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Outro. 기나긴 여정의 끝자락에서.
근 1년간의 여행기가 이렇게 끝이나네요! ㅎㅎ 시원섭섭한게 아쉬움만 남는듯해요. 지금 이야기는 이렇게 끝이나지만 다음에는 더 재밌는 이야기로 찾아뵐게요! ㅎㅎ 그럼 다들 비피해와 코로나 모두 조심하고 좋은 밤 되시기를 기원할게요! 설렘 가득한 입학식. 떨리는 출국 수속. 기대 가득 담은 여행 장바구니. 모든 것의 시작은 두려움 반, 기대감 반일 것이다. 이번 여행기를 집필하는 나의 모습도 그러했다. 시작은 단순했다. 사진을 보고 있으니 그 사진을 사람들에게 보여주고 싶었다. 그렇게 시작한 여행기였다. 그 이야기들을 평소 활동하는 커뮤니티에 기대감 없이 올렸다. 사진만 올리기에 아쉬워 당시의 기억을 더듬으며 사진 사이 공간을 채워나갔다. 처음에는 수십 명이었던 사람들이 점점 늘어 만 명이 넘어가게 되었다. 내 글과 사진에 누군가가 관심을 갖는다는 건 참으로 신기한 경험이었다. 결국 남아메리카 여행이라는 마지막 여정까지 오게 되었다. 이 책은 나의 처녀작이었던 만큼 많은 영향을 주었다. 조금은 글에 익숙해졌다는 점. 그동안 미뤄만 왔던 여행에 대한 정리를 했다는 점. 추억을 쌓아 올려 탑을 만들었다는 점 등. 생각해보면 참 많은 일과 경험을 할 수 있었던 4년이었다. 이 글을 보시는 부모님이 하신 말씀이 있다. “어릴 때 쓰던 일기부터 시작해서 그렇게 적는 걸 싫어하더니 엄청난 발전이구나?” 생각해보면 뭔가를 적는다는 행위를 귀찮고 재미없게 생각해왔다. 어렸을 적 일기를 적으라는 방학숙제가 있었다. 아무리 곱씹고 짜내어보아도 2줄을 넘기기가 힘들었다. ‘일기면 있던 일만 적으면 되는 거 아니야?’ 라는 생각으로 「오늘은 수영을 했다. 참 재미있었다. 」라고만 쓰던 내가 이런 꽤나 긴 여행 수필을 쓰게 될 것이라고 그 누가 상상했을까. 아버지는 항상 머릿속에만 넣어두지 말고 적는 연습을 하는 게 중요하다 하셨다. 이 책을 쓰면서 그 이유와 글 쓰는 것의 즐거움을 조금은 알게 된 것 같다. 인생은 도전과 선택의 연속이었다. 오늘 식사 메뉴라는 사소한 일부터 진로를 선택하는 큰 일까지. 다시 한번 그 선택을 되돌려보고 정리할 수 있는 기회였다. 마지막인 만큼 여행으로 돌아와 보자. 많은 사람들이 물어보고는 한다. “지금까지 갔던 곳 중 한 곳만 추천한다면 어디야?” 보통 그런 질문을 받는다면 그 사람에게 되묻곤 했다. “여행에서 어떤 것을 느끼고 싶어?” 이건 상당히 중요한 질문이다. 휴식을 원하는 사람에게는 아침부터 밤까지 돌아다니는 여행은 고역이다. 그 반대도 마찬가지이다. 여행의 시작은 자신의 여행 스타일을 파악하는데서 시작한다. 기왕 가는 것 즐겁게 다녀와야 하지 않겠는가. 많은 사람들이 여행을 통해 많은 것을 얻길 바란다. 사람과의 관계, 오감의 즐거움, 새로움으로 인한 설렘 등등 그 많은 것들이 모여 행복이 될 것이고 그것은 다시 여행을 떠나는 원동력이 될 것이다. 내가 그랬듯 남들도 그러하길 바란다. 역시 여행은 내 인생의 행복이다. 인생이라는 긴 여정 속에 활력소가 될 것이라 믿는다. Bon voyage! http://brunch.co.kr/magazine/gchung
시니어모델이 된 80세 여원뉴스 김재원대표
오늘은 80세에 시니어 모델 되신 김재원 여원뉴스 대표님 이야기 소개해요. 사실 저도 50대 후반입니다. 우리가 살면서 내 전문분야 말고 새롭게 도전하고 싶지 않나요? 혹시 기존에 하고 있던 일 외에 다른 것을 하시는 일 중에 특별한 일이라면 소개해주세요. 우리 시니어 세대들이 좋은 정보 나누면 좋겠습니다. https://m.post.naver.com/viewer/postView.nhn?volumeNo=29045299&memberNo=1275074 김재원 여원 뉴스 대표님은 74세 때 호미가 전화로 블로그 강의를 했던 분이세요. 그뒤로 블로그를 키워서 여원뉴스를 발행하게 되었답니다. 대단한 열정가이시기에 소개합니다. 전직 중앙일보 기자경력과 신춘문예 당선 경력이 있습니다. 호미가 세상에 이런일이에 제보할까봐요. 그동안 자전거 타고 다니다가 길 위에서만난 여러분들을 인터뷰기사 쓰면 세상에 이런일이 측에서 직접 연락이 와서 출연시켜드렸어요. 여러분들 기억하시려나 몰라요. 최고령 라이더 이완순옹은 88세때 블로그 소개로 10년간 TV 출연하셨어요. 몇달 전에도 그분 출연 요청으로 전화 받았는데 연결해보니 연세가 많아서 노환으로 요양원에 있다는 소식을 들었어요. 요즘 이곳 저곳에서 뵐 수 있는 아이큐보더 송영오님 또한 호미가 발굴한 기인이십니다. 현재 80세 그분도 시니어 모델 데뷔하셨답니다. 74세때 우연히 올림픽공원에서 뵙고 블로그에 올린 후 그때부터 지금까지 여러매체에 소개되고 있답니다. 호미의 글을 보시고 이런 기인이거나 기인을 알고 있다면 제보바랍니다~~ #시니어모델 #김재원여원뉴스대표 #최고령모델 #우리도해보자 #도전
