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aums
10+ Views

생각이 아름다운 5가지 이야기

☆ 생각이 아름다운 5가지 이야기 ☆

좋은 사람 
마음이 통하는 
사람을 만났습니다.. 

′부족함′에 대해 
이야기하더군요. 

하지만 나는 그 사람의 
얼굴에서, 말에서, 몸짓에서, 
넘쳐나는 ′충족함′을 
보았습니다. 

자주 얼굴이 붉어지는 
사람을 만났습니다. 
자신의 ′우유부단함′에 대해 이야기하더군요.. 

하지만 나는 
자신에게는 말할 수 없이 
엄격하면서도, 
다른 사람들에게는 
늘 이해와 아량으로 대하는 
그의 삶에서 진정한 '단호함′이란 
무엇인가를 느꼈습니다. 

사람 향기가 
물씬 묻어나는 
사람을 만났습니다. 
자신의 ′교만함′에 대해 
이야기하더군요.. 

하지만 나는... 
약하고 보잘 것 없는 
사람들 앞에서는 
자신을 한없이 낮추면서도, 
힘으로 남을 억누르려 하는 자들 
앞에서는 한치도 물러서지 않는 
그 사람의 행동에서 
진짜 ′겸손함′을 배웠습니다. 

문득문득 그리워지는 
사람을 비로소 만났습니다.. 
자신의 ′좁은 식견′에 
대해 이야기하더군요.. 

하지만 나는 그 사람의 
눈동자에서 원대한 
′꿈과 이상′을 엿보았습니다.. 
참, 흐뭇한 날이었습니다.


