www1369987
10,000+ Views

착불입니다


 
남편은 오늘 하루 종일 부인과
말 한마디 하지 않고 냉전 중이다. 
 

그래도 배는 고파 부인에게 소리쳤다. 
 

안방으로 밥 좀 가져다 줘!" 

 
얼마 후 누군가가 안방 문을 두드리더니

퀵서비스입니다."라는 소리가 들렸다. 
 

남편이 방문을 열어보니 퀵서비스 배달원이

밥상을 들고 서 있는게 아닌가. 

 
이게 무슨 일이오?" 
 
아주머니께서 부엌에서

안방까지 밥상 좀 배달해달라고 하셨어요." 
 

황당해하며 남편이 밥상을 받자 

 
배달원이 말하길,

.
.
.
.
.
.
.
.
.
.
.
.
.
.
.
.

착불입니다." ㅋㅋㅋㅋ



3 Comments
Suggested
Recent
코끼리 너~ 비싼건 알아가지구
테트라포트 따라하기 없긔‥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no title)
오늘의 첫번째 이바구 말을 더듬는 한 남자가 미모의 여성과 데이트를 하게 되었다.     말을 더듬는 남자를 보고 여자가 물었다.     늘 그렇게 말을 더듬으세요?"     그러자 남자는 별 거 아니라는 듯이 대답했다.    아 아뇨~, 마 말을 할 때만 더 더듬습니다. 마 말을 하지 않을 때는 더더 더듬지 않습니다."        미국 최고의 경영자로 이름을 날렸던 GE의 회장 잭 웰치도 사실은 말 더듬이였다고 한다.     어느 날 친구들에게 말더듬이라는 놀림을 받고 들어온 잭 웰치에게     그의 어머니가 이렇게 위로합니다.     잭, 고민하지 마라. 네가 말을 더듬는 것이 아니라 너무 똑똑하기 때문에  말이 네 생각을 따라가지 못할 뿐이란다,"      오늘의 두번째 이바구 신부님의 기도”    낯선 도시로 출장을 온 신부님이 임시숙소로 정한 아파트에 들어서자     마침 건너편 아파트의 베란다 유리문 안에서 예쁜 여자가 블라우스를 벗는 모습이 보였다.    깜짝 놀란 신부님이 기도를 했다.    하나님 아버지, 제발 제 눈을 가려주십시오.“    그런데 신부님이 다시 눈을 떴을 때 여자는 옷을 완전히 벗고 있었다.    신부님은 급하게 다시 기도를 하기 시작 하였다. . . . . . . . . . . . . .    오~ 하나님, 잠깐~~ 눈 좀 감고 계시면 안 될까요?“    ㅋㅋㅋ
(no title)
1 . 여자가 진정 원하는 것 전설에 의하면...    이웃나라와의 전쟁 중에 젊은 아더 왕이 복병을 만나 포로로 잡히는 신세가 되었다.    이웃나라 왕은 아더 왕을 죽이려다 그의 혈기와 능력에 감복하여 아더 왕을 살려줄 하나의 제안을 했다.    그 제안이란, 아더 왕이 1년 안에 이 질문의 답을 말하는 것이었다. “여자들이 정말로 원하는 것은 무엇인가?“ what do women really want?    아더 왕은 자신의 왕국에 돌아와서 모든 백성들에게 이 질문을 묻기 시작했다.    현자들, 공주들, 창녀들, 승려들, 심지어 광대들과 일반 백성들에게까지...     하지만 그 누구도 만족할 만한 답을 하는 사람이 없었다.    그때 한 신하가 북쪽에 늙은 마녀가 하나 사는데 아마 그 마녀는 답을 알 것이라고 말했다.    약속했던 1년이 지나 마지막 날이 다가오자 더 이상 답을 구하지 못한 아더 왕으로서는    이제 늙은 마녀에게 물어보는 것 이외에 선택의 여지가 없게 되었다.    