[직캠] 진모짱과 한국국제전자담배박람회(VAPE), 남성을 위한 잡지 맥심(MAXIM)코리아 부스 미스맥심 모델 안정미 / 예리
국내 유일 다양한 전자담배 관련 제품을 한 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제2회 한국국제전자담배박람회 2019(베이프 코리아 또는 VAPE KOREA EXPO 2019)가 2019년 7월 5일(금)부터 7일까지 총 3일간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됐습니다. 20개국 150개사 350부스가 참가한 제2회 한국국제전자담배박람회는 현장에서 다양한 전자담배, 액상향료, 금연용품/서비스, 관련 액세서리 등이 전시 및 판매됐습니다. 그리고 부대 행사로 신제품 런칭쇼와 트릭 경연대회 & 무화량 대회도 열렸습니다. 또한, 맥심코리아 부스에서는 미스 맥심 모델 예리, 안정미 팬사인회가, 비엔토(VIENTO)에서는 일본 코스프레 모델 츠나마요(사쿠야 유아)와 DJ 겸 AV배우 하마사키 마오 팬사인회 및 사진촬영 이벤트가 진행됐습니다. 영상 속 미스맥심 안정미와 예리는 남성을 위한 잡지 맥심(MAXIM)코리아 부스 팬사인회 이벤트에 앞서 포토타임을 가졌습니다. The 2nd Korea International Electronic Cigarette Expo 2019 (BAE KOREA or VAPE KOREA EXPO 2019), where you can see a variety of electronic cigarette-related products in one place, is a three-day event from July 5 (Fri) to July 7, 2019. It was held at KINTEX. The 2nd Korea International Electronic Cigarette Expo, where 150 companies from 350 companies from 20 countries participated, exhibited and sold various electronic cigarettes, liquid fragrances, non-smoking goods / services and related accessories. As a side event, new product launch shows, trick contests and firearms competitions were held. At the Maxim Korea booth, Miss Maxim model Yeri and Ahn Jung-mi fan signing event were held. In VIENTO, Japanese cosplay model Tsunamayo (Sakuya Infant), DJ and AV actress Hamasaki Mao fan signing event and photography event were held. In the video, Miss Maxim An Jung-mi and Yeri held a photo time in advance of the fan signing event of MAXIM Korea booth for men. 国内唯一、さまざまな電子タバコ関連製品を一堂に見ることができる第2回韓国国際電子タバコ博覧会2019(ベイプコリアまたはVAPE KOREA EXPO 2019)が2019年7月5日(金)から7日まで総3日間、一山キンテックスで開催されました。 20カ国150社350ブースが参加した第2回韓国国際電子タバコ博覧会は、現場で様々な電子タバコ、液状香料、禁煙グッズ/サービス、関連アクセサリーなどが展示、販売された。そして付帯行事として新製品のランチングショーとトリックコンテスト&霧化量大会も開かれました。 また、マキシム・コリアのブースでは、ミスマキシムモデル鋭く、アンジョンミファンサイン会が、アンビエント(VIENTO)は、日本コスプレモデルツナ・マヨ(咲夜幼児)とDJ兼AV女優浜崎真央ファンサイン会や写真撮影イベントが進行された。 映像の中ミスマキシムアンジョンミと切れ味は男性のための雑誌マキシム(MAXIM)コリアのブースファンサイン会イベントに先立ってフォトタイムを持っています。 #한국국제전자담배박람회 #안정미 #예리