========================

■ 절친에게 공유 해야하는 무료앱


■ 절친에게 지금 공유할것

시간 지나면 꼭 후회되는 33가지

말한대로 이루어집니다

감사할 줄 아는 사람이 행복하다

========================

#마음향기 #좋은글 #좋은글모음
#1분명상 #인생명언 #인생글
#아침향기 #아침편지 #자기계발
#부자되는법 #사랑 #연인 #삶의지혜
#아침글 #아침좋은글 #삶의향기
#좋은글 #좋은글귀 #힘이되는글귀
#짧고좋은글귀 #책좋은글 #인생명언
#짧은명언 #1분의행복 #동기부여 #희망
Comment
Suggested
Recent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서브웨이 알바가 알려주는 알아두면 쓸모있을지도 모르는 팁
그동안 봐왔던 서브웨이 꿀팁 중에서 제~~~일 꿀팁이라 퍼왔습니다 후후 저녁에 맨 밑에 추천 조합으로 사먹어봐야지 알바한지 꽤 오래됐는데 고객님들이 많이 물어보시는거 위주로 정리해봤어 ㅇㅅㅇ 1. 마요네즈 ≒ 랜치(마요네즈+요거트+양파) ≒ 홀스래디쉬(마요네즈+와사비가루). 모두 마요네즈 베이스니까 굳이 같이 뿌릴 필요 없음 한가지만 뿌려도 돼 사우전아일랜드는 조금 다른데 마요네즈+케찹+피클 즉 케요네즈임 이것도 굳이 위의 소스랑 같이할 필요 없을듯! 1-1. 참치랑 에그마요는 이미 마요네즈에 버무려져있으니 마요네즈를 진짜 사랑하는거 아니면 굳이 마요네즈계열 안뿌려도 됨! 스윗칠리 허니머스타드 / 스윗칠리 스윗어니언 / 스윗어니언 바비큐 추천 2. 핫칠리.. 생각보다 많이 맵다 원덬은 매운거 못먹어서 단독으로 절대 못먹어..☆ 매운거 못먹는 덬들 참고하셈 개매움 그리고 스윗칠리랑 완전 맛이 달라. 좀 불맛이 느껴지는 매운맛이라 해야하나.. 스윗칠리는 걍 달아 2-2. 핫칠리 꿀조합 - 핫칠리 + 스윗칠리 - 핫칠리 + 마요네즈 베이스 소스(마요네즈/랜치/홀스래디쉬 등) - 핫칠리 + 스모크바비큐 2-3. 매운거 좋아하는 덬들.. 서브웨이에 진짜 매운 소스는 핫칠리 뿐이란걸 알아달라 사우스웨스트는 마요네즈에 삭힌고추 들어간 소스라서 맵다기보단 향이 독특해. 사람들이 암내난다더라 나도 겁나서 안먹어봄ㅋㅋㅋㅋㅋ 홀스래디쉬는 와사비가루 들어간거라서 맵다기보단 알싸한 맛! 3. 이탈리안비엠티랑 비엘티는 다름 이탈리안비엠티 = 페퍼로니3장 살라미3장 햄2장 비엘티 = 베이컨4장 간혹 이탈리안 비엘티라고 얘기하는사람들 있는데 알바들이 꼭 레시피 얘기하면서 물어봄 자주 헷갈리시더라고 완전히 다릅니당 4. 한시간 이내에 먹을거라면 플랫브레드 괜찮지만, 나중에 먹을거라면 그냥 다른빵을 먹자. 데워놓고 오랫동안 냅두면 열때문에 야채 숨도 죽고 물도 나와서 빵도 눅눅해짐 걍 맛없어짐 4-1. 플랫브래드는 냉동빵이라서 무조건 데워야함 가끔 데우지말고 달라는분들 계시는데 플랫브레드 안데우면 밀가루맛 엄청 나.. 그리고 플랫브레드가 인기가 많아서 냉동실에서 바로 꺼내서 꽝꽝얼은 딱딱한채로 쓰기때문에 이빨도 안들어감 걍 데워야함 이빨 빠사짐 5. 서브웨이 모든 재료는 익혀서 냉동된걸 해동시켜서 쓰는 것이기때문에 나중에 먹을때 다시 안데워도 됨 그리고 일단 샌드위치는 차갑게해서 먹는 음식인거 다듣 알지? 데우면 큰일나여 야채가 익어버렷 맛없어져버렷 6. 이탈리안비엠티나 비엘티, 스파이시이탈리안같은 짠 메뉴 먹을때 오믈렛 추가해서 먹으면 좋음 오믈렛이 계란지단인데 살짝 버터향나고 담백하거든 오믈렛이 짠맛 잡아줘서 좋아. 에그마요는 오히려 짬 6-6. 다이어트용으로 먹는 덬들 베지만 먹기에는 너무 허전할때 오믈렛 추가해서 먹으면 좋아~_~ 7. 풀드포크맛 = 족발맛, 로티세리맛 = 옛날통닭맛 종결시킴 8. 참치 먹을때 안데우고 먹는게 나음 빵도 플랫말고 다른걸로 해서 데우지 말고 먹어보세요 참치 데우면 비려짐.. 노맛 9. 화이트 ≒ 파마산오레가노 ≒ 하티 / 위트 ≒ 허니오트 화이트 빵에 파마산가루 올리면 파마산빵 되고 화이트빵에 옥수수가루 올리면 하티가 됨 하티빵은 조금 단단해 위에 올라가는 옥수수가루도 오독오독씹히고. 위트빵에 오트밀올리면 허니오트가 된다..! 참고로 허니오트 이름만 허니지 달달한 빵 아님 10. 