ 사실 마룬5는 한국의 이런 팬문화를 참 좋아하더라구용. 어느 인터뷰인가 SNS인가에서 한국 공연 참 좋았다고 했음. ㅇㅇ. 아 참 노래 제목은 She will be loved입니다. 노래도 참 좋죠?ㅎㅎ 요것은 비욘세 언니의 Irreplaceable!! 이 노래 진짜 좋긴 함. ㅇㅇ. 완곡을 모두 소화해내는 한국관중 ㄷㄷㄷ 대단해유 ㅋㅋㅋ 비욘세 언니도 너무 좋아하네용 ㅋㅋㅋ 여기 또 레전드 영상 하나 더 나갑니다. 미카 역시 한국의 떼창에 매료되어 한국을 사랑하게 되었죠.ㅎㅎ We are golden 노래를 완벽하게 따라부를 뿐만 아니라, 가사에 맞춰서 금가루를 던져주는 관객!!ㅎㅎ 미카도 너무너무 신나하는군요 ㅋㅋ 미카 공연 팬들은 이벤트로 진짜 유명하죠. 휴지 폭탄, 종이비행기, 금가루 등등... 아 나도 현장 공연 한번 가보고 싶다 ㅠㅠㅠ 에미넴도 인정한 한국 떼창. ㅇㅇ. Lose yourself 라는 곡인데요, 영화 8마일의 OST로도 굉장히 유명한 곡이에요:) 에미넴의 랩 중에서는 느린 편에 속하는 랩이라 그나마 따라 부르기 쉽다지만.. ㄷㄷㄷ 그래도 랩을 이렇게 ㄷㄷㄷ;;; 이 콘서트는 에미넴의 머리 위 하트를 볼 수 있었던 기적적인(?) 콘서트였답니다 ㅎㅎ 심지어 공연의 흥분을 가라앉히지 못한 관객들은 집 가는 지하철 역 안에서 그들끼리의 떼창을 만들어 내기도 한다구요!!ㄷㄷㄷ 요것은 오아시스 콘서트가 끝난 후의 지하철 역 상황인데요 ㅋㅋ 어떤 사람이 술에 취해 오아시스의 Wonderwall을 부르자 또 한 사람이 그에 맞춰서 기타를 치기 시작했고 곧이어 다른 이들도 따라부르기 시작했다는 전설적인 이야기가 담긴 영상입니다ㅋㅋㅋㅋㅋ (근데 저도 이거 어디서 들은 건데 진짜 맞음? 진짜면 진짜 흥부자 인정이요 ㅋㅋㅋ) +영상 하나 더! 한국인의 떼창 사랑은 공연 밖에서도 이어집니다!! 교대역 떼창으로 유명한 영상이죠~ㅎㅎ 한 외국인이 부른 GOD의 촛불 하나에 시민 분들이 함께 했네용ㅋㅋ 근데 저 외국인 분 유명한 분이라고 하시더라구용? 세계 곳곳을 돌아다니면서 버스킹을 하시는 분이라고 들었음. ㅇㅇ. 저는 몇 번씩 본 영상들인데도 또 보니 감동이네요ㅎㅎ:) 사실 이거 말고도 레전드 영상들이 엄청 많거든용. 오아시스, 뮤즈, 메탈리카 등등!!ㅋㅋ 혹시 내한공연 레전드 떼창 또 있으면 댓글로 마구마구 공유해주세용!!!ㅋㅋ
화장으로 변신 아닌 변장! 켄달 제너가 된 남자
화장만으로도 켄달 제너로 변신하는 남자, 알고 보니 필리핀의 배우 겸 모델 겸 토크쇼 진행자 :0!!!! 인스타그램에서 무척 화제가 된 이 남자의 메이크업 사진들, 이게 모두 다 한 사람이라면 믿어지시나요? 오늘의 주인공은 필리핀의 배우 겸 모델 겸 토크쇼 진행자 겸.. 메이크업 아티스트이기까지 한! 다재다능한 남자, 파올로 발레스테로스(Paolo Ballesteros) 입니다 :) 남성 스타들이 아니라, 여성 스타들을 따라 한 메이크오버 메이크업으로 포토샵이나 성형 하나 없이 다양하게 변신해왔는데요. 수많은 메이크업 중에서 똑같아서 놀랐던 것만 골라 봤습니다 :) 미국의 아이유 아리아나 그란데 (눈 크기 커진 것 소오름) 줄리아 로버츠 (소오름!!!!!!!!!!!!) 제니퍼 로렌스는 웃을 때 팔자 주름도 비슷한 이 느낌!!!!!!! 입술 모양마저 똑같은 이 느낌 ㅇ<-< 루시 리우도 비슷하네요 ㅎ.ㅎ 쌍커풀->외커풀 어떻게 만들었는지 궁금... 심즈 캐릭터 같아 보이기도 하고요. 매력있어요! 케이트 블란쳇 입매 ㅋㅋㅋㅋㅋㅋㅋㅋㅋ 입매가 너무 똑같아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가장 헉소리 나왔던 건 그레이의 50가지 그림자의 그녀 다코타 로즈 메이크업 입니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안경 벗고 보지 않아도 너무 똑같아요 ㅠㅠㅠ 그냥 헤드샷 사진 찍어 놓은 거라고 해도 믿겠어요; 몇 달 전에는 자신의 메이크업 영상을 공개하기도 했는데, 슥삭슥삭 바르고 문질문질 속눈썹을 붙이고 열심히 블렌딩하며 경계를 문질렀더니 그는 비욘세가 되었다고 합니다 (..) 사실 비욘세보다 리오나 루이스를 더 닮은 것이 함정?!?!?!?!?!? 유튜브 동영상을 보며 메이크업을 배웠다는데정말 무시무시하게 재능있는 것 같지 않나요?소오름!!!!!!!!!!!!!!!!!!!!!!