[직캠] 진모짱과 소녀전선 오케스트라 콘서트, 에이크라운 코스어 아자 미유코, 달샤샤 코스프레 #2 - 2019 글로벌 3주년 K5 운명의 왈츠, K2 해뜨기 전에
모바일 턴제 전략 시뮬 '소녀전선' 국내 서비스 2주년 기념 심포니 콘서트 인형과 피안화가 6월 30일(일) 경희대 평화의 전당에서 열렸습니다. 넥스티브가 주최하고 X.D글로벌이 후원한 소녀전선 2주년 심포니 콘서트 인형과 피안화는 이종진 지휘자와 코리안팝스오케스트라 65인이 원작 음악 제작팀 뱅가드 사운드가 편곡한 음악들을 오케스트라 연주로 꾸몄습니다. 무대 뒤쪽 대형 스크린을 통해 음악에 맞는 게임 내 일러스트가 등장해 분위기를 고조시켰습니다. 콘서트는 숙소와 카페 등 기지 내 주요 시설과 개조 그리고 서약 이벤트 관련 BGM을 시작으로, Stay ALIVE, Refrain, Suite for the Singularity 등 암울한 세계관과 분위기를 대변하는 웅장한 음악을 연주했습니다. 마지막은 한국 서버 한정 OST Frontline이 대미를 장식했습니다. 또한, 에키홀릭, 치클밍, 푸르, 달샤샤, 아자 미유코, 송주아, 이유란 등이 MDR, 썬더, M99, K2, K5, AK-12, AN-94 코스프레 이벤트도 진행됐습니다. 영상 속 에이크라운 코스프레 모델 아자 미유코(Aza Miyuko)와 달샤샤(Dalshasha)는 글로벌 서비스 3주년 기념 무도회 테마 복장을 입은 전술인형 K5 운명의 왈츠와 K2 해뜨기 전에 코스프레를 선보였습니다. Mobile Turn-Based Strategy Simul 'Girl's Front' Symphony Concert doll and Pianhwa were held at the Kyunghee University Hall of Peace on June 30 (Sun). The 2nd Anniversary Symphony Concert Doll and Pi An Hwa, sponsored by NeXT and sponsored by X.D Global, features orchestral music composed by Lee Jong-jin and 65 members of Korean Pops Orchestra. In-game illustrations that match the music on the large screen behind the scenes helped to heighten the mood. The concert began with the BGM related to major facilities, renovations and pledge events, including accommodation and cafés. Lastly, the Korean server limited OST Frontline decorated the Americas. In addition, Ekiholic, Chikling, Pur, Dalshasha, Aza Miyuko, Song Joa, and Iran, MDR, Thunder, M99, K2, K5, AK-12 and AN-94 cosplay events were also held. In the video, Aza Miyuko and Dalshasha cosplayed a tactical waltz K5 fateful waltz and K2 before the sun rise, wearing a prom themed costume to celebrate the 3rd anniversary of the global service. モバイルターン制戦略シミュレーション「少女戦線」国内サービス2周年記念シンフォニーコンサート人形と彼岸化6月30日(日)慶煕大平和の殿堂で開かれました。 