미트볼 + 플랫브레드 + 슈레드치즈 + 양상추빼고 다 = 피자맛남 여기에 랜치랑 후추뿌리면 갓갓 양상추는 뭔가 미트볼이랑 안어울려 ㅇㅅㅇ 11. 아메리칸치즈 = 우리가 아는 슬라이스치즈맛 슈레드치즈 = 체다치즈가 더 들어가있어서 아메리칸보다 치즈향이 진하다 무묭이는 치즈사랑해서 슈레드만 먹음 ㅇㅅㅇ 12. 터키계열 메뉴를 시킬때 멋대로 이름을 줄여서 말하지 말자... 터키 / 터키베이컨 / 터키베이컨 아보카도 이렇게 메뉴가 셋이나 있어서 알바가 일일이 다 물어봐야함.. 뚀륵 가끔 터키베이컨아보카도 시키면서 터키라고 한다던지 터키베이컨이라고한다던지... 나중에 아보카도 왜 없냐그러고 베이컨 왜 없냐고 뭐라하고 흑흑 그래서 우리가 아보카도 있는건지 없는건지 꼭 여쭤봄 고객님 저희 터키메뉴가 세개가있어요 흑흑흑 12 - 1. 메뉴를 번호로 말씀하시믄 저희도 다 봐야 알아여 메뉴이름 말씀해주세요 고객님,,,,, 12 - 2. 서브웨이클럽이랑 서브웨이멜트도... 고객님 저희 서브웨이메뉴가 두개가 있어요,,,,,흑흑흑 12 - 3. 칠리도... 고객님 저희 칠리가 두개가 있어요,,,,, 스윗칠리 핫칠리,,,, 12 - 4. 머스타드도... 고객님 저희 머스타드가 두개에요... 허니머스타드 옐로머스타드... 13. 서브웨이를 처음 왔는데 뭘 먹어야할지 모르겠다면 서브웨이클럽을 먹어보쟈 제일 무난무난 문안인사템 터키2장 햄1장 로스트비프1장이 들어가고 안짜고 남녀노소 문안문안하게 먹을수있는 그것 13-1. 소스를 뭘 뿌려야할지 모르겠다면 스윗칠리+랜치 / 스윗어니언+랜치를 먹어보자. 아니면 스윗칠리+어니언+랜치 모두 먹어보자. 매운걸 조아한다면 스윗칠리빼고 핫칠리로 먹어보자 14. 오늘의 메뉴 / 오늘의 스프는 없는 매장도 있으니 꼭 체크할것. 서브웨이는 가맹점이라서 매장마다 다른게 꽤 있으니까 체크해주고 가주새오 15. 외국이나 한국이나 서브웨이는 어딜가도 맛 똑같음 소스나 쿠키종류같은게 좀 차이날뿐 다 똑같음 우리점장님이랑 외국에서 먹어본 알바들이 다 그러시더라구 16. 여러개 주문한다면 쿠폰은 챙겨가주새오 5개만 찍어도 쿠키를 무료로 드리니까 쿠키먹어줘... 맛있어(는 점바점이래 ㅠㅠ 쿠키되는곳도있고 안되는곳도 있대!!!!! 참고요로시꾸) 17. 빵이랑 쿠키는 플랫브레드빼고 모두 매장에서 구움 반죽은 냉동인데 발효랑 굽는거 다 매장에서 함 18. 서브웨이는 모든 샌드위치메뉴를 샐러드로 만들수있다! 샐러드 야채는 30센치 샌드위치 기준의 양으로 들어감 18 - 1. 매장에서 바로 먹을거면 찹샐러드, 나중에 먹을거면 기본샐러드로 먹자! 찹샐러드는 잘게 잘라서 소스에 버무려주는건데 매장에서 기본샐러드 시켜서 비벼먹는게 생각보다 귀찮은일이라.. 그냥 찹샐러드 해서 드세요 가격은 똑같음(근데 알바들은 귀찮음 찹샐러드만드는거 개싫어함ㅋㅋㅋㅋㅋㅋㅋㅋ) 18 - 2. 나중에 먹을거면 찹샐러드를 하면 안되는 EU : 소스에 절여져서 야채절임이 됨 더이상 샐러드가 아니게 됨 18 - 3. 샐러드 소스 따로 담아달라고 하면 해주긴 하는데 올리브오일이나 레드와인식초는 웬만하면 그냥 뿌려서 가는게 좋아.. 묽어서 줄줄새더라 19. 씨푸드 단종된지 엄청 오래됨 이제 그만 보내드려..... 여기까지!!! 이제 더이상 기억나는게 없당 서브웨이 맛있으니까 한번씩 먹어봐 근데 우리매장은 오지마 사람개많으니까... 존나힘듦 ++++++ 참치랑 에그마요 치킨데리야끼 다 알바들이 직접 재료에 마요네즈랑 데리야끼소스 버무리는건데 유독 에그랑 참치가 축축해보이거나 치킨데리야끼가 까맣다면 그날은 소스빌런이 직원중에 있는거임 재료 잘 봐봐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알바 픽 꿀조합(?) 별거없음주의,, 플랫브래드 + 이탈리안비엠티 + 에그마요 + 핫칠리바비큐 한줄씩 = 돼지조합 플랫브래드 + 비엘티 + 오믈렛 + 사우전아일랜드 핫칠리 바비큐 = 직원들 배고플때 간식조합 출처 :https://theqoo.net/857496587
경청의 힘