지금 가장 '핫'한 브랜드! [베트멍]을 아시나요?
●ALLSTYLEKOREA ●중앙일보 ●VETEMENTS 오버핏 정도가 아니라 옷 안에 들어가도 될 정도로 큰 항공점퍼와 후드. 하지만 왠지 모르게 맵시가 살아있고, 입어보고 싶은 옷. 카니예 웨스트, 리한나, 지드래곤 등 셀럽들이 먼저 알고 찾은 브랜드. 지금 파리에서 가장 '핫'한 브랜드, 베트멍[Vetments]의 이야기입니다. 2014 F/W 시즌 런칭한 브랜드 '베트멍'은 프랑스어로 ‘옷’을 뜻합니다. 트렌드가 아닌, 세월이 흘러도 변하지 않는 '옷' 그 자체에 본질을 두겠다는 의미지요. 신비주의로 유명한 '메종 마르지엘라'의 디자이너였던 뎀나 즈바살리아(Demna Gvasalia)를 중심으로 패션에 대한 비전을 공유하는 동료들이 함께 만든 브랜드이며, 해체와 재가공의 작업을 통해 개성 있고 의상들을 만들어내고 있습니다. △Ready To Wear SPRING 2016 "어떤 사람이 입고 싶어야 하고 필요로 해야 한다는 점이다" '디자인 작업에 있어 가장 중요하게 여기는 신념이 무엇인가?'라는 물음에 대한 뎀나 즈바살리아의 답입니다. 그는 동일한 인터뷰에서, "이 브랜드는 우리의 친구들에게 옷을 입혀준다는 생각으로 시작했다. 우리는 옷장에 있는 아이템들을 가지고 창의적인 심미안과 새로운 시각을 보여주려고 한다"고 브랜드 런칭 동기에 대해 말했습니다. 기존의 패션에 대한 회의와, 실용적이고 새로운 옷을 창조하려는 의지가 엿보입니다. '베트멍' 디자이너들에게 있어 ‘쿨함’은 전혀 노력하지않는 모습, 진실된 모습이고 ‘우아함’은 옷을 입는 방법이며, ‘스타일리시함’은 그들이 좋아하지 않는 단어라고 합니다. 베트멍은 앞으로 정말 멋진 옷을 보여주는 우리의 '쿨'한 친구가 될 수 있을까요? 빙글러 여러분의 생각은 어떠신가요^^
주둥이를 봉인해제 한 칸예 웨스트
브리트니가 간만에 싱글로 빌보드 1위 먹고 재기를 하고 있는 와중에 칸예가 트윗함. '헤이 브리트니! 니가 잘되니까 기쁘다. 빌보드 1위하게 허락해주지. 근데 제이지랑 내 싱글이 더 쩔어.' 그와중에 제이지는 깨알같이 챙김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어처구니 없는 트윗에 브리트니 매니저가 대신 답했어요. '우리 1위하게 허락해줘서 존트 고맙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하하하하하하하하하하핳 넝담입니다. 때는 2009년 VMA 시상식장. 칸예는 시작하기 전부터 병나발 불고 난리 났음. 뭔가 큰 폭풍이 들이닥칠 것만 같은 기운이 느껴진다...... 아니나 다를까 술 퍼마셨으면 잠이나 쳐잘것이지 무대 위로 난입해서 깽판침. 테일러 스위프트가 여자 뮤직비디오부문 최우수상을 받게 되었고 눈물 콧물 흘리면서 수상소감을 말하려는데 갑자기 칸예가 갑툭튀해서 마이크를 스틸해갔어요. '야 테일러 축하는 하는데 너 이 상 받을 자격 없는 거 알지? 이건 욘세꺼야.' '아니 저새끼 왜저래?' 시키지도 않은 짓을 하는 칸예 때문에 당황한 비욘세. 심지어 핑크는 세상에서 제일 큰 똥이라고 디스함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아하하하하하하하핳 넝담입니다. 칸예가 깽판치지 않았어도 될만한게 비욘세는 대상이나 마찬가지인 올해의 뮤직비디오상을 받았다는 거에요. 