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gotgye
10,000+ Views

6명의 직원이 600시간동안 만든 신데렐라 드레스



디즈니 신데렐라에서 요정할머니가
마법으로 만들어준 반짝반짝 빛나는 드레스
그리고 그 드레스를 2016년 멧갈라 패션쇼에서
입고 나타난 클레어 데인즈


밝은조명 아래에서는 평범한 드레스처럼 보이지만


어둠이 있는곳에선 이렇게 빛남


잭 포즌이라는 디자이너가 디자인했고
6명의 직원이 600시간동안 공들여서 만든 드레스라고함
멧갈라의이번 주제는 '인간과 기술, 기술발전 시대의 패션' 이었음

디자이너 잭 포즌은 신데렐라 동화가 가진 보편성과
전 세계가 소통하는 코드때문에 과거와 미래가 만나는 이번 멧갈라 테마에
관심이 많았다고 밝힘.



판타지와 기술 사이에 있는 아름다움과
마법의 순간을 드레스로 표현했다고 함



이 드레스는 가볍고 투명한 고서머 재질로 이루어져 있으며
LED 조명과 30개의 미니 배터리팩을
안감에 바느질해서 완성했다고 함


아주 어두운 곳에서 더 빛나는드레스

패션 매거진 바자에서도
기술과 패션의 완벽한 조합이라며 극찬을 함
6 Comments
Suggested
Recent
신기하다 자연광에선 모델이 주인공이고 어둠속에선 드레스가 쥔공
신데낄라! 쎌위딴스~🤤
@assgor900 ㅋㅋㅋㅋㅋㅋ 그르지마여.....ㅋㅋㅋㅋㅋ
@oloon616 딸꾹!😵
예쁘다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