ys7310godqhr
5,000+ Views

■340 막내집사가 촬영한 사진

잠깐 마트에 간사이 보낸 사진 ㅎㅎㅎㅎ

ㅎㅎㅎㅎㅎ 그냥 웃기네여 ㅎㅎㅎ

흔들려서 귀신사진 이래요 ㅎㅎ
지난 2월때라 탱구가 좀 작아여~^^
여기까진 막내가 찍은걸 저에게 전송한것
아래부터는 제가 뒤적여서 찾은것입니닷 ㅎㅎ

행운쓰는 착한 모델이 되어줍니닷 ㅎㅎ

막내집사의 근접촬영시도 ㅎㅎ

이만하면 잘 찍었어요 ㅎㅎ
몬가 몽글몽글~♡♡♡♡♡

자는모습이 넘 예뻣데요 ㅎㅎ

막내집사 카메라 쳐다봐주는 행운쓰ㅎㅎㅎ
탱구도 촬영했네요 ㅎㅎ

주방에서 촬영한듯해요 +..+

같이 셀까도 찍고요 ㅎㅎㅎ
막내집사의 사진 화질이 떨어지는 이유는
욘석 헨폰이 추억의 2G폴더폰 입니닷 ㅎㅎ



욜심히 다양한 표정으로 셀카놀이중 ㅎㅎㅎ
구입해준지 6~7개월 정도 된것 같아요 ~
신기하게도 헨드폰 갖고싶다고 하지도 않았고
게임도 관심이 없어여 ㅎㅎ

좀 컷다고 스마트폰을 원할줄 알았는데 됐다며
접었다 폈다되고 전화만되면 된다며
저걸 골랐어요~~○..○
몇번을 물어봐도 스마트폰 필요 없다곸 ㅎㅎㅎ
언젠가는 스마트폰을 원하겠죠~?!




