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ladimir76
1,000+ Views

아쌀...

음, 아점이 아니라 아침 쌀국수, 아쌀^^ 아쌀하게 해서 먹어치웠습니다.
아침부터 대형사고를 쳤습니다. 어제 첨 꺼낸 선풍기를 넘어트려 뒷통수를 아작냈지 뭡니까 ㅡ..ㅡ 저아이 작년인가 재작년인가에도 뒷통수가 깨져서 봉합수술 받았던 아인데 이번엔 뒷통수 절반이 산산조각이 나서 봉합도 어렵게 됐더라구요. 올해만 어떻게 잘 데리고 있다가 보내줘야겠어요... 아휴, 아침이나 먹자...
얼마전부터 쌀국수에 파 or 양파를 올려먹고싶더라구요. 근데 파 & 양파를 올려먹기로 했어요 ㅋ
아, 이 아이 기억나시나요?
그저껜가 와입이랑 아들이 잔치국수에 올려먹고 남은 아이랍니다. 이 아이도 처리하려구요.
파랑 양파는 기름 두르지 않고 열감 좀 주는 정도로 데웠습니다.
그리고 쌀국수 위에 토핑으로 투하...
아, 역시 파의 식감이 저는 참 좋습니다. 맛있네요. 다먹고나서 5분 정도 지나니 파의 알리신 기운이 입안에 감도네요... 이 기운을 싫어하시는 분들도 계시던데 저는 일부러 알리신의 기운을 빼고싶진 않더라구요 ㅎ
4 Comments
Suggested
Recent
선풍이기에..작별인사.해야겠네여 요즘 대파가.넘 좋아요 모든 음식에.듬뿍 넣게되요~~~^^ 블라드님은.면식대장님이세요 최고최고👍👍👍
@soozynx 지금 돌려보니 충격을 먹어서인지 바람세기가 확실히 약해진듯요 ㅡ..ㅡ 저도 요즘 파 넘 좋더라구요 ㅋ. 면식 좋아하긴 하는데 최근 폭풍면식 하는것 같아요^^
조각 주워 글루건으로 쏴서 붙여요 외부는 손가락에 침 묻혀 쓱 닦구요 그럼 괜찮지 않을까나
@ChanwoongY 넘 산산조각이 나서요 ㅡ.,ㅡ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