근데 그 난리를 쳐났으니 맘 놓고 기뻐할 수도 없는 욘세쨔응. 결국 테일러를 무대 위로 불러서 칸예 때문에 못한 수상소감을 하게 했죠. 시간이 흘러 2014년. 벡이 올해의 앨범상을 받아서 수상소감을 발표하려는 찰나, 칸예가 강냉이를 드러내며 일어났어요. 제이지는 바로 얼음되고 비욘세는 저 븅신 또 왜저래 하면서 안돼!!!! 외치는 중. 칸예는 걍 장난치려고 무대에 올라왔다가 내려가는거였는데 제이지랑 비욘세는 잠시나마 개식겁함ㅋㅋㅋㅋㅋㅋ 하지만 시상식이 끝나고 또 주둥이를 턴 칸예. '그 상은 원래 비욘세꺼 아님? 그래미 이딴식으로 하면 나 내년부터 안올껴.' 뭔 개소리야 이건. 아하하하하핳하하하핳하 넝담입니다. 그나저나 칸예는 비욘세 짱팬인가봄. 욘세 언니가 Love on top을 부르고 마지막에 뱃속에 있는 블루 아이비를 쓰다듬으며 퍼포먼스를 멋지게 장식했는데 제이지도 가만히 웃기만 하는데 칸예가 더 신나서 제이지 때리고 난리남. 간만에 강냉이 만개했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칸예가 비욘세랑 제이지를 가족이라고 표현할 정도로 끔찍하게 생각하고 있어서 저렇게 행동하는 듯ㅋㅋㅋㅋㅋㅋ 그나저나 며칠 전에 칸예가 또 주둥이를 봉인해제 했다는 소식! '나 결심했어. 2020년에 대통령 나갈거야.' 존트 도날드한테 전도당함? 그럼 킴은 엉부인이 되는 건가요?
헐리우드 스타들의 2015년 흑역사들
사람이 항상 살면서 즐거운 순간, 기쁜 순간, 멋진 모습만을 보이는 순간만 있으면 좋겠다만... 우리 모두가 알다시피 인생이란 항상 그런 방향으로 흘러가지 않습니다. 특히 유명인사들은 직업의 성격상, 그런 순간이 일파만파 퍼져나가고, 기록에 남는 경우가 있죠. 그래서 뽑아 보았습니다, 할리우드 유명 인사들의 민망했던 그 순간들... 1. 마돈나, 브릿 어워드 꽈당 사건 올 해는 마돈나에게 운이 좋지 못한 해였습니다. 새 앨범을 위해 공들여 섭외했던 아비치는 중간에 아파버리고, 겨우겨우 만든 음원은 유출 파동을 겪고, 거기에 새로나온 앨범의 성적도 영 신통치 않았죠. 그리고 이 모든 불은의 종지부를 찍는 사건이 등장합니다. 브릿 어워드에서 그녀는 새 앨범 타이틀 'living for love'를 공연하기로 결정합니다. 수십년을 무대에서 살아온 프로이니만큼, 그녀에게는 멋진 공연을 할 일만 남았죠. 하지만 문제는 그녀가 착용한 망토. 망토를 묶은 줄이 제대로 풀리지 않고, 그 상태에서 백댄서들은 리허설에 따라 망토를 당기는데... 그 결과는... 언니.. 내년엔 잘 풀릴거에요 ;_;.. 새 앨범 빨리 내요... 2. 아리아나 그란데, 도넛 게이트 미국의 국민 여동생, 요정으로 불리던 아리아나 그란데. 하지만 올해 그녀의 명성에 먹칠을 하는 일이 발생하고 맙니다. 이름하야 아리아나 그란데 '도넛 게이트'. 사연인 즉슨 아리아나 그란데가 도넛 가게에 가선, 사지도 먹지도 않은 도넛에 몰래 침을 바르고 도망간 것. 하지만 그 매장에는 CCTV가 있었고, 문제의 영상은 일파만파 퍼지고 말죠. 더욱 웃긴것은 여기에 대한 아리아나 그란데의 해명. 그녀는 '미국인들이 얼마나 건강을 생각 안 하고 아무거나 자유롭게 먹는지를 표현하려다 그런 말을 하게 됐다'며 '미국 어린이 비만율이 세계 최고 수준이라는 사실에 좌절하곤 한다'고 말했다고 하네요. 