ネックス的に主催しX.Dグローバルが後援した少女電線2周年シンフォニーコンサート人形と彼岸化はイジョンジン指揮者とコリアンポップスオーケストラ65人が原作の音楽制作チームバンガードサウンドが編曲した音楽をオーケストラの演奏で飾った。舞台後方の大型スクリーンを介して音楽に合わせてゲーム内のイラストが登場して雰囲気を盛り上げました。 コンサートは宿泊施設やカフェなど、基地内の主な施設と改造と誓いイベント関連BGMをはじめ、Stay ALIVE、Refrain、Suite for the Singularityなど暗鬱な世界観や雰囲気を代弁する壮大な音楽を演奏しました。最後は韓国サーバー限定OST Frontlineが有終の美を飾りました。 また、駅ホリック、チクル光、環境に優しい、月サシャ、アザミユコ、走者ああ、理由となどがMDR、サンダー、M99、K2、K5、AK-12、AN-94コスプレイベントも進行された。 映像の中エイクラウンドコスプレモデルアザミユコ(Aza Miyuko)と月サシャ(Dalshasha)は、グローバルサービス3周年記念パーティーのテーマの服を着た戦術人形K5運命のワルツとK2ヘトゥギ前コスプレを披露しました。 #소녀전선 #모델 #코스프레
Extra. 다시 찾은 제주도
Extra. 다시 찾은 제주도 집 안으로 따사로운 햇볕이 부서져 들어온다. 서귀포의 농가들 사이에 있는 조그마한 민박집이다. 리모델링을 최근에 했는지 내부는 깔끔하다. 다들 출발 준비를 하느라 분주하게 움직이다. 숙소에서 조식을 제공해준다기에 식당으로 향한다. 제주도 답게 귤나무가 참 많다.   식당으로 쓰이는 집 마당에도 귤나무가 가득하다. 고양이 한 마리가 햇볕이 주는 따스함을 가득 만끽하고 있다. 일행은 하루 더 묵을 예정이라 내 짐만 차에 싣고 출발 준비를 한다. 오늘의 첫 목적지는 성이시돌목장이다. 여전히 풍요로운 곳이다. 뛰어노는 말과 소들을 뒤로하고 카페로 이동한다. 밀크티는 언제 먹어도 맛이 있는 곳이다. 땅콩의 고소함이 혀끝으로 느껴진다. 카페 앞 테쉬폰으로 향한다. 사람들이 각자 사진을 찍느라 분주하다. 강아지 2마리가 눈에 들어온다. 귀여운 한 쌍이다. 파란 하늘만큼이나 푸르른 초원을 보고 있으니 가슴이 뻥 뚫리는 기분이다. 너른 풍경을 간식 삼아 차를 마시고 있으니 머리도 같이 시원해졌다. 이제 다음 목적지로 떠날 시간이다. 두 번째 목적지인 사려니 숲길에 도착했다. 사려니 숲길은 과거 제주시 숨은 비경 31중에 뽑힐 정도로 멋진 곳이다. 울창한 자연림 사이로 난 15km에 달하는 숲길을 걷다 보면 수많은 나무들과 동물들을 볼 수 있다. 우리는 미리 예약을 하고 사려니 숲길에 간 덕분인가 가이드의 설명을 들을 수 있었다. 완만한 숲길을 걷고 있으니 치유와 명상의 숲이라는 명성답게 마음속이 안정이 된다. 다음에는 겨울에 꼭 다시 찾고 싶은 곳이다. 서울로 돌아가기 마지막 여행지는 휴애리 자연생활공원이다. 안에는 참 많은 것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 있다. 제주 전통 생활상부터 화산 석탑, 다양한 동물 등. 이곳은 수국과 매화 등으로도 매우 유명하다. 입구부터 매화향이 가득 날려온다.    매표소에서 표를 구매하고 들어가니 지기 싫어하는 동백꽃들이 가득 펴있다. 붉은빛을 띠는 이 꽃은 참 매력적이다. 휴애리 곳곳에는 수많은 꽃들과 소품들이 많다. 사진 찍기 참 좋은 곳이라는 생각이 든다. 조금 더 들어가니 매화축제답게 수많은 매화가 만발을 해있다. 홍매화까지 매화향이 가득한 이 공간은 마치 신선이 사는 곳 같다. 개인적으로 매화보다는 벚꽃이 더 좋지만 이곳에서는 잠시 매화 손을 들어주고 싶어 진다. 사람들이 가는 곳을 따라가 보니 동물들이 공연을 하고 있다. 오리와 돼지가 미끄럼틀을 따고 열심히 지나간다! 귀여운 풍경이면서 뭔가 안쓰럽기도 하다. 그 주변으로 토끼와 염소 등에게 먹이를 주는 많은 아이들의 모습이 보인다. 동물을 볼 수 있는 좋은 기회이면서 아이들에게 동물은 가둬서 키워야 한다는 선입견을 갖게 하는 게 아닌가 하는 걱정도 조금은 든다. 친구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낸 뒤 서귀포로 돌아오니 벌써 집에 갈 시간이다. 아쉬운 마음 한가득이다. 그들과 작별인사를 한 뒤 공항으로 향한다. 다시 내일부터는 실습의 시작이다. 다음을 기약하며 서울행 비행기에 몸을 싣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