제임스 버릴 엔젤은 1871년부터 1909년까지 38년간 미국 미시간 대학의 총장을 지냈습니다. 보통 대학의 총장 자리는 상황에 따라 민감한 자리이며, 압력 또한 많이 받는 곳이기 때문에 오랜 기간 유임하는 것이 매우 힘든 자리입니다. 그러나 엔젤은 직원들과 학생들의 요구사항을 잘 조율시켰고, 모두를 만족시키며 학교를 운영했습니다. ​ 그가 총장 자리에서 물러나기로 했을 때 기자들이 몰려와서 그토록 궁금했던 질문을 던졌습니다. ​ “총장 자리는 명예롭지만 그만큼 지키기가 어려운 자리인데 오랫동안 유임을 하실 수 있었던 비결이 무엇입니까?” ​ 그러자 엔젤이 대답했습니다. ​ “주변 사람들에게 나팔보다 안테나를 더 높이 세웠던 것이 비결입니다.” ​ 말하기보다 듣기를 더 중요하게 생각하라는 뜻으로 아랫사람에게 나팔처럼 계속 떠드는 것보다는 안테나가 전파를 잘 잡아내는 것처럼, 사람들의 의견을 잘 경청하는 것이 유임의 비결이었던 것입니다. ​ 그의 이런 경청 습관은 아들에게도 이어져 그의 아들도 훗날 예일대학의 총장을 맡게 되었고 16년간 유임을 하며 많은 사람들의 존경을 받았습니다. 올바른 경청이란 무조건적인 수용을 의미하는 것이 아닙니다. 상대방의 말을 잘 들은 후 좋은 의견은 잘 받아들이고, 나쁜 의견은 그것이 왜 나쁜지 상대에게 이야기하고, 서로 조율하는 것이 훌륭한 경청의 자세입니다. 많은 이들에게 존경받는 명예로운 사람은 어떤 일을 할 때 독단적으로 결정하지 않는다고 합니다. ​ 그들은 오히려 안테나처럼 타인의 의견을 존중하고 수용하며, 조율하는 올바른 경청의 자세를 취하기 때문에 바른 판단과 결정을 내릴 수 있습니다. ​ ​ # 오늘의 명언 남의 말을 경청하라. 귀가 화근이 되는 경우는 없다. – 프랭크 타이거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 ​ #판단#조율#존중#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
기회는 찾는 자의 것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Gone with the Wind)’는 1937년 퓰리처상을 받고 1939년에는 영화화되어 아카데미상 10개 부분을 휩쓸었습니다.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의 작가 마거릿 미첼은 원래 조지아주 애틀랜타에서 발행하던 신문의 기자였습니다. ​ 하지만 예상치 못한 사고로 다리를 다쳐 큰 수술을 받아야 했고, 회복 기간엔 집에서만 지내야 했습니다. ​ 자기 일에 큰 자부심이 있던 그녀는 이 사실에 낙심했지만 이내 마음을 다잡고 책을 쓰기 시작했습니다. ​ 그리고 오랜 세월을 걸려 책이 나왔지만 어느 출판사에서도 선뜻 무명 작가의 책을 내겠다는 곳이 없었습니다. ​ 우연히 신문을 보다 뉴욕에서 제일 큰 맥밀런 출판사의 사장 레이슨이 애틀랜타에 온다는 소식에 무작정 기차역으로 찾아가 그를 붙잡았습니다. ​ “사장님, 제가 쓴 소설 원고예요. 꼭 좀 읽어봐 주세요.” ​ 레이슨은 원고를 받았지만, 관심이 없었습니다. 이 모습을 본 미첼은 자신의 원고를 읽어 달라며 레이슨에게 계속 전보를 보냈습니다. ​ ‘스칼렛 오하라는 미인은 아니지만, 그녀의 매력에 사로잡힌 청년들은 자신이 사로잡혔다는 사실조차 깨닫지 못했다’ ​ 미첼의 계속된 끈질김에 레이슨은 소설의 첫 문장을 읽기 시작했고 점점 빠져들었습니다. ​ 그렇게 ‘바람과 함께 사라지다’ 책은 출판되어 큰 성공을 거두게 되었으며 책에는 그녀의 의지가 보이는 문장이 있습니다. ​ ‘모진 운명은 그들의 목을 부러뜨릴지는 모르겠지만 마음을 꺾어 놓지는 못했다. 그들은 우는소리를 하지 않았고 그리고 싸웠다.’ 기회란 모든 것이 준비된 사람에게만 찾아오는 것이 아니라 오히려 무언가를 찾고자 하는 사람들에게 발견되는 것이 기회입니다. 하지만, 찾아온 기회를 놓치지 않고 자신의 것으로 만들기 위해서는 거기에 최선을 다하는 노력까지 필요합니다. ​ 스스로 찾고 노력하고 개척하는 사람에게 붙잡히는 것이 바로 기회입니다. ​ ​ # 오늘의 명언 열정이 없는 사람은, 꼼짝하지 않고 바람을 기다리는 배와 같다. – 아르센 우세 – ​ =Naver "따뜻한 하루"에서 이식해옴.... #기회#노력#간절함#인생#삶#명언#영감을주는이야기#교훈#따뜻한하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