늙은 마녀는 답을 알려주는 대신 아더 왕이 거느린 원탁의 기사들 중 가장 용맹하고 용모가 수려한 거웨인과 결혼을 시켜 주기를 원했다.    아더 왕은 충격에 휩싸여 주저했는데 그도 그럴 것이    늙은 마녀는 꼽추였고 섬뜩한 기운이 있는데다 하수구 찌꺼기 같은 냄새를 풍겼으며    항상 이상한 소리를 내며 다녔기 때문이었다.    아더 왕은 자신의 가장 충성스러운 신하인 거웨인에게     이렇게 더럽고 추한 마녀와 결혼하라고 명령할 수가 없었다.    그러나 이 소식을 들은 거웨인은 왕의 목숨이 달려있는 만큼 주저 없이 마녀와의 결혼을 자원했다.     결국 결혼이 약속되었고 마녀는 아더 왕이 가진 질문에 대한 답을 이야기하였다.    “여자들이 정말로 원하는 것은~    바로 자신의 삶을 자신이 주도하는 것, 곧 자신의 일에 대한 결정을 남의 간섭 없이 자신이 내리는 것이다.“ what women really want is to be in charge of her own life.    이웃나라 왕은 그것이야말로 진실이며 정답이라고 기뻐하며 아더 왕의 목숨을 보장해주었다는 것이다 다음 2번째 이야기도 기대해 주세용
(no title)
2. 여자가 진정 원하는 것 목숨을 되찾은 아더 왕에게는 이제 자신이 가장 총애하는 거웨인의 결혼에 대한 근심이 남겨졌다.    그러나 거웨인은 정말 대단한 사람이었다. 늙은 마녀와 즉시 결혼을 감행했고     역시나 마녀는 결혼하면서부터 마녀다운 최악의 매너와 태도로 거웨인을 비롯한 모든 사람을 대했다.     그럼에도 거웨인은 한 번의 성냄이나 멸시함이 없이 오로지 자신의 아내로서 마녀를 대했다.    그리고 첫날 밤. 거웨인은 자신의 인생에 있어서 최악의 경험이 될지도 모르는 첫날 밤을 맞으려 숙연히 침실에 들어갔는데    웬걸... 침실에는 이제껏 거웨인의 인생에서 본 적이 없는 절세의 미녀가 침대위에서 그를 기다리고 있었다.     놀란 거웨인의 물음에 미녀는 말했다.    자신이 추한 마녀임에도 항상 진실로 대했고 아내로 인정하였으므로 그에 대한 감사로     이제부터 삶의 반은 추한 마녀로 나머지 반은 이 아름다운 미녀로 있겠노라.    그러면서 마녀는 거웨인에게 물었다.    낮에 추한 마녀로 있고 밤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을 것인가,    아니면 낮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고 밤에 추한 마녀로 있을 것인가 선택을 하라고.    거웨인은 이 진퇴양난의 딜레마에서 선택을 해야만 했다.    만일 낮에 아름다운 미녀로 있기를 바란다면 주위의 부러움을 사겠지만 밤에 둘만의 시간에 추한 마녀로 변한다면 어찌 살 것인가.    아니면 반대로 낮에 추한 마녀로 있어 주위사람의 비웃음을 사더라도 밤에 둘만의 시간은 아름다운 미녀로 변해 살 것인가.    당신이라면 어떤 것을 선택하겠는가?    먼저 당신이 선택을 하고 난 다음 거웨인의 대답을 들어보면 어떨까.    거웨인은 “당신이 직접 선택하시오~” 하고 마녀에게 말했다.    그러자 마녀는 그 말을 듣자마자 고마워하며     이제부터는 항상 아름다운 미녀로 있겠노라고 했다는 것이다.    그 이유인즉 거웨인이 마녀에게 직접 선택하라고 할 만큼    마녀의 삶과 결정권, 그리고 마녀 자체를 존중해주었기 때문이라는 것이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