납득이 되시나요? 3. 원 디렉션의 해리 스타일스가 스타일을 바꾸었다 하지마.. 제발.. 4. 카니예 웨스트 대선 출마 출마시기는 2020년이라고 합니다. 행운을 빌어요 카니예. 5. 리한나 계란 드레스 사건 오죽 했으면 저런 짤이 돌았다. 6. 연이은 결별 소식 특히 벤 에플렉은 꽤나 충격 7. 존 트라볼타의 이해할 수 없는 행동 스칼렛 요한슨의 표정이 유독 싸해보이는 것은 나 뿐만일까... 8. 저스틴 비버의 노출 사건, 그리고 아버지의 반응 올해 저스틴 비버는 황당한 일을 겪습니다. 자신의 집 마당에서 누드로 돌아다니다, 그만 파파라치에게 사진이 찍힌 것이죠. 그렇습니다. 자신의 몸이 전 세계에 노출되는 초유의 민망한 상황을 겪은 것이죠. 그런데 그를 더 황당하게 한 것은 그의 아버지의 반응. 그는 이 사건을 놓고 '자신의 아들이 자랑스럽다'고 반응했다네요. 응?
당신에게 귀르가즘을 선사할 쩌는 soul&hiphop
당신의 귀를 간지럽혀줄 귀르가즘 쩌는곡 몇곡 소개해드릴게요 내용과 무관하게 손나은 손나이ㅃ....ㅡ eminem - lose yourself 모두가 알만한 그런곡... 듣지않아도 그 멜로디가 떠오르는 그곡! 모두가 다아는 그런곡이라 추천이라기 보단 명곡을 떠올릴겸 링크걸어봤어요! 8mile의 후미를 장식하는 최고의 명곡이죠 the notorious Big - sky's the limit (feat. 112) 앞부분의 나레이션이 조금 길지만서도 처음들었을때의 그소름이 잊히지않은 곡! 112의 보컬도 말이 필요없네요 ㅎㅎ 성훈 - with chocolate 브라운아이드소울의 막내 성훈형님의 소울넘치는 솔로곡 입니다. 강한비트에 피아노반주 그리고 성훈의 재즈틱한 목소리가 너무너무 잘어울리는 곡이네요! 브아솔은 한명한명이 다 괴물이죠...후 naughty by nature - throw it up CD 버릴것 하나없는 너티형들의 곡들 중에서도 가장좋아하는 곡중 하나입니다. 흥이 절로나네요 얼쑤~! the notorious big - juicy 노토리어스의 곡중 탑랭크안에 꼽히는 곡입니다. 동부의 거친랩을 하던 그가 이곡을 처음 받았을때 콧방귀를 뀌었다지만 반응은 너무좋았고 노토리어스를 최정상으로 올리는데 한몫한 곡이기두 하죠! 들어봅시다 ㅎㅎ D'angelo - suggah daddy 네오소울의 아버지 디안젤로의 새로운 앨범 'black messiah' 수록곡 입니다 가벼우면서도 흥나는 음악이네요 ㅎㅎ 소울 하면 따라올 자가 없는 디안젤로 이죠! Jay z - ain't no nigga (feat. foxxy brown) 익살맞은 비트와멜로디에 폭시브라운이 함께한 곡이네요 ㅎㅎㅎ 참 매력적인 곡이라고 생각해요 Jay z - dead president II 제이지의 명곡하면 보통 empire state of mind 나 umbrella 를 떠올리게 되지만 진정한 명곡은 이곡이라고 자부할수 있겠습니다! 나스의 목소리도 들리네요 말이필요없는 대명곡! 들어봅시다 어떠셨나요 ㅎㅎㅎ 제가 소개해드리는곡들이 주로 90년대 골든에라 시기가 주 이다보니 아티스트나 장르가 한정되네요 옛것이 좋은것이지...응...안그래?ㅎㅎ 즐감들 하시고 굳밤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