□아이들과 초코 행운이 탱구 이야기



16 Comments
Suggested
Recent
아드님이 반려묘들과 평생 행복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아드님 너무 천진난만해 보여요~^^
@yoyoaja1004 마음이 따셔지는 말씀 감사합니다 ~ 초4됐는데 아직 애기같은 모습이 보이기도 하는 맬 놀기 바쁜 녀석이예요ㅎㅎ 마트장난감 보다 뭔가를 만드는걸 좋아하고요 무엇보다 맬 냥이들 아껴주는 모습이 보기 흐믓합니닷ㅎㅎ 이게 행복이다 싶지요^^ @yoyoaja1004 님도 행복하서요~~🤗🎶
이러다가는 행운이 탱구가 인싸에서 밀려나구 막내 집사가 인싸 등극 하겄어용~~~ 훈남쓰~~~~😘😘😘😘😘
@oloon616 하이고 과찬이십니당!!!🤪😆😆 그래도 애미는 주책없이 한껏 광대승천 해버리고용 ㅎㅎㅎ☺️헤~~ 감사합니다 ~~~ 바르게 자라도록 소명을갖고 열심히 살아가야겠어용~ 빙글하고 나서 왠지 더 강한 책임감이 업 되더라구요!☺️
착하게 모델해주는 냥이도 이쁘구 아드님도 너무 귀엽워요ㅎㅎ
@jhr3675 감사합니다 ~☺️ ㅎㅎ행운쓰가 막내집사랑 잘 놀아줘요ㅎㅎ
어린 집사가 착하네요 너무너무 기특해요 반려묘들도 순하고 ^^
@unshe714 감사합니다 ~^^* 아직은 순수할때라 천둥벌거숭이마냥 잘웃고 그래요~ㅎㅎ 울집 냥님들 특히 행운이가 막내집사 껌딱지예요 ~ 맬 같이 잠을자요 ㅎㅎ☺️
엄마표 놀이로 실컷 놀고 몸과 머리로 생각하며 놀수있는게 많은 막내집사라 게임은 시시하겠지요 ㅎㅎㅎ
@mingran2129 정말 많은 놀이를 하긴했었네요~^^ 이제 좀 컷다고 친구랑 노는걸 좋아해서 가끔 서운하지만용ㅎㅎ
Cards you may also be interested in
'고 사장, 장사 잘 돼가?' 식료품 점에 사는 고양이 모음
해외에서는 식료품점에 사는 고양이(넓은 의미로는 가게 안에 사는 고양이)를 보데가 캣츠라고 부릅니다. 동물을 좋아하는 사람들에게는 편안함을, 가게에는 쥐를 잡는 청결 유지 역할을 제공하기도 합니다.  한 트위터 계정은 전 세계의 보데가 캣츠 사진을 꾸준히 업로드하기 시작했는데요. 덕분에 전 세계의 귀엽고 사랑스러운 보데가 캣츠들을 한눈에 구경할 수 있습니다! 01. 손님 뭐 줄까, 뭐 필요한 거 있어? 고양이 아저씨가 발바닥 젤리를 만지작거리며 호객 행위를 하고 있어요.  아저씨, 너무 귀여우셔서 그런데 머리 쓰다듬어도 될까요? 02. WELCOME 으... 고 사장님. 오늘 기부니가 좋지 않으신가요.  네? 문틈 사이로 상쾌한 바람을 쐬고 있을 뿐이라고요? 아하! 오해했지뭐에요. 03. 아저씨, 갈빗살 두 근 주세요 두근두근하니까 두 근 먹어야 해요. 04. 무릎 담요가 필요해 음. 저 아래쪽에 있는 거. 저걸로 할께요! 박스에 담아주세요! 05. 고 사장님, 장사하셔야죠 고 사장님, 고 사장님? 머리 위에 있는 빵 좀 집어가고 싶은데 부스럭 소리에 깨실까 못 집겠어요. 06. 맥주 사려고? 자네 성인 맞아? 저 성인된지 한참 지났다고요. 사장님이야말로 몇 살이세요? 사장님은 많아 봤자 2살 같은데. 07. 이 제품으로 말할 것 같으면... 엇 깜짝이야. 갑자기 그렇게 튀어나오면 어떡해요? 08. 여기는 뭐 하는 곳이죠 안 되겠어요. 여긴 무서워서 못 들어갈 것 같아요... 09. 공공칠... 빵! '으악' 컷! 고 사장님, 연기 좋았어요. 고양이 간식 하나 사드리죠. 10. 누구인가. 누가 나의 단잠을 깨웠는가 '내가 뒤돌아보기 전에 사과하고 사라져라' 앗. 아래 있는 맥주만 조용히 빼가려고 했는데. 죄송합니다! 11. 골골 계란 '골라골라 싱싱한 계란을...골라...골... 골골골골골.....' 12. 도난방지묘 '싸늘하다. 고 사장의 시선이 날카롭게 날아와 비수에 꽂힌다.' 수상한 짓하다 도난방지묘에 걸리면 아주 큰일 나는 거예요.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
■514 - 2🌍22 호랑이 기운 받어흥!!🐯<2>
2022 호랭이해를 맞이해서 두번째 짤줍은거 후딱 투척하고 굿나잇 할께영~ ⬇️먼저 물만난 호랑이 입니다! 움짤/평온~ 물에서 잘수도 있다니 bb 물위에서도 당당하게 ! 넘 멋지다~~+ㅅ+ 아련1 아련2 아련3 왜 때문에 아련해 뵈는지 ㅎㅎㅎ 한눈에 반했다 어흥! ♡ㅅ♡ "시원하다어흥~~~" 너 혹시....?? 수영할때 마징가귀 ㅎㅎㅎ 아가호랭이는 물고기가 신기할뿐이고! 뜬금없이 물고기 잡는 곰이생각 납니닷ㅎㅎ 역시 힘쎈 호랑이는 물에서도 가뿐하게 우다다다다다;;;;;; 기어이 날아오르는 ! 슝~~~ ㅇㅅㅇ 멋.찌.다.... 화보가 따로없죠? *ㅅ* 멋짐 폭발! ????? 이야.... 위풍당당 *ㅅ* bbb 호랑이 참 신비롭기 까지 합니다! ⬇️호랑이가 잠수하면??? 못생겨 집니닼 ㅎㅎㅎㅎㅎㅎㅎㅎㅎ >ㅅ<;; ⬇️ 이번엔 눈만난 호랑이들입니다 움짤>>> 여유있게 눈밭 산책~^^ 아련1 아련2 아련3 아련4 갑자기 궁금해여 ㅎ 호랑이는 눈위에 배깔고 언제까지 편안하게 있을수 있을까?? +ㅅ+ 추우니까 더 가까이 어흐흥~♡ 눈 다 녹기전에 눈사람 ⛄ 만들려고??? 이쪽..?? 아니 저쪽인가...?? 눈밭에서도 가뿐하게 우다다다다~~;;; 슝~~~ 커다란 까만젤리에 눈! 어..??? 흠... 8대1..??? 어마어마 합니다 ㅇㅅㅇ 눈와서 좋다~~어흥~!!! 눈 범벅 ㅎㅎㅎ 눈위에서 발라당~ 자는거니..??? ㅎㅎㅎ 여기 까지~✋ 출처/핀터레스트 ⬇️ 행운.탱구 투척~ 졸리다옹~♡ 막내집사 옆에서 자다가 아이스크림 먹는소리에 깻어여 ㅎㅎ 모두들 새해첫날 좋은꿈들 꾸세요~! ⬇️아이들과 행운이 탱구 이야기 ⬇️
'후방 주의' 집사들이 전하는 고양이 뒷담화
지금부터 고양이 욕을 할 겁니다(소곤소곤)  혹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분들은 뒤돌아 고양이가 없는지 미리 확인 해주시길 바랍니다. 댕댕이를 키우는 분들은 다 같이 모여 즐겁게 보시면 됩니다. 표정 관리 잊지 마시고요...! 01. 안 된다는데요 집 배수관이 고장 나서 수리공에게 수리 좀 해달라고 부탁했어요. 그런데 문 앞에 이런 쪽지가 놓여있더군요.  '검은 고양이가 안 된다는데요.' 02. 자존심 강한 두 천재 부엌 테이블에 올라온 녀석에게 내려가라고 소리를 질렀더니. '이정도로 합의 봅시다.' 03. 집에 악령이 들렸나 봐요 누가 목을 자꾸 조르는 것 같구. 숨이 안 쉬어지구. 자꾸 악몽을 꿉니다. 귀신이라도 들린 걸까요? '어? 아직도 숨을 쉬네. 다시 졸라야게따.' 04. 나 지금 예민하다구 녀석이 너무 뚱뚱한 것 같아 사료를 줄였더니 너무 예민해진 것 같아요. '집사, 집스아아!!! 브아아압!!!' 05. 도저언 혹 고양이가 위에 앉을까 봐 케이크는 여기에 올려놓고 갑니다. '내가 산을 오르는 이유는 거기에 산이 있기 때문' 06. 부비 트랩 마지막 퍼즐은 녀석이 가지고 있네요. 아무래도 내일이나 되서야 완성될 것 같군요. 저 퍼즐은 빼낼 수 없어요 왜냐하면... '퍼즐 위에 수염 한 가닥 올려놓아따.' 07. 집사의 착각 이어폰을 콩나물로 만들어버렸길래 혼냈습니다. 그런데 녀석이 오히려 자랑스러워하는 것 같아요. 혹시 칭찬하는 거로 착각하는 건가요? '아뇨. 혼나는 거 알고 있어요. 그래서 더 자랑스러운 거예요.' 08. 그만 물어봐주세요 고양이 낀 거 아닙니다. 감사합니다. 09. 내 샐러드가 어디 갔지 내 샐러드가 어디 갔냐고 이 냥아치야(소곤소곤) '사실 이럴줄 알고 하나 더 사왔습니다.' 10. 아, 하지 말라고 남편이 괴로워하는 소리가 들리길래 달려와봤더니. '사진 찍은 와이프도 공범이에요.' 11. 가까이 오지 마! 오늘 만큼은 온전한 한 끼를 먹고 싶었습니다. '성수를 담았어. 움직이지 않는 게 좋을 거야.' 12. 소름 끼치게 해서 미안해 이유도 모른 채 페이스북 친구에게 차단당했습니다. '이제 이유를 알았습니다.' 근데 여러분, 뒤에 누구에요?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꼬리스토리가 들려주는